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rgetown
서호방죽(norgetown)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9.24.2009

전체     15380
오늘방문     1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낙엽 --- 구루몽 시몬
09/25/2009 18:01
조회  437   |  추천   0   |  스크랩   0
IP

낙엽 - - 구르몽 시몬


나뭇잎이 져버린 숲으로 가자.
낙엽은 이끼와 돌과 오솔길을 덮고 있다.

시몬.. 너는 좋으냐 낙엽 밟는 소리가?
낙엽은 너무나도 부드러운 빛깔,
너무나도 나지막한 목소리..
낙엽은 너무나도 연약한 땅 위에 흩어져 있다!

시몬.. 너는 좋으냐 낙엽 밟는 소리가?
황혼 무렵 낙엽의 모습은 너무나도 서글프다.
바람이 불면 낙엽은 속삭인다.

시몬.. 너는 좋으냐 낙엽 밟는 소리가?
밟으면 낙엽은 영혼처럼 운다.
낙엽은 날개 소리,
여자의 옷자락 소리.

시몬.. 너는 좋으냐 낙엽 밟는 소리가?
오라.. 우리도 언젠가 낙엽이 되리라.
오라.. 벌써 밤이 되고 바람은 우리를 휩쓴다.

시몬.. 너는 좋으냐 낙엽 밟는 소리가?
시몬, 나무 잎이 저버린 숲으로 가자.
이끼며 돌이며 오솔길을 덮은 낙엽

시몬, 너는 좋으냐, 낙엽 밟는 발자국 소리가?
낙엽 빛깔은 상냥하고,모습은 쓸쓸해
덧없이 낙엽은 버려져 땅 위에 딩군다!

시몬, 너는 좋으냐, 낙엽 밟는 발자국 소리가?
저녁 나절 낙엽의 모습은 쓸쓸해
바람에 불릴 때,
낙엽은 속삭이듯 소리친다!

시몬, 너는 좋으냐, 낙엽 밟는 발자국 소리가?
서로 몸을 의지하리
우리도 언젠가는 가련한 낙엽,
서로 몸을 의지하리
이미 밤은 깊고 바람이 몸에 차다.

시몬, 너는 좋으냐, 낙엽 밟는 발자국 소리가?








이 블로그의 인기글

낙엽 --- 구루몽 시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