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enilvana
禪涅槃(선열반)(zenilvana)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9.25.2015

전체     268394
오늘방문     345
오늘댓글     1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中古車로는 벤쯔가 최고 좋다구
11/05/2019 11:28
조회  862   |  추천   7   |  스크랩   0
IP 108.xx.xx.59

한 2년 전에 1998년도 Mercedes Benz 320E model, 210,000마일 뛴 것을 $860불에 사서 지금까지 잘 타고 있다. 20년이 됐는데도 전혀 문제가 없다. 우선 승차감이 왔다 이고, 비록 페인트 coating이 벗겨진 것이 탈이지만 작동에는 상관이 없다. 그리고 한국사람들의 체면감에도 한결 돋보이지 않을까 하는 거지. 누가 고물인지 알가시요? Benz면 무조건 Mercedes지비... 겉모양을 좀처럼 바꾸지 않는다구.


새 車를 여러번 사보았지만, 出庫(출고) 때에 이미 반값으로 떨어지고, 좀 타다가 보면 여기 저기 흠집이 생기는 것을 피할 수가 없는 바라, 차라리 中古는 여기 저기 찌그러지고나 상처가 나더라도 새車만큼이나 마음이 아프지지 않아서 좋다. 놀라운 사실은 benz 중고품은 의외로 싸다. 그 이유는 수리비가 엄청 비싸기 때문이다. 겉보기에 별 탈이 없어 보이면 비싸게 이미 손을 봤으니, 다른 차에 비해서 상대적으로 유리하다.


그리고 또 한가지... full coverage를 할 이유가 없다. 물론 처음 타고 나서면 사람들이 부러워하겠지 하는 착각도 몇달... 1-2년 지나고 나면 그런 기분도 살아지지를. 시장에 삐까삐까 하는 새로운 모델들이 자신의 車를 도리어 부끄럽게 여기게 하는 바라, 그런 유행심에 시달리기 보다는 '오랜 동안 고장으로 애먹이지 않는 것이 더 바람직하다. 내 인생철학에 꼭 맞는다고 할까...


전에도 말했지만 엔진의 재생부터 부레끼 등등의 mechanic 작업을 늘 해온 나로서는 used cars가 경제성에서 단연 우세한 것은 당연한 말쌈... 그렇지 못한 처지의 분들에게도 Benz를 권하는 이유는 첫째로 워낙 잘 만들어져 있기 때문에 고장없이 오래 탈 수 있고, 보험료도 싸게 먹히고 또한 기본 투자에도 큰 돈 않들다 보니 자신있게 말 할 수 있다.


물론 깨끗하게 그리고 큰 수리가 필요하지 않은 車를 처음에 골라야 한다구. craigslist에 나와있는 車들을 오랜동안 주의 깊게 관망하다가 "바로 이거다" 할 적에 달라붙는다. 나의 경우는 인근에 Benz를 수리하는 업소가 $1,000불에 팔겠다고 해서 $800으로 깍았고, 결국 $860에 낙착을 보았던 것이다. 


이 수리업소는 손님이 차를 맡기면 고치는 동안에 benz를 빌려주는 service를 제공하는데, 내가 산 것은 그 중에서의 한 퇴물하는 것이었다. 당연히 temp. service car로써 손을 보았으리라는 짐작이 맞아 떨어졌다. 車를 구매할 적에 얼마나 주인을 바꿨는가를 살펴야 한다. 2차나 3번 째로 임자를 바꿨으면 OK이고, 더 많이 전전했던가, 아니면 가난한 젊은이가 소유했던가, 특히 디렙다 빼는 sports car는 피해야 한다. 


내겐 BMW 325i convertible '94도 있는데,  BMW는 되도록 피해야 하고 Lexus의 Sedan 혹은 SUV도 승용차가 괜찮을 것 같다는 생각. 그러나 Benz를 써보니 일품이란 것... 재삼 권한다. 단, 남의 눈길을 끌려는 사람은 새차를 타며 뻐기기 바란다. 어디에 삶의 의미를 두는가, 즉 실용성을 찾는가, 아니면 '내로세'를 구하려는 가에 달렸다고 본다. 돈이 많으면 당연히 잘 나가는 것을 자랑하고 싶겠지. 하지만 굳은 땅에 물이 고인다.


https://sfbay.craigslist.org/search/cto?min_price=1000&max_price=2000&auto_make_model=mercedes+benz&min_auto_miles=100000&max_auto_miles=200000


오늘 San Francisco 및 Bay Area에  나와있는 것, $1,000-$2,000 그리고 200,000 miles을 검색한 것들임. 자기 도시 및 지방의 craigslist를 입력하면 이와같은 매물이 늘 등장한다. 한동안 관찰하다가 적당한 것을 골라 잡으면 의외로 싸게 구입해서 오래 탈 수 있다. 물론 수리비를 추가로 예상해서 막판의 채산이 맞아야 하것지. 너무 헌 것에 말려들면 아니 삼만 못하니라. 福, 不福으로 겁낼 것이 아니라, 뭘 좀 아는 사람과 상의해서 결정하실것.   


Good Luck!


禪涅槃

11/5/2019



이 블로그의 인기글

中古車로는 벤쯔가 최고 좋다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