pabblestone
날 저무는 하늘에(pabblestone)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9.14.2010

전체     359267
오늘방문     58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100 명
  달력
 
아들과 며늘아,
03/29/2020 12:04
조회  940   |  추천   30   |  스크랩   0
IP 172.xx.xx.164



Werner Thomas - Jacqueline's Tears


* *


아들과 며늘아,
좀 길지만 끝까지 한번만 읽어보렴.

너희들은 현명해서 잘 판단하고 있겠지만, 아버지가 노파심에서 당부한다.^^

3~40대 젊은이 여러분,
여러분들에게 정말 물어볼 말이 있습니다.

여러분들은, 지금 이 나라가 온전하게 경영된다고 보십니까?

대한민국 국민이란게 쪽팔립니까?
태극기가 쪽팔립니까?

손흥민, 김연아, 박태환, 이상화 선수가 승리를 자축하며 어깨에 둘러메고 운동장을 돌면서 환호한 그 태극기가 정녕 부끄럽습니까?

여러분들의 생명을 주신 아버지, 어머니, 나이 드신 부모님, 어른들이 쪽팔립니까? 

오늘의 국가 부(富)를 이룩하는데 공헌한 아버지 세대가 부끄럽습니까?

자유민주주의 체제에 사는 것이 불만입니까?
국민소득 3만달러의 나라에 사는 것이 쪽팔립니까?
아니면 그런 대한민국이 쇠락해 가는 것이 즐겁습니까?

여러분들은 자유가 좋아요?
통제 압제가 좋아요?
민주주의가 좋아요?
공산 사회주의가 좋아요?
땀 흘리고 일하는 게 좋아요?
청년수당 같은 배급제가 좋아요?
자신이 선택 결정하는게 좋아요?
사육되는게 좋아요?
나라가 성장하는게 좋아요?
쇠락하고 쪼그라드는게 좋아요?

잘 살고 싶습니까?
못 살고 싶습니까?
인간답게 자유롭게 살길 원합니까?
노예로 살기 원합니까?

정말 기분이 엿 같지요?
이런 것들은 질문의 가치도 없는 유치한 것들이잖아요?

그런데 말입니다.

여러분들은 이런 질문 같지도 않는 질문과 같은 생각과 행동을 하고 있잖아요.

그리고 여러분들 세대의 50%이상이 나라 망치고 있는 주사파들을 지지하고 있잖아요.
그래서 대한민국을 부정하고 망하기를 바랍니까?
그래서 헬조선이라고 합니까?

자유 우파는 무조건 싫다고요?
나이 든 사람도 무조건 싫다고요?
그러면 종북 주사파를 좋아하나요?

자유 우파가 경제대국의 반듯한 대한민국을 만들었다면
주사파는 민주화를 가장한 공산 혁명을 위한 준비를 한 것 밖에 없는 것 아닌지요?
그리고 지금 그들은 대한민국을 파괴하고 있잖아요?

우파가 부패했다고요?
도덕성이 없다고요?

이번에 조국이 같은 좌파들의 추악한 민낯이 드러났지요?
도덕도 양심도 정의도 부끄러움도 없는 짐승같은 그런 좌파들에 비하면 최소한의 양심은 가지고 있는 우파는 그래도 좀 덜한거 아닌가요?

어디 그 자 뿐이겠어요? 드러나지 않는 숨어있는 더 추악하고 악질적인 자들이 더 많겠지요?

3~40대 여러분,

여러분들이 기대하고 바라는 나라는 어떤 나라인가요?
개인의 자유와 소유권이 명확히 보장되고 인정되는 자유민주의 나라입니까?
모든 것이 국가 소유의 공산 사회주의 나라인가요?

인간 백정, 살인마 김정은에게 지배받는 게 좋아요?
과거 조선시대처럼 중국을 떠받들고 '삼전도'의 처참한 굴종의 노예시절로 돌아가는 게 좋아요?

여러분들은 베네수엘라 같은 사회주의 나라를 바랍니까?
여성들이 가족 몰래 컬럼비아로 가서 매춘으로 먹고 살고 어린 소녀도 길거리에서 7달러에 매춘하며 사는 그런 처참한 베네수엘라도 사회주의정권이 망가뜨린 작품임을 보고 있잖아요.

자유 우파 (右派)가 이룩한 경제 번영의 부(富)를 좌파는 북한 핵개발 하라고 퍼준 것이 아닌가요?
북한이 핵개발 못하게 막고 책임진다고 한 김대중은 죽었지요.
그자(者)가 대한민국 최악(最惡)의 적폐 아닌가요?
5천만 국민들의 생명줄을 담보로 주적(主敵)인 북한을 도와준
그보다 더 악질적인 적폐가 있겠어요?

여러분들이 좋아하는 대통령은 어떤 사람인가요?

맨날 헛웃음 짓고 거짓말과 조작되고 허황된 유체이탈의 말만 하는 자를 좋아해요?
사람들을 만날 때 미리 적어준 종이 쪽지가 없으면 대화도 못하는 그런 자가 좋아요?
기자들의 질문에 동문서답하는 멍청한 자가 좋아요?

