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iloguru
이상봉(philoguru)
Pennsylvania 블로거

Blog Open 09.17.2015

전체     124131
오늘방문     300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예수교인 처럼 생기셨습니다!”
06/09/2019 06:39
조회  511   |  추천   17   |  스크랩   0
IP 96.xx.xx.103







[이상봉 박사의 영성강좌 “나, 지금 바로 여기에! ]

 

예수교인 처럼 생기셨습니다!”

 

                       ~ 이상봉 / 철학박사

 

일반 사람들에게

당신은, 영화배우(movie star)처럼 생기셨습니다!” 라고,

말을 건네면...

거의 모든 사람들이 좋아 하거나

또는 최소한 싫어 하지는 않는 것 같다.

 

[나는, 그 영화라는 것을 좋아 하지 않아서,

영화관이라는 데를 가지도 않고,

하다못해,

집에서 T.V로 하는 영화도 보지 않는 사람이지만서도...

그러함에도 불구하고,

나는, 처음 만나는 사람들- 특히 젊은 사람들-에게, 농담 삼아서,

영화배우 처럼 생기셨어!” 라는 말을 자주 하는 편이다.]

 

그렇다! 나는 지금까지

내가 왜? 영화배우처럼 생겼단 말이오?” 라고...

화를 내거나 항의하는 사람을, 단 한번도, 본 적이 없다.

 

영화배우 처럼 생겼다!’는 말을,

사람들은 아주 잘 생겼다!” 라는 의미로,

받아 들이고 있는 것 같다.

 

하지만, 다시 한번 생각해 보자!

 

영화배우라고 해서,

영화배우가 모두 다 잘생긴 것도 아니지 않은가?

잘 생기지 못한 영화배우들도 얼마든지 있지 않는가?

오히려,

잘 생기지 못한 영화배우들이 잘생긴 영화배우들 보다도

훨씬 더 많지 않은가?

 

그러함에도 불구하고...

영화배우 처럼 생겼다!’는 말이,

사실상 아주 잘 생겼다!’ 라는 의미로,

그냥, 통용되고 있는 셈인데...

 

그 점이, 그대에게도,

전혀, 이상하게 느껴지지 않고 있지 않은가?

 

자아! 이제 그 점을 염두에 두고서...

화제의 방향을 약간 바꾸어 보기로 할까나?

 

------------------------------------------------------------

 

만약에 말이다,

어떤 사람이 당신에게,

당신은, 예수쟁이 처럼 생겼구만!”
당신은 목사처럼 생겼구만!”
이라고 한다면...

당신의 반응은 어떨까?

 

,

좋아할까?

아니면 기분이 나쁠까?

아니면 화를 내면서 죽일듯이 노려볼까?

아니면, 실제로 때려 죽일 듯이 달겨들까?

 

[필자 주:

 

내가, 지금, 우리 주위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교인을 예로 들다 보니까...

예수교인을 예로 들게 된 것 뿐이다.

 

만약에 말이다,

그대가, 예수교인 대신에 불교인을 예로 들고 싶다면?

그 때에는 중 처럼 생겼구만!” 이라고 하면 될 것이고...

 

그대가, 예수교인 대신에 무당을 찾아가는 사람을 예로 들고 싶다면?

그 때에는 무당처럼 생겼구만!” 이라는 식으로...

얼마든지, 고쳐서, 생각을 하도록 하시라!

 

그러니... 그 점에 대해서는 더 이상의 오해가 없기를 바란다! ]

 

예수교도라면?

, 세례나 영세를 받을 때에

예수를 위하여, 몸과 마음을 모두 다 바치겠다!” 라고,

맹세를 한 예수교도라면...

예수교인 또는 예수쟁이 처럼 생겼구만!” 이라는 말을 들으면,

당연히, 기뻐하고 기분 좋아 해야만 되는 것이 아닌가?

 

자기 스스로 나는 자랑스러운 예수교인

나는 성령의 은총을 받아서 구원을 받은 아주 행복한 예수교인이라고,

설치면서...

다른 사람들에게 전도라는 것을 하지 못해서,

안달을 하고 있는 사람이라면...

당연히,

그 말- “예수쟁이 처럼 생기셨습니다!” 라는 말- ,

아주, 기뻐서 날뛰고, 또한 춤을 추어야만 되겠건만...

 

어찌하여,

전혀, 기뻐하지 못하고...

오히려, 분기충천하여...

죽일 듯이 달겨 들려고 하는 까닭이 무엇인가?

 

그대! 예수교도인 그대!

도대체, 그래야만 되는 이유가 무엇인가?

 

무엇 때문에

예수쟁이 처럼 생겼네!”

꼭 목사처럼 생겼네!” 라는 말에,

그토록, 심한 거부반응을 일으키고 있을까나?

 

? 그러한 거부반응이 그대의 내부에서

자기 자신도 모르게 솟아나게 될까나?

 

그대! 그대 자신의 영적 성장을 위하여...

아주 깊이 의심하고,

아주 깊이 생각하여 보시라!

 

~ Sang Bong Lee, Ph. D.

Dr. Lee’s Closing Arguments,
Dr. Lee’s Lessons: Discovering Your Nature,
Dr. Lee’s Iconoclasm.
* All rights reserved and copyrighted. (
무단복제 사용을 금함)

 


이 블로그의 인기글

“예수교인 처럼 생기셨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