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way
바람이 되어(away)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8.07.2016

전체     366294
오늘방문     19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최근 댓글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03/26/2020 06:00
심상정! 희망(希望)을 갖는 것은 본인의 자유지만 이젠 아니다. 꿈깨라! 그리고 별들에게 물어봐라. 정의당이 누구 때문에 망하고 있는지... 정..
02/10/2020 06:00
국민(國民)없는 국가(國家)란 있을 수 없듯이 국가가 존재(存在) 하는 것은 국민이 있기 때문이다. '국가(國家)는 국민(國民)이고, 국민은 국가'라는 얘기다. 문재인대통..
02/03/2020 06:00
길이 있어 내가 가는 것이 아니라 내가 감으로써 길이 생기는 것이다 - 이외수 - 去去去中知 (거거거중지) 가고 가고 가는 중에 알게 되고, 行行行裏覺..
01/27/2020 06:00
개혁(改革) 보수(保守)를 자처하는 50년 지기 친구가 있다. 중소기업을 경영하고 있으며, 보수는 가슴이 따뜻해야 한다고 주장했던 유승민을 지지했고, 지금은 새(鳥)정치를 하겠다는 ..
01/26/2020 06:00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의혹과 청와대 하명수사, 선거개입 의혹 수사를 지휘한 일선 검찰청 차장검사들을 교체하기에 앞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검사들을 향해서 던졌던 농담이 뒤늦게 알려졌..
01/25/2020 05:00
새해에는 남 부럽지 않게 살겠다고 홀로 다짐하지 않게 하소서 좀 부러워도 하고 질투도 하면서 모자란 만큼 착실하게 살게 하소서 새해에는 신세지지 않고 살겠다고..
01/21/2020 17:00
장관과 부총리, 국회의원을 두루 거친 한 정치인에게 기자가 어떤 자리가 가장 좋더냐고 물었다. 그는 서슴지 않고 ‘국회의원’을 꼽았다. 이유는 각종 특권과 함께 누릴 것은 다 누리는..
01/20/2020 19:00
지상의 어디서나 소리 없이 나부끼는 빨래는 내겐 어떤 국기보다 빛나는 평화의 깃발이다. 정직한 노동의 땀방울을 씻어내고 사나운 폭격의 핏방울을 씻어내고 고단한 마음의 ..
01/16/2020 21:30
돌아보면 먼 길을 걸어왔다. 희망과 좌절, 기쁨과 슬픔, 땀과 외로움 속에서 걷고 걷다가 어느새 나이가 들었다. 사람들은 지천명(知天命)이니 이순(耳順)이니..
01/14/2020 19:30
몸이 안좋다던 후배가 예전의 건강을 되찾았다면서 설악산을 다녀온 사진과 글을 보내왔다. "형님, 이제부터 저는 좋은 것만 먹고, 좋은 것만 보고, 좋은 일만 하고, 좋은 말만 하..
1 ㆍ 2 ㆍ 3 ㆍ 4 ㆍ 5

길에서 길을 묻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