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syche
프시케(psyche)
Georgia 블로거

Blog Open 07.12.2008

전체     177010
오늘방문     60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162 명
  달력
 
[포스팅이벤트] 늦가을 돼지 등갈비 비지찌개 -이벤트 참여친구님들,도우미님,협찬해주신분들과 함께
11/03/2014 10:23
조회  3630   |  추천   17   |  스크랩   0
IP 172.xx.xx.139




[포스팅이벤트]


가을이야기가 있는 

돼지 갈비 콩비지 찌개



-프시케-


이곳 동부는 

섬머타임이 해제됨과 동시에

날씨가 뚝 떨어진데다

아침 산책길엔 하얀 서리도 볼 수 있을 정도로

늦가을 11월의 찬 바람이 목을 움츠러 들게 한다



오늘은 지난 달 중순부터 시작한

[포스팅이벤트]를 준비하셔서 올려주시느라

수고하신 많은 참여블로거 친구님들과 

이런 자리를 마련해 주신 도우미님 그리고 무엇보다도

이 행사를 위해 많은 상품으로 찬조해주신 

업체관계자분들을 위해 

돼지갈비 비지찌개를 만들어나누며

따뜻한 11월

 [포스팅이벤트] 와 함께 하신 분들과 함께

화이팅! 을 하려고 한다


두 주전 같이 제자훈련을 했던 집사님중 한분이

직접 만든 콩비지와 이웃의 감나무에서 따오셨다는

맛있게 익은 단감을 갖다 주셨다.






맛있는 단감




나눔을 늘 실천하시는 많은 분의

사랑 실천이 이렇게 날씨가 추워질 때

더욱 따뜻하게 전해져 오는 아침이다


옆지기는 유난히

나이가 들어 유난히 어릴적 할머님이나 어머님이

해주셨을 때 맛을 모르던

신토불이 음식이 맛있다는 생각을 자주 하는 것 같다

가끔 녹두 빈대떡을 부치거나 어릴 적 먹어보던 음식을 하면

 옆지기는 늘 

" 지금 이렇게 맛있는 것들이  왜 어렸을 적엔 맛을 몰랐을까?" 라고 말한다


오래 전엔 먹을 것이 없던 시절엔 살기 위해 먹던

많은 음식들이

지금은 건강식 혹은 별미로 자리잡고  있기 때문에

더 새로운 맛으로 다가오는지도 모른다.



콩음식이 건강에도 좋고

여름에 콩국수를 하고 걸러서 남은

콩비지로 이렇게 비지찌개를 해먹어야지

하면서 한번도 시도 해 보지 못했다.

시간이 없다는 핑계이기도 하지만  유난히 손이 많이 가는 데다가

음식 솜씨도 따라주지 않기 때문이다

요리에 취미가 없다보니

요리를 위해 고민하거나

아이디어를 내어 시도해보지 않아서 인지

요리할 줄 아는게 많지 않다.


그런데 오늘은 먼저 이렇게 맛있는 콩비지를 주신

그집사님께 감사를 드리고 싶기도 하고

(먹고 나면 ..어떻게 해먹었는지

사진으로 보여 주기로 약속을 했었다)

추워진 날씨에 따끈하게 가족이 먹을 수 있는

이 요리를 한번 [포스팅이벤트} 가을 이야기가 있는 요리로 소개해 보고자 한다


아마도 추워진 날씨 덕에

더 맛있게 만들어 드실 수 있기를 바라면서..


***


*  이 만드는 법은 거의 어설픈

초보 요리 수준이라

순서도 틀릴 수 있지만

맛있게 드셔 주세요..

더좋은 방법이 있다면

조언도 해주시구요..

***





   이 돼지갈비 비지찌개를

이벤트 참여하신 모든 친구님들과 도우미님과 

함께 나누려 합니다

 다 같이 오셔서 한술 씩 맛보고 가세요.










* 완성된 돼지갈비 콩비지찌개


***


재료


돼지 등갈비 :  3.5 LBS 1 Pack


감자:중간크기 6개

양파: 중간크기 3개

양파껍질 삶은 물 : 1  1/2 Galon

호박: 반개

그린 피망: 반개

파: 5 뿌리

마늘 찧은것: 1 TBS

생각 찧은것: 1/2 Tea Spoon

고추가루 :1/2 cup

소금:1 TBS

후추: 조금

대파 썰은것..(장식용)

빨간 고추 썰은것 (장식용)



원래 일반 돼지고기로 하는데

마침 돼지 고기가 없어서.

이것으로 했습니다

신김치도 들어가면 맛있었을 텐데

마침 김치도 다 떨어져서

김치없이 했습니다


***




Baby Back Rib 3.5 Lbs/pack





갈비는 미리 양파껍질 삶은 물과 

마늘, 소금, 커피를 넣고 기름을 빼고 삶아 놓았습니다






감자, 양파, 호박, 피망, 파 





감자는 6개, 양파 2개, 피망 반개, 호박 반개





조금 굵은 파 5 뿌리





감자




양파





피망







감자를 뚝뚝 썰어놓습니다






호박도 썰어놓고





피망도 썰고









양파도 썰어놓습니다








이렇게 썰어놓은 것을 다 같이 모아놓습니다





양념도 준비해 놓습니다






참기름 1 TBS






고추가루 









위의 참기름, 고추가루 준비한후

이제 야채와 양념을 볶을 예정입니다






먼저 야채에 참기름을 넣고





고추가루를 넣고







이것을 잘 볶아 줍니다










뒤적뒤적 잘 저어주시구요





마늘과 생강을 넣어주신다음







삶아놓은 돼지 갈비도 넣어 줍니다





이렇게 넣은 다음









다시다 조금 준비해둔것을 






넣어준 다음





골고루 양념이 잘 베일 때까지 저어줍니다






자 이정도 되었을 때






준비해둔 비지 







볶은 갈비와 야채위에 넣고





간을 본 다음 




준비해 둔 소금을 넣어주고





마늘을 조금 더 넣어주고





생강도 조금 더 넣어 준다음




이렇게 나무 주걱으로 저어줍니다






감자가 어느정도 익은 듯 할 때





이렇게 미리 끓어놓은 양파껍질 삶은 물을 





잘 저어진 돼지갈비, 야채에 버무려 볶은 냄비에 부어줍니다





물은 약간 자작한것 보다 많이 붓습니다





보글 보글 끓어오를때 마늘로 마지막 맛을 낸다음





한 소끔 끓여 낸 다음





이렇게 뚜껑이 있는  





 뚝배기에 담아줍니다.





요기에 한 그릇이면 네식구 먹기 딱 좋아요






국자로



  


뚝배기에 담고나니..





이런 모습으로  탄생합니다





대파와 붉은 고추를 





송송 썰어놓은 대파와 붉은고추로 예쁘게 마무리 하면 됩니다
















자 완성되었습니다

단풍든 복숭아 잎과..저희집 보라색 란타나 꽃으로 장식을 했습니다



추우시죠?

따끈 따끈한 돼지 등갈비 비지찌개와

11월의 첫주..

이벤트를 위해 그동안 수고하신 모든 분들

많이 드시고 따뜻한 마음으로 힘내세요


감사합니다












2014년 11월 3일  월요일 







[포스팅이벤트] ,돼지등갈비비지찌개
"오늘은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 블로그의 인기글

[포스팅이벤트] 늦가을 돼지 등갈비 비지찌개 -이벤트 참여친구님들,도우미님,협찬해주신분들과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