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jeoo
sejeoo(sejeoo)
New Jersey 블로거

Blog Open 01.17.2011

전체     898534
오늘방문     38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84 명
  달력
 
살면서 잘되는일만 있다면 ...
11/04/2011 15:50
조회  739   |  추천   1   |  스크랩   0
IP 67.xx.xx.96

 

살면서 잘되는일만 있다면 ...

 

안되는게 있어야 동정도 있고 노력도 있고 종교도 있을건데.

 

언젠가 만났던 사람에게 들은 말이다. 

백인 아저씨였는데

자기가 겪은 이야기라는데 맞는것 같기도 하고 억지 같기도 하고

그 말을 들은지 얼추 10년도 넘었는데 가끔 생각하고 픽 웃는다.

그 아저씨가 아는사람에게 $600정도 물건을 줬는데 돈을 안갚아서 몇번을 찾아 갔단다.

그랬더니 물건 가져간 사람이 왜 자꾸 오냐고.

무슨 돈을 받으러 오냐고 되려 따지드란다.

그러면서 하는말이

내가 그 물건 팔려고 얼마나 고생을 했는데 수고비는 안주고 물건값만 받으러 오냐고 따지드란다.

순간, 이 아저씨는 내가 잘못했는가하고 착각같은걸 했단다.

그리고 돌아 왔는데

답이 없다.

분명히 물건은 줬는데,

그 물건값을 받으러 갔는데

들었던 말은

물건값을 주는게 아니고

팔아준 수고비를 달란다.

결국 한푼도 못 받았단다.

너무똑똑한 놈에게 걸린거다.ㅎㅎㅎ

나에게 하는 말이 절대로  외상거래를 하지 마란다.

수고비를 주고 나면 받을게 없다고.

그때는 웃고 말았는데 나중에 경험을 해보고야 맞다는걸 알았다.

물건 팔아오라고 줬더니 자기들 생활비로 다 쓰고  종이만 갖다 준다.

그리고 몇년이 지났지만  한푼도 못 받았다.

하는말이 딴곳에 취직을 해서 월급을 많이 받으면 조금씩 주고 적으면 자기가 먹고 살아야 하니까 못준단다.

먹고 살려고 한일이고

없어서 못주고

벌지 못해서 못 준단다.

이게 분명히 나에게는 안되는 일인데 그 친구들에게는 너무나 당연한일이니....

나는 동정을 받아야 하는건지 아니면 받을려고 노력을 해야하는거지

그것도 아니면 돈 받게 해달라고 기도를 해야 하는건지.

 

그 친구들에게는 잘된 일 일까!

 몇년이 지나도 그 친구들은 그렇게 그렇게 살고 있다.

나는 ....그래도 그 친구들 보다는 편하게 산다.

속으론 받을거에 대해 답을 못찾아

낑낑 거리면서....ㅎㅎㅎ  

 

 

Eros Chris Spheeris
이 블로그의 인기글

살면서 잘되는일만 있다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