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tip54
이슬(qtip54)
기타 블로거

Blog Open 01.11.2011

전체     352967
오늘방문     70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27 명
  달력
 
부풀리는 것 중에서
07/15/2020 09:28
조회  1309   |  추천   27   |  스크랩   0
IP 73.xx.xx.220


누구에게나 

마음 속에 품고있는 노래 한 두 곡은 있지 않을까 싶다.

내게도

나를 부풀리게 하고

나의 발을 소소하게 움직이게 하는 노래가 있다.

바로

Besame Mucho
      




Besame  Mucho는
"Kiss me much"
라는 뜻인데,
우리가 어렸을 때
많이 듣고 흥얼거린
이 노래는 멕시코의 여류작곡가겸 가수인
'콘수멜로 벨라츠게츠'
(1924-2005)가
16 세때인 1940년 리라꽃(영어명:라일락. 우리말:수수꽃다리)
향기에 얽힌 슬픈
사랑이야기를 담아
베사메무쵸를
작곡·발표 함으로써 
널리 알려젔다고 한다

- 맹인 소년 곡예사
'후안'과 사랑하는
항상 리라꽃향기를
풍기는 아리따운 소녀
곡예사 '모렐리따'-

어느날
두사람이 공중 곡예중
모렐리따가 실수로
떨어져 죽자
그녀의 비명을 들은
후안도 뒤따라 떨어져
생을 함께 마감한다는
슬픈 이야기입니다




라틴풍의 부드럽고도
애잔한 멜로디의 이노래는 비틀즈,
프랭크 시나트라, 등
세계적인 가수들이 한번씩은 부르고
넘어가는 세계적인 애창곡입니다



근년들어
이태리 맹인가수
'Andrea Bocelli' 가
호소력있고 정감이
가는 목소리로 불러
많은 사람의 사랑을
받고 있다

아래 동영상 서두에서
또한 보첼리는 자신이
어릴적 피아노를 치며 이 아름다운곡을
수없이 많이 불렀다고 말 하네요.


-가져온 글 -




Shall we Dance 

till end of Aug !!!



 


글,사진 (펌)


이 블로그의 인기글

부풀리는 것 중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