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visa
us_visa(usvisa)
한국 블로거

Blog Open 10.10.2016

전체     193920
오늘방문     25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미국주재원] L1비자 심사 까다로워져 임&유 기업전담팀 구성!
01/31/2019 17:11
조회  645   |  추천   0   |  스크랩   0
IP 106.xx.xx.139





최근 트럼프 정부의 반이민 정책에 따라

미국주재원 파견을 위한 L1비자 발급 승인이 매우 까다로워졌습니다.


실제로 미국주재원(L1비자) 승인 거부율이 2016년 24%에서

2017년 29%로 증가해 3명 중 1명 가량은 거부되는 상황일 뿐 아니라


보충 서류 요청(RFE)를 받는 케이스도 지난 회계연도에 급증하여

총 126,783 건까지 증가한 것으로 보입니다.



클릭 시 미주 중앙일보 원문 기사로 이동 (클릭)






30년 이상 경력의 임앤유가 다수의 미국주재원(L1비자)케이스 상담을 진행하며

축적한 데이터에 따르면 아래 두 가지를 문제로 삼는 경우가 많습니다.


ISSUE #1 

한국/미국 지사 또는 전체 글로벌 조직에서 신청자의 역할


ISSUE #2

미국주재원으로 파견되는 직원의 높은 전문성






한국 및 미국 지사에 대한 배경 뿐 아니라 신청인의 전문성에 매우 엄격한 기준을 적용하여

추가 서류 제출(RFE)을 요구하거나 대기업 임원이라고 해도 L1비자 청원서를

거절시키는 케이스가 급증하고 있습니다.


심지어 이전에는 신청만 하면 발급률이 매우 높았던 기업의 L-1 Blanket

또한 대량으로 거절되는 등 상황이 매우 좋지 않은 것이 사실입니다.





청원서를 심사하는 이민국(USCIS) 직원이나 비자 심사를 담당하는 대사관 영사가


신청인이 전문으로 하는 분야에 대한 구체적인 지식을 갖기 어렵기 때문에

이전에는 '그럴듯하게' 서류를 준비하면 어렵지 않게 통과되는 경우가 많았으나


이전과 같은 방식대로 해서는 더 이상 미국주재원(L1비자) 승인을 기대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임&유 L1비자 전문 기업전담팀 구성 


다수의 미국주재원 파견 및 L1비자 케이스의 상담을 진행하며

임&유는 이전과 달라진 최근의 L1비자 청원서 및 비자 심사 동향을 파악하며

기업전담팀을 구성하여 위와 같은 사태에 적극 대응하고 있습니다.


미국주재원(L1비자) 심사 강화에 따라 

임&유는 아래 두 가지를 주요 쟁점으로 보고 있습니다.


ISSUE #1

한국/미국 또는 전체 글로벌 조직 관점에서 비자 신청인의 중요성 입증


ISSUE #2

전문 분야 및 전문성에 대한 구체적인 입증 방법 강화





변화하는 이민법에 따라 대응 전략이 달라지지 않는다면

미국 주재원 파견 및 L1비자 발급은 어려울 수 있습니다.


임&유 기업전담팀은 

아래와 같이 미국주재원(L1비자) 파견을 도와드리고 있으며

경우에 따라 더 유리할 수 있는 E-2 Employee 비자 등의 대안까지

함께 고려하여 컨설팅을 드리고 있습니다.




임&유 이메일 (us_visa@naver.com)



미국주재원(L1비자)

30년 이상의 경력 임&유 기업전담팀이 답!해드립니다.





L1비자,미국주재원,주재원비자,임앤유
이 블로그의 인기글

[미국주재원] L1비자 심사 까다로워져 임&유 기업전담팀 구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