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tip54
이슬(qtip54)
기타 블로거

Blog Open 01.11.2011

전체     311552
오늘방문     126
오늘댓글     1
오늘 스크랩     0
친구     23 명
  달력
 
노년의 입구
02/06/2019 17:30
조회  1965   |  추천   26   |  스크랩   0
IP 72.xx.xx.236


주변의 사람들로부터 

'할머니' 라는 소리를 처음 듣게 되었을 때

그 말을 인정도 부정도 하지 못하고

"이제는 중년도 못되는 노년이 되었구나..." 라며

마치 쓰디쓴 약을 억지로 들이키는 심정으로 삼켜야 했다.



                                                                                                             -양자-


정신을 차리고 주변을 살펴보니

 나와 연결되어있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세월에게 젊음을 빼앗긴지도 모른체

 이미 

자연스럽게 

할머니와 할아버지로 불려지고 있다.



                                                                                                                   -구글-


'오십' 이 가까워 지자 

'중년' 이라는 수식어가 자연스럽게 따라붙던 때가 있었다.



                                                                                                                   -구글-


하지만

나는 그 중년을 세차게 밀어내 버렸고

 '중년'이 된 나를 못 본체 했던게 어제와 같은데

어느 순간

어색하기 짝이 없는 노년 층으로 밀려난다 싶으

'중년'에 반기를 들었던 그때가 오히려 그립기도 한다. 


  

                                                                                    -양자-


'신체적 매력의 상실에 이어 

신체적 부조화를 겪어야 하는 노년

그 중에도 노년의 삶을 가장 자주 갉아먹는 감정은

바로 

죽음에 대한  두려움이다.'  라고

 냉정하고 솔직하게 정의한 글을 읽었을 때의 내 심정을 

 윌리엄 워즈워드  시 속에다 태워 버리고 싶다.


Bliss was it in that down to be live.

밝아오는 새벽에는 축복이 있었지만.

But  to be young was very heaven!

젊다는 것은 그것보다도 더 큰 축복이며 행운이었다.!




                                                                                                                -양자-

 

사람들은

봄날에 화사하게 피어나는 꽃보다

곱게 물이 잘든 낙엽이 주워다가

책 갈피에 고이 보관한다는 

스님의 말씀에 매달리기도 한다지만 

나는

바람에게 쫓기고

 사람들의 발길에 짓밟힌 

젖은 낙엽의 마지막을 

가능하면 외면하고 싶다.


                                                                 -앤-


노인의 불편함을 해소 시키는 

안경,보청기,지팡이 기구처럼 

기억력의 감퇴를 도와주고 

노화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 시키는 제품은 

언제즈음 나올까  ... 




미련하기는...


*사진 ,글/작성


 슬 

"기본폴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 블로그의 인기글

노년의 입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