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bblestone
날 저무는 하늘에(pabblestone)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9.14.2010

전체     353922
오늘방문     26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100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달력
 
인연은 받아들이고 집착은 놓아라
03/25/2016 15:32
조회  2487   |  추천   44   |  스크랩   2
IP 74.xx.xx.149




흐르는 강물처럼

- 이문세 조영남 -



* *


인연은 받아들이고 집착은 놓아라   


미워한다고 소중한 생명에 대하여 폭력을 쓰거나 괴롭히지 말며

좋아한다고 너무 집착하여 곁에 두고자 애쓰지 말라


사랑하는 사람에게는 사랑과 그리움이 생기고 

미워하는 사람에게는 증오와 원망이 생기나니 

사랑과 미움을 다 놓아버리고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라


너무 좋아할 것도 너무 싫어할 것도 없다

너무 좋아해도 괴롭고 너무 미워해도 괴롭다 


사실 우리가 알고 있고, 겪고 있는 모든 괴로움은 

좋아하고 싫어하는 이 두 가지 분별에서 온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늙는 괴로움도 젊음을 좋아하는데서 오고

병의 괴로움도 건강을 좋아하는데서 오며

죽음 또한 삶을 좋아함, 즉 살고자 하는 집착에서 오고 

사랑의 아픔도 사람을 좋아하는 데서 오고

가난의 괴로움도 부유함을 좋아하는데서 오고

이렇듯 모든 괴로움은 좋고 싫은 두 가지 분별로 인해 온다 

 

좋고 싫은 것만 없다면 괴로울 것도 없고 마음은 고요한 평화에 이른다

그렇다고 사랑하지도 말고 미워하지도 말고 그냥 돌처럼 무감각하게 살라는 말이 아니다 


사랑을 하되 집착이 없어야 하고

미워하더라도 거기에 오래 머물러서는 안된다는 말이다 

사랑이든 미움이든 마음이 그 곳에 딱 머물러 집착하게 되면 

그 때부터 분별의 괴로움은 시작된다 


사랑이 오면 사랑을 하고 미움이 오면 미워하되 

머무는 바 없이 해야 한다 


인연따라 마음을 일으키고 인연따라 받아들여야 하겠지만 

집착만은 놓아야 한다

이것이 인연은 받아들이고 집착은 놓는 수행자의 걸림없는 삶이다


사랑도 미움도 놓아버리고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는 수행자의 길이다



- 법정스님 -


* *


사랑하는 자들아 우리가 서로 사랑하자 

사랑은 하나님께 속한것이니 

사랑하는 자마다 하나님께로 나서 하나님을 알고 

사랑하지 아니하는 자는 하나님을 알지 못하나니 

이는 하나님은 사랑이심이라 


하나님의 사랑이 우리에게 이렇게 나타난바 되었으니 

하나님이 자기의 독생자를 세상에 보내심은 

저로 말미암아 우리를 살리려 하심이니라


사랑은 여기 있으니 

우리가 하나님을 사랑한 것이 아니요 

오직 하나님이 우리를 사랑하사 

우리 죄를 위하여 화목제로 그 아들을 보내셨음이니라 


(요한1서: 4장 7절-10절) 


* *



법정스님

사진 / 퍼온 사진





법정스님,
이 블로그의 인기글

인연은 받아들이고 집착은 놓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