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ndarosa
snowwhite(pandarosa)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10.15.2011

전체     894490
오늘방문     17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157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달력
 
서양 여인들의 요강
03/27/2016 19:12
조회  7405   |  추천   3   |  스크랩   0
IP 71.xx.xx.208

  서양 여인들의 요강,

 

   옛날 우리 나라에는 요강이란 것이 있었다. 우리 나라에서 요강은  남녀 공용이었다. 그러면 서양은 어땠을까, 서양에도 요강이란 것이 있었단다. 단지 서양에서는 우리 나라처럼 남녀 공용이 아닌 여성 전용이었다는 것이 틀린 점이다. 옛날 서양 여인들은  긴 드레스에 베치코트를 한껏 넣어 부풀려 화려하게 퍼진 드레스가  주였다. 그래서 공공 장소나 파티 석상에서 변소가 없을 경우 하녀들이  기다리고 있다가  마님이 필요할 때 대령을 하곤 했다고 한다. 이것을 "보들로우" 라고 불렀는데 프랑스에서 처음 만들었다고 한다. 보들로우는 거의가 다 포셀레인으로 만들어졌는데  지금의 찾잔 모양이다. 특히 각가지 문양을 많이 넣어 아름답기 그지없는 것들이 많다. 영국의 빅토리아 알버트 박물관에 보관된 요강들을  한 번 보자.

  원래 보들로우란 이름은 "오발 쳄버 파트" 란 뜻이다. 이 보들로우 요강은 수사학 교수인 루이스 보들로우(Louis Bourdaloue 1632 ? 1704)에 의해서 만들어졌다. 루이스 보들로우는 프랑스의 황제 루이 14 세때에 Court 신부였다. 1707 년 부터 1716 년 사이 발간된 그의 강론은 총 8 권으로 돼 있는데 한 권이 보통 600 페이지가 넘는다. 그의 낭랑한 목소리의 긴 강의를 놓치고 싶지않은 여인들이 많았다고. 전해오는 일화에 따르면 많은 여인들이 그의 강의를 듣기 위해 몇 시간씩 기다리는 동안  그것을 썼다는 것이다는 것이다. 그러나 교회안에서는  보들로우를 쓰지 않는 것이 예의였다.

               

                           

                                 요강을 사용하는 여인

                                        

                                           1776 년에 사용하던 한 쌍의 보를러우 요강: 상

 

                        

                                        1831 년에 사용하던 노란 요강: 예쁘지 않나요.

                                   

                                        with medallion depicting a scene from Watteau, blue lapis and framed in gold leaf. 1892.

 

                                       

                                         1840 년에 프랑스에서 만든 보들로우. 금으로 갓을 칠하고 가죽 케이스에 담앗다

 

                        

                                브웍스 홀의 레이디스 가든. 소변을 보고 거들을 다시 메고.

 

                         

                               흰 색의 보들로우. 크림웨어 색갈. 모양이 얼마나 엘레간트 한지.

 

   

 

                         

 

  

 

  

 

              

 

 

서양 여인들도, 요강을 사용, 했을끼요?
이 블로그의 인기글

서양 여인들의 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