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enilvana
禪涅槃(선열반)(zenilvana)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9.25.2015

전체     184606
오늘방문     435
오늘댓글     2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화폐개혁 척하는 문재인 경제정책
04/21/2019 08:29
조회  538   |  추천   15   |  스크랩   0
IP 108.xx.xx.59

화폐개혁이라 하면 촌넘으로 취급받는다. Re-denomination, 알간? 양반 상넘이 구별되던 조선의 archetypes, 즉 사회통념에 젖은 한국인들은 척을 해야 축에 낀다고 생각하고, 또 그래 척 처신한다. 미국 유학물을 먹었다 할지, 그런 척을 해서 자기도 영어 나부랭이나 씨부렁거릴 줄 안다 이거지? 저리 제발 좀 꺼져 주라, 얌마. 


언론 매개체의 골빈 젊은이들이 너도나도 혀꼬부라진 '리디노미숀'을 주절거리자, 이즈막엔 그 말이 화폐개혁을 의미한다고 쯤~ 알아차리는 세상이 드디어 도래했다. 멀쩡한 자기 나랏 말을 업신여기는 얼띤 41%의 종부기들이 문재인이란 또다른 거시기... 멀때를 대통령으로 뽑아놨다.


집권 초기부터 김정은에게 알랑거리며 '낮은 단계의 연방제'를 한단다. 그리고는 전 세계를 뻔질나게 쏘다닌다. 국제적 bing신이 되더니만...들리는 소식에 의하면 요즘은 중앙아시아의 '무시기 stans'들을 순방하고 계신다더군. 골치 아프다 그거지? 국내 경제는 망쪼로 나가고 있고, 사랑하던 김정은이 조차 사람대접을 않으니 해외여행이나 하며 머리를 좀 식혀야 하시겠지... 거긴 뭐 하러 갔냐? 


버림받고 가난한 국민, 특히 전라도 사람들을 잘 살게 해야 대통령으로서의 할 일을 다 할게 아닌가벼? 국내 경제가 그리 쉽게 말을 들어주지 않는다. 그럴 수 밖에......중국이 무역전쟁으로 타격을 받고 GDP 6.7%의 경제성장은 桃園景(도원경)의 꿈같은 소리고...실제의 성장은 1.5%가 아니면 도리어 minus성장을 하고 있단다. 누구 말을 믿어야 할지? (It depends on which sources... 나처럼 영문으로 아예 말하던가, denomination이라니, 무슨 넘의 조까튼 각설이냐?)


https://youtu.be/jrhAe3wMZNk

향송조(向松祚) 교수는 중국국책은행에 근무하다가 미국 콜럼비아 대학에서 경제학 박사를 하고 귀국해서 중국인민대학에서 경제학을 강의하고 있다. 이 냥반이 2019년 2월에 중국경제의 현주소를 분석 비판했다가 다음 날 인터넽에서 사라졌었다. (홍콩 및 동남아 화교들이 대거 그의 강의를 경청해서인지 다시 나타났다.) 중국 공산당의 積弊(적폐)에 피를 토하며 열띤 성토를 하고 있다. 헌데...한국에서는 어떠냐? 


미국에서 유학한 녀석들이 아마도 수천명에 이르겠지만 용기있게 한국경제의 현실을 과감히 말하는 놈은 단 한명도 없다. 그 좋아하는 척은 언제 써먹으려는고? 외국발음을 흉내내는 것으로 足(족)하다 그거지? 지금 중국의 장래가 암담하단다. 거기 시진핑의 어깨에 기대는 문재인이가 중국에 가서 문전의 거지 취급을 받았고, 인민들이 餓死(아사) 직전에 가 있는 북한과 경제 협조 및 군사 평화를 구축하자는 노래를 불러왔다.


미국 덕택에 한국의 오늘날이 있건만 사사건건 동맹관계를 무시한다. 그따위로 딴전을 피우다 중국의 망쪼가 한국 문 앞에도 어른거린다는 사실을 문재인 선생... 아시는가?  이미 와 있다. 왜냐? 한국은 중국경제가 힘들어지면 부자재와 중간재를 팔아 먹을 수가 없다. 당연히 한국 역시 중병을 치르게 마련이다. 미-중 무역전쟁에서 중국경제가 곤혹을 치루는 것이 아니다. 공산주의의 계획경제...그 자체가 자유경제의 번영을 좀먹고 있다. 


미국은 중국에게 말한다. 공산당, 느그들은 경제에 주제넘게 개입하지 말라. 개인으로 하여금 기업정신을 살리게 하라. 소위 자본주의의 시장경제에 맡기라는 이야기인데... 공산주의 체제에서 그것이 가능합네까? 그게 문제인 거라. 앞으로 미국은 이런 체제 개혁을 줄창 주장할 것이고, 중국은 공산체제를 탈피할 수 없는 냉가슴을 앓을 것이다. 一帶一路(일대일로)로 미국과 팽팽하게 달려도 한국의 똥개는 여전히 짓어대겠지? 미국과 共助(공조)하는 동맹국의 입지를 강화하라. 문제아야! 알간네? 


re-denomination이란 말을 퍼트리면서 뭔가를 하련다고 연막전술을 펴는 모양인데, 정작 할 생각이 있으면 쥐도 새도 모르게 해치워야 한다구. 연기만 솔솔 날리면서 자기의 개판짓이 수포로 돌아가는 현실을 화폐개혁으로 국민을 전전긍긍하게 한다. 해서리 망신살의  한국경제가 다시 살아나건냐? 얖쌉하게 머리를 굴릴 것이 아니니라. 어리버리 등신 쪼다...


禪涅槃

4/21/2019





이 블로그의 인기글

화폐개혁 척하는 문재인 경제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