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3624
건일(kj3624)
Illinois 블로거

Blog Open 01.02.2012

전체     224560
오늘방문     44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12/09/2018 08:59
많은 사람들은 비싼 집을 선호하고 있다. 비버리힐즈의 1000만불이 넘는 집도 수맥이 20여개고 명당은 없는 경우도 있다. 또 미국에는 우라늄 매장량이많아서 알라바마나 캘리포니아 등 20여개 주에 매장되어 있다. 물론 전체의 주가 아니라 부분적으로 우라늄 광석이 매장되어 있다. 미국 주택 중에 수백만명이 이런 우라늄광산 위에 살고 있다고 한다.유명한 환경재앙의 하나로 우라늄 광산에서 저함량 우라늄이 함유된 화감암을 강가에 버려뒀었다고 한다.  지나가던 건축 업자가 이 화강..
12/08/2018 17:44
얼마전에 이세돌 천재 바둑 기사와 구글의 인공지능 바둑 선수와 싸움이 있었다.  2016년 3월 구글의 바둑 인공지능(AI) ‘알파고’는 이세돌 9단을 4승1패로 꺾으며 놀라움과 충격을 줬다. 알파고를 개발한 딥마인드의 데미스 허사비스 CEO는 당시 다른 분야에 AI 적용을 확대할 것이라고 했다.최근 인공지능은 인류의 새로운 혁명을 가져 올 것으로 보인다.인류의 혁명은 그리 많지 않았다.  처음 산업혁명이 있었고 농업혁명 원자력 혁명 반도체 생물문명 화석문명 등이..
12/07/2018 10:30
처음 라면은 접하기 시작한 것이 대학시절인 1967년 경이다. 이때 학교 앞에서 라면을 전문으로 끓여주는 집이 있었다. 라면에 계란  푼 것을 약간 넣고 소세지와 파를 좀 더 넣은 것인데 30원을 받았었다. 짜장면은 당시 60원 정도 한 것같다.이집 라면은 가끔씩 생각이 나기도 한다.그러면서 실험실에서 라면을 끓여 먹기 시작하였는데 자주 속이 부대끼고 신물이 올라왔다. 아마 방부제나 착색제 착향제 보존제 같은 것이 첨가되었는지 농약이 첨가되었는지? 그래서 라면을 끓이고는 ..
12/05/2018 09:47
여러분은 누구나 길을 다닙니다. 길을 다니지 않는 사람은 없고 많은 동물도 다니는 길이 있습니다.  가다가 보면 포장이 달 되고 hole이 없으면 기분 좋게 정상 속도로 쫙!!!!!!하고 달릴 수가 있습니다. 반면에 어떤 길은 도로공사로 막아 놓기도 하고 반만 뚫려서 1대씩만 간신히 갈 수 있고 중간에 교통사고가 나서 수킬로씩 길게 늘어설 수도 있습니다. 길은 12차선 정도의 고속도로도 있고 한대만 갈 수 있는 one way도 있도 차 2대가 다닐 정도의 길도 있습니다. 일부 길을..
12/04/2018 21:35
사람들은 무척 강한 척 하지만 무척 나약하고 두려움이 많아 보인다.1999년에서 2000년이 되는 과정에서 많은 사람은 두려움에 쌓여 있었다.  우리나라는 IMF여파가 이어지고 컴퓨터가 2000년을 넘기기 힘들어 교란이 일어나고 은행에서 예금을 찾지 못하니 물건 사재기를 하라는 이야기도 있었다.사람은 9이란 숫자에서 10으로 넘어가는 것이 엄청 두렵게 느껴지기도 하는 것 같다. 0이란 숫자가 나중에 인도에서 7세기 경에 발견되기도 하였다.2019년은 내년이고 그 다음해는 2020으..
12/03/2018 20:10
몇년간 시카고에 눈이 별로 많지 않아서 눈 치우는 고생을 별로 하지 않았는데 올해는 벌써 5번째 눈이 내렸다. 그 중에 하나는 엄청 많이 오는 바람에 2번이나 치우고 그 후 2-3번..
11/24/2018 11:35
올해는 모처럼 집에서 추수감사 식사를 했습니다. 동생집에서 주로 하다가 이번에는 동생이 천국으로 이사를 가는 바람에 집에서 아들과 같이 소박하게 지냈습니다.아들이 1달 동안 체코-홍..
11/10/2018 08:54
서양이나 동양이나 사람에게 혼령이 들어오는 이야기를 많이 한다. 미국에서도 동네에 특이한 대학이 있는데 이 학교에서 매년 축제를 하면 점설술사나 퇴마사 풍수 기치료 등 다양한 사람들이 보여든다. 에소시스트나 오맨 등의 영화도 그런 것을 다룬 것이다.어느 날 미국 조지타운에 사는 인기 여배우 크리스 멕넬(엘런 번스타인)은 딸 레건(린다 클레어)의 이상 징후를 감지한다. 딸을 치료하기 위해 여러 병원을 전전하지만 정확한 병명조차 알아내지 못하고, 레건의 조그맣고 귀엽던 얼굴은 흉측한 ..
11/09/2018 16:07
1962년 영화중에 와룡선생상경기라는 것이 있다. 37년간 교직에 있다가 정년을 하고 서울 제자를 방문하는 이야기이다.  주인공이 근무하던 학교가 와룡초등학교이고 그 곳의 ..
11/08/2018 13:37
 예전에 스타급 목사님이 있었습니다. 지금도 살아있지만 범죄자로 법의 심판을 받았지만...목사님은 범의 심판을  온 몸으로 거부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목자라서 하나님이 판단하지 인간이 절대 평가를 하거나 판단하거나 법으로 구속하면 안된다고 하는 치외법권적인 사고를  많이 가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일부는 목양이니 목자니 하면서 인간을 양 같은 동물 취급하면서 다스리는 것 같기도 하고..하여간 어느 신도가 죽어서 천국을 가보니 그 스타목사님의 집에는 텅 비어 있었다..
1 ㆍ 2 ㆍ 3 ㆍ 4 ㆍ 5

풍수와 건강 발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