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 저 너머
04/08/2018 22:45
조회  1027   |  추천   0   |  스크랩   0
IP 73.xx.xx.152

하늘 저 너머

()명숙

 

창밖으로 보이는 저 하늘

평안한 미소로 내게 손짓한다

그 날을 잊지 말라고

 

죽음의 강가에서

두 천사의 손에 의지하고

내 가슴의 따스한 생명이 식지 않아서

 

저 강을 건너지 못했음은

그리스도의 생명이 살았으므로

내 안에 주님께서 주님 안에 내가 있었음을

 

확증시켜 주신 놀라운 은혜

회개의 눈물로 바라보는 내 눈가에

악한 자의 심판받는 광경이 보인다.

 

너희가 세상에서 환난을 받으나

강하고 담대하라 내가 세상을 이기었노라

주님 말씀이 고난 중에도 기뻐하고 즐거워하라고  

 

이것을 너희에게 이름은 너희로 내 안에서

평안을 누리게 하려 함이라.

세상에서는 너희가 환난을 당하나 담대하라

내가 세상을 이기었노라 하시니라

“요한복음 16 : 33


"오늘도 주님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오는 날의 산책 05/25/2020
임의 자장가 05/02/2020
훈풍아 불어라 03/18/2020
양파 08/13/2019
하얀 비둘기 05/10/2019
개는 짖어도 04/07/2018
연어처럼 04/07/2018
행복한 정원 01/13/2018
이 블로그의 인기글
srme7777777
마음의 쉼터(srme7777777)
Washington 블로거

Blog Open 10.01.2014

전체     102408
오늘방문     59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하늘 저 너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