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godcross
sungodcross(sungodcross)
한국 블로거

Blog Open 08.10.2012

전체     358400
오늘방문     99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병사 70명에 1명”…일본군 ‘위안부 관여’ 공문서 발견?
12/06/2019 23:19
조회  85   |  추천   0   |  스크랩   0
IP 220.xx.xx.222
“병사 70명에 1명”…일본군 ‘위안부 관여’ 공문서 발견?

일본이 오리발 내밀면서~거짓말하고 있는 일본군 강제 위안부 동원에 대해
진실이밝혀지고 있다~~!


피해자가살아증언하는데도~~일본정부는 이를부정하는데~이들이 대부분 세상을 떠나고 있어서~~더욱 안타갑다~~!


일본군 위안부 관여문서에~~~병사 70명당 위안부가 1명 필요하다고 군보급품처럼~~일본군은 위안부 기록문서에 적고있다~~!


사과하기는 커녕 발뺌하기에 바쁜 일본에게 피해자 한국은`~~전범 가해자 일본에게 무얼 바랄수 있는가?



"군용 차량에 편승한 특수부녀", "추업 강요" 등 기술

일본 군 당국이 군사 수 대비 필요한 위안부 숫자를 언급하는 등 위안부 피해자 동원에 관여한 것으로 보이는 공문서가 발견됐다는 보도가 나왔다.

6일 일본해신문에 따르면 위안부 문제 관련 공문서를 수집해온 일본 내각관방은 지난 2017~2018년 총 23건의 관련 문서를 수집한 것으로 알려졌다.

문서 중 주중(칭다오) 일본영사관 보고서에는 “육군 측은 병사 70명에 대해 1명 정도의 작부(酌婦)를 요한다”, “군용 차량에 편승해 남하한 특수부녀(婦女)” 등 표현이 기술돼 있다고 한다. 


아울러 ‘작부·특수부녀’라는 별도의 보고서에는 “창기와 같음”, “추업(천한 직업)을 강요하다”라는 설명이 있으며, 이는 위안부를 말하는 것으로 보인다.



 
일본해신문은 이같은 문건들에 대해 “1993년 고노 요헤이 관방장관 담화가 인정했던 ‘군의 관여’를 보강하는 자료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고노 전 장관은 지난 1993년 두 차례에 걸친 조사 결과를 토대로 일본군의 위안부 피해자 동원을 인정하고 사과한 바 있다. 


[서울=뉴시스]  
이 블로그의 인기글

“병사 70명에 1명”…일본군 ‘위안부 관여’ 공문서 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