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tarceo
뉴스타★해병대(newstarceo)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5.17.2010

전체     292184
오늘방문     68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14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달력
 
<가지 않은 길>
05/27/2020 09:05
조회  29   |  추천   1   |  스크랩   0
IP 47.xx.xx.97

난 어릴 때 부터 <로버트 프로스트>의 가지않는길을 자주 접하곤 했다.
아련하고 미련이 남아야 하는 인생이기에 그랬는 것 같다.


<가지 않은 길>

노란 숲 속에 길이 두 갈래로 났었습니다.
나는 두 길을 다 가지 못하는 것을 안타깝게 생각하면서,
오랫동안 서서 한 길이 굽어 꺾여 내려간 데까지,
바라다볼 수 있는 데까지 멀리 바라다보았습니다.

그리고, 똑같이 아름다운 다른 길을 택했습니다.
그 길에는 풀이 더 있고 사람이 걸은 자취가 적어,
아마 더 걸어야 될 길이라고 나는 생각했었던 게지요.
그 길을 걸으므로, 그 길도 거의 같아질 것이지만.

그 날 아침 두 길에는
낙엽을 밟은 자취는 없었습니다.
아, 나는 다음 날을 위하여 한 길은 남겨 두었습니다.
길은 길에 연하여 끝없으므로
내가 다시 돌아올 것을 의심하면서…….

훗날에 훗날에 나는 어디선가
한숨을 쉬며 이야기할 것입니다.
숲 속에 두 갈래 길이 있었다고,
나는 사람이 적게 간 길을 택하였다고,
그리고 그것 때문에 모든 것이 달라졌다고.

<<<<미국에서 출발해서 도착지에서 자가격리하고 나와서 병원가고





출처: https://newstarstory.tistory.com/entry/난-어릴-때-부터-로버트-프로스트의-가지않는길을-자주-접하곤-했다?category=516804 [Newstar Story]

이 블로그의 인기글

<가지 않은 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