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branch
Leesaesoon(newbranch)
기타 블로거

Blog Open 04.13.2016

전체     394164
오늘방문     61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636 명
  달력
 
27. 종교 지도자의 탈선은 무엇인가(미3:1-5).
02/17/2020 03:08
조회  75   |  추천   2   |  스크랩   0
IP 122.xx.xx.222

27. 종교 지도자의 탈선은 무엇인가(3:1-5).

 

종교라는 것은 아무리 시작이 바로 되었다 하더라도 그 지도자가 탈선할 때에 그 종교는 오히려 불행을 가져오는 일이 되고 말 것입니다. 정치라는 것은 가끔 변동할 수 있으나 종교라는 것은 도저히 변동할 수 없는 정확 무오한 진리가 있기 때문입니다. 정치는 육적을 위해서 있으니만큼 육적 생활에 대한 일을 잘 발전하기 위하여 노력하는 일에 잘 지도하는 것으로 목적을 두지만 종교는 신령한 방면에 큰 변화를 주는 역사가 없다면 아무런 필요가 없는 일이라고 보게 됩니다. 이제 종교 지도자의 탈선이 무엇이냐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1. 사랑이 없는 기도 (1-4)

 

종교 지도자는 아무리 기도하여도 응답이 없다면 아무런 필요 없는 자라고 보게 됩니다. 그러므로 지도자가 선한 일을 위하여 생명을 바쳐 싸우지 않고 오히려 선한 일을 미워하면서 하나님께 기도한다는 것은 오히려 부끄러운 일이라고 봅니다. 하나님은 선하신 신이시니 지도자로서 그 뜻에 순종하여 선으로 악을 이기는 것을 목적한 것 외에는 아무리 기도하여도 다 쓸데없는 우상적인 종교가 되고 마는 것입니다. 금일에 어떤 종이 기도하여도 아무런 응답이 없는 종이라면 반성하여야 할 일입니다. 공연히 이유 없이 다른 종을 이단이라고 하면서 기도하는 자는 하나님의 대적이 되는 일이니 도저히 그 기도를 받을 수 없습니다. 이것은 두 사람의 기도를 받을 수 없는 조건이 있습니다. 억울하게 누명을 쓰고 기도하는 종의 기도가 상달이 되었다면 그 종을 누명을 씌우는 종의 기도는 도저히 받을 수가 없을 것입니다. 그러므로 바리새교인의 기도라는 것은 아무런 응답이 없고, 무식한 사람들이지만 사도들의 기도에는 응답의 역사가 있을 때 기도에는 응답의 역사가 있을 때 응답을 받지 못하는 바리새인들은 오히려 사도들의 역사를 반대하고 나섰던 것입니다.

 

2. 자기를 중심하여 싸우는 일입니다 (5-7)

 

우리가 진리를 위해 싸운다는 것은 종교 지도자로서 마땅히 싸워야 할 의무라고 보지만 자기에게 이익이 있다고 싸운다는 것은 자기를 위한 거짓선지라고 보게 됩니다. 그러므로 이러한 자에게는 흑암에 빠지는 일이 있으므로 아무 것도 분별할 수 없는 자리에 있으므로 자기도 미혹을 받은 자로서 따라가는 자도 같이 미혹을 받게 됩니다. 지도자라는 것은 대중을 살린다는 공적 사랑에서 자아를 희생하지 않는다면 아무런 필요가 없는 자라고 볼 수밖에 없습니다. 그러므로 지도자의 제일 큰 죄는 자기를 위하여 싸우는 죄요, 지도자의 큰 의는 대중을 살리기 위하여 자기를 희생하는 일이라고 보게 됩니다.

 

3. 삯을 위하여 교훈 하는 일입니다 (11-12)

 

교훈이라는 것은 사회에는 직업적 교훈을 하는 것이 마땅한 일입니다. 그러나 종교 지도자가 삯을 따라 간다는 것은 도저히 용납할 수 없는 죄라는 것입니다. 왜냐하면 하나님의 말씀이기 때문입니다. 종교 지도자는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는 대행자이니 아무리 원수의 피해가 있다 하여도 생명을 아끼지 않고 증거하는 자 외에는 자동적으로 삯군이 될 것입니다. 하나님의 종은 하나님의 명령을 순종하여 말씀을 전할 때에 하나님은 그 종에게 모든 것을 만족히 주는 것이니 삯을 위하여 움직인다는 것은 하나님의 축복을 받지 못할 행동이라고 보게 됩니다. 재앙의 날에 남은 종이 되려면 삯을 위하여 움직이지 말고 진리를 위하여 목숨을 바치고, 모든 전부를 바치고 싸울 때에 모든 문제는 다 하나님께서 책임을 지실 것입니다. 하나님의 진노는 삯을 위하여 교훈하는 자에게 오는 것이요. 진노의 날에 큰 축복은 진리를 위하여 생명을 바치는 자에게 올 것입니다.

 

결 론

 

하나님은 진노의 날에 남은 종을 들어서 당신의 뜻을 이루는 데는 기도가 상달된 자, 친히 갚아줄 것이 있도록 일한 자, 진리를 위하여 끝까지 싸우는 자를 들어 쓰되 수풀 속에 사자같이 강하게 들어 씀으로써 새로운 시대를 이루는 것입니다. 진노라는 것은 참된 종을 강하게 들어서 대적을 치는 날을 가르친 것입니다(5:7-9). 하나님의 역사라는 것은 어느 때나 처음에는 망할 자를 들어서 복 받을 자를 괴롭게 하고 다음에는 복 있는 자에게 강한 권세를 주어서 원수를 갚게 한다는 것을 목적하고 가르친 것이 선지서란 것입니다.

 

 

 


이 블로그의 인기글

27. 종교 지도자의 탈선은 무엇인가(미3: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