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mmersky
블루바넷(summersky)
Texas 블로거

Blog Open 10.12.2010

전체     68760
오늘방문     6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31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달력
 
99세 된 할머니의 시
08/24/2012 07:20
조회  1879   |  추천   7   |  스크랩   0
IP 70.xx.xx.162

 친구가 99세 된 할머니가 지은시를 보내왔다

그 할머니는 자신의 장례비를 위해  모은돈으로 시집을 냈다.

할머니의 시는 참 위트가 넘치고 긍정적이며 귀엽기 까지 하다

이 시들을 읽으며, 나이는 정말 숫자 일뿐,중요한것은 어떻게 생각하며 사느냐는 것이다.

시집의 제목은 ' 약해 지지마' 지은이는 시바타 도요 라는 일본 할머니 이다.

 

                                                       < 저금>

 

                                                난 말이지, 사람들이

                                                    친절을 베풀면

                                                 마음에 저금을 해둬

 

                                                       쓸쓸할때면

                                                        그걸 꺼내

                                                      기운을 차리지

 

                                                 너도 지금부터 모아두렴

                                                      연금 보다 좋단다

 

                                              <약해 지지마>

 

                                         있잖아, 불행하다고

                                                한숨 짓지마

 

                                          햇살과 산들바람은

                                         한 쪽 편만 들지않아

 

                                                      꿈은

                                        평등하게 꿀수 있는거야

 

                                              나도 괴로운일

                                                 많았지만

                                             살아있어 좋았어

 

                                              너도 약해지지마

 

                                                        <살아갈 힘>

 

                                               나이 아흔을 넘기며 맞는

                                                            하루하루

                                                   너무나도 사랑스러워

 

                                                  빰을 어루만지는 바람

                                              친구에게 걸려온 안부 전화

                                                집까지 찾아와 주는 사람

                                                         제각각 모두

                                                     나에게 살아갈 힘을

                                                             선물하네

 

 

 

 

 

 

 

시집,할머니,99세,약해지지마
"시인의 마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 블로그의 인기글

99세 된 할머니의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