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godcross
sungodcross(sungodcross)
한국 블로거

Blog Open 08.10.2012

전체     374520
오늘방문     88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외신 "왜 한국서 코로나 폭발했나"..'31번 환자' 집중 조명?
02/27/2020 22:57
조회  117   |  추천   0   |  스크랩   0
IP 220.xx.xx.47

외신 "왜 한국서 코로나 폭발했나"..'31번 환자' 집중 조명?


한국 확진자는~~~신천지가 오염원을 발표되기 전까지는~~~!
한국은 인근 국가인~~발원지인 1위 중국이나 ~~2위인 일본과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한국은 사망자없이 ~~~확진자 28명에 불과했다~~!

그런데 문재인 정부의 반대파인 대구 지역을 기반으로 삼고있는 한국당 지지기반세력인 대구 경북에서
확진자가 81% 에서 90%까지 이르게 되었다~~~!
이를 기다렸다는듯이~~~광화문에서 문재인 대통령 퇴진운동을 벌이며`~~~코로나 확진자가 많아질수록

이들은 전파오염의 원흉인~ 신천지는!  옹호하는 발언을 하며~~~!
마치 코로나가문재인 탓으로 돌리며~~퇴진을 요구하는 것은~~!

대구출신 한나라당 박근혜 정부가~~ 국민의 촛불집회로 탄핵 당하고~~
새로 선거로 당선된 민주당 문재인 대통령을
분풀이 하기 위한~~반대 야당의~정치적 음모라고 볼수 밖에 없는 정황이 곳곳에서~~
포착되고 있다~~!

외신도 의아해 하는 ~~~!
한국의 기하급수적 확진자 숫자에 의혹을 갖고있다~~!






한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하루 새 300명 가까이 폭증한 가운데 외신들도 한국 내 코로나19 빠른 확산세를 주목하고 있다.

26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은 '환자 한명이 어떻게 한국의 코로나19를 유행병으로 바꿨나'란 제목의 기사에서 31번 확진자 및 종교단체 신천지를 감염병 전파 주체로 지목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블룸버그 "신천지 중심 기하급수적으로 늘어"
로이터 "한국 상황, 31번 환자 등장으로 변화"
국내 31번째 확진자가 다녀간 대구 대명동의 신천지 대구교회 건물. ⓒ News1

(서울=뉴스1) 이원준 기자 = 한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하루 새 300명 가까이 폭증한 가운데 외신들도 한국 내 코로나19 빠른 확산세를 주목하고 있다.

◇ 블룸버그 31번 환자가 '게임 체인저' : 특히 대구 지역 첫 번째 확진자이자 신천지 교회 첫 감염자인 31번 확진자(61·여)가 외신의 집중적인 조명을 받았다. 31번 환자는 지난 17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26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은 '환자 한명이 어떻게 한국의 코로나19를 유행병으로 바꿨나'란 제목의 기사에서 31번 확진자 및 종교단체 신천지를 감염병 전파 주체로 지목했다.

블룸버그는 "불과 일주일 전까지만 해도 한국 내 확진자 수는 30명으로, 코로나19 발병이 억제된 것으로 보였다"며 "많은 서울 시민들은 의료용 마스크를 벗고 지하철을 다시 타며 쇼핑을 재개했다"고 전했다.

블룸버그는 "하지만 31번 환자가 확인된 이후 감염 사례가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하기 시작했다"며 그가 발병 직전 방문했던 신천지 대구교회를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속출했다고 설명했다.

ⓒ News1 최수아 디자이너

실제로 이날 기준 한국 내 확진자 1261명 가운데 신천지 대구교회와 연관성이 확인된 확진자는 594명이다. 비율로는 47.3%에 달한다.

한국 내 누적 확진자는 31번 환자 등장 사흘 뒤인 지난 20일 100명을 돌파한 데 이어 21일 200명, 22일 400명, 23일 600명, 24일 800명, 25일 900명, 26일에는 1200명선을 차례로 넘어섰다.

◇ 신천지 중국 우한서도 교회 운영 : 블룸버그는 또 신천지에 대해 한국·미국·중국 등 29개국에서 신도가 30만명에 달한다며, 바이러스 발원지인 중국 우한에서도 교회를 운영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전했다.

로이터통신도 이날 '한국의 교회와 병원에서 어떻게 코로나19 감염이 폭발했나'란 기사를 통해 31번 환자 이후 변화된 한국의 상황을 조명했다.

◇ 로이터도 31번 환자에 주목 : 로이터는 "한국에선 첫 확진자 발생 이후 4주 동안 30명만 코로나19에 감염됐다"며 "하지만 이것은 31번 환자의 등장으로 바뀌었다"고 꼬집었다.

이어 "보건당국은 최근 해외여행력이 없고, 다른 확진자와 접촉한 적이 없는 31번 환자가 어떻게 코로나19에 감염되었는지 조사하고 있다"고 전했다.

wonjun44@news1.kr

이 블로그의 인기글

외신 "왜 한국서 코로나 폭발했나"..'31번 환자' 집중 조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