나라를 부강 시키기는 커녕 나라 망치고 경제를 파탄내고 민생폭망(民生爆亡)하게 하는 자가 좋아요?
기업들이 망하고 자영업자도 망하고 기업은 해외로 나가고 귀족 노조는 법을 조롱하고 실업자를 쏟아내는 나라 망친 자들이 좋아요?

세계1위의 원전기술을 가지고도 탈원전정책으로 해외의 수백조 원전건설시장을 포기하고, 수많은 관련기업까지 폭망하게 하고, 무능과 무식으로 집값 폭등에 세금 폭탄, 건보료 폭탄에 그래도 경제가 잘 돌아 간다고 거짓을 말하는 자를 믿는가요?

자기들 마음대로 30년을 집권하겠다는 오만방자한 정당이 좋아요? 누가 허락했기에 자기들 마음대로 30년을 집권하겠다는 것인가요?

국민들이 얼마나 업신여김을 당하면, 아니 얼마나 바보 멍청이 개돼지로 취급받기에 그들이 자기들 맘대로 정권을 30년간 잡겠다고 할까요?

그래도 좋은가요?

조국이와 정경심이 같은 인간들이 지성적이고 매력적이라고?
그래서 사랑하고 지지하는가요?

국민소득 3만달러이상의 나라에 이런 저질스런 인간, 양심도 도덕도 염치도 부끄러움도 없는 인간이 법무장관이 되는 나라가 있습니까? 또 그런 자를 옹호하고 지지하는 정신 나간 나라와 국민들이 있음을 보세요.

이게 여러분들의 수준입니까?
여러분들의 한계인가 싶네요.

지성은 없어진지 오래고, 이성은 마비되고, 양식은 바닥이고, 분별력을 잃어버린 처지에서 그러고도 미래를 말하나요?

아직도 중고등 시절 전교조들이 집어 넣어준 저질 쓰레기 지식,
정보에 갇혀서 세상 변화도 보지 못하는가요?

젊음은, 불평하고 즐기는 시간이 아니라
미래를 준비하는 시간입니다.

여러분들의 미래는 지금 무엇을 준비하고 실천하는 가에 의해
결정됩니다.

그 때가 왔을 때, “미리 준비할 껄” 하며 분노 섞인 후회를 해 본들 아무 소용이 없습니다.

이런 말 자체를 싫어하지요?
그리고 꼰대들 말이라고 듣지도 않겠지요? 그럴꺼예요.
당해봐야 알 테니까.

현재 집권 민주당은, 젊은 여러분들의 미래의 꿈과 희망을 만들 국가재정을 미리 끌어와 자기들 장기집권(長期執權)을 위해 선심복지로 퍼주고 온갖 짓들을 다 합니다.

여러분과 여러분 자식들을 빚쟁이로 만들고 있습니다.

그래도 지금 마시는 달달한 복지의 독약(毒藥)이 보약으로 생각되나요? 그래도 좋은가요?

서양 속담에, “귀저기 찬 유아들도 귀저기가 젖으면 갈아달라고 울음을 터뜨린다.”는 말이 있습니다.

지금 대한민국은 오줌 귀저기도 아니고 똥오줌 귀저기까지 차고 있으면서 태평성대 (太平聖代 )같이 아무 생각 없는 사람들,
특히 그런 주사파들을 지지하는 사람들은 정말 무뇌충(無腦蟲)의 모습이 아닌가요?

인헌고 어린 학생이 어른들도 방기(放棄)한 전교조 해체와 교육을 바로 잡겠다고 삭발하는 모습은 부끄러움과 전율을 느끼기에 충분합니다.

홍콩의 구의회 선거에서 자유 민주주의를 바라는 사람들이 90% 이상 압도적인 승리로 당선되었다는 것은 자유의 소중함을 일깨워 주기에 귀한 사례가 되었습니다.

대한민국의 3~40대 젊은이들이여!

나라가 총체적으로 쇠락(衰落)하고 있는데 아직도 침묵하십니까?

추운날씨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광화문에 모이는 60 70 80대 노인네들이 자기 잘 살려고 목이 터져라 외칠까요? 

여러분 같은 자식세대의 불행(不幸)을 막아 보려고 밤잠 못자며 절규를 하는 모습이 보이지 않습니까?

이제 여러분들이 나서야 합니다.

위대한 조국 대한민국의 미래를 만들어 가야 합니다. 이젠 방관하지 마시고 소리 내어 외치고 행동하여 자유 민주주의의 반듯한 나라를 다시 만들어 가야 합니다.

여러분이 역사의 주인공이 되세요.

쇠락해 가는 조국은 젊은 여러분들의 참여를 목마르게 기다리고 있습니다.

"It's Time for Real Change."
"Let's Make Korea Great Again.”

(자녀들과 집안 조카들에게 꼭 한번만이라도 보내 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송파문화원

단전호흡반의 70대 후반의 할배 회원이 단톡방에 올린 글


- 친구가 카톡으로 보내온 글 -

* *


아그야, 되지지 않으려면...

정신차리거라


이 블로그의 인기글
1 ㆍ 2 ㆍ 3 ㆍ 4 ㆍ 5

아들과 며늘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