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syche
프시케(psyche)
Georgia 블로거

Blog Open 07.12.2008

전체     176728
오늘방문     133
오늘댓글     5
오늘 스크랩     0
친구     162 명
  달력
 
나를 만나러 떠나는 미로
12/06/2017 09:00
조회  411   |  추천   7   |  스크랩   0
IP 69.xx.xx.228





나를 만나러 떠나는 미로


-프시케_


애써 아닌척 하려 해도

내  본연의 생각들

나이들지 않으려

안간힘을 쓴다 

점점 더 젊어지려는

여인들의 몸부림처럼

내 속 또 다른 나는

시름 시름 

앓기 시작한다

이기와 욕심이라는 습기가

들어와 변색 시키는 걸까?

산화되어가는 

모든 것들에 

마음아파  하듯..

그렇게 변색해 가는 것

나이들어가는 것들에

무엇을 붙들고

나는 아쉬워 하는 걸까? 나는..

본연의 순수한

젊디 젊은 

모든 것을 긍휼로 보던 마음들

시간이 흐름에 따라

퇴색하고 탄력을 잃고 있는 것은 아닐까?

모두 내 끝없는 욕심과 이기적인 마음에서

오는 것일 진데..


하루 하루 삶을 살며

더 너그러워 지고

사랑가득해야 하는 것임에도

상처를 입을 때마다

한꺼풀 한꺼풀

둘러 쌓고 있는 이 벽들이

나의 본연의 마음을 다치지 않으려

쌓은 벽때문에

점 점..통하지 않는 벽안에서

 작은 알갱이의

습기가 모든 것들을 상하게 하듯..


작은 포말의 이기와 욕심 이라는 습기로 인해

겹겹의 벽안에 갇혀서

시들고 있을 그 안에 있는

또 다른 나를 위해

미로끝에 숨어있을

그 가녀린 내 순수의 나를 찾아

용서와 사랑의 제습기

가만히 내려놓으려

뽀송뽀송하게 습기 제거된

다시 살아날 본연의 나를 

만나러

마음속 깊은 그곳으로

떠나는 아침


...


2017년 12월 5일 화요일



"오늘은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 블로그의 인기글

나를 만나러 떠나는 미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