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branch
Leesaesoon(newbranch)
기타 블로거

Blog Open 04.13.2016

전체     435736
오늘방문     579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634 명
  달력
 
The Isaiah evidence 4. 1 cha(4). The love of the God where there is the warning, word defense(18~21)
06/10/2020 04:34
조회  121   |  추천   1   |  스크랩   0
IP 122.xx.xx.222

The Isaiah plead evidence 4. 1 chapter(4). The love of the God where there is the warning, word defense(18~21)

이사야 변론 증거 4. 1(4). 경고가 있는 하나님의 사랑, 말씀 변론(18~21)

 

* Is.1:18~20. Come now, and let us reason together, saith the LORD: though your sins be as scarlet, they shall be as white as snow; though they be red like crimson, they shall be as wool.

If you be willing and obedient, you shall eat the good of the land:

But if you refuse and rebel, you shall be devoured with the sword: for the mouth of the LORD had spoken it.

* 1:18~20. 여호와께서 말씀하시되 오라 우리가 서로 변론하자 너희 죄가 주홍 같을지라도 눈과 같이 희어질 것이요 진홍 같이 붉을 찌라도 양털같이 되리라. 너희가 즐겨 순종하면 땅의 아름다운 소산을 먹을 것이요 너희가 거절하여 배반하면 칼에 삼키우리라 여호와의 입의 말씀이니라.

 

* the explanation) As to God, if the decaying child will repent and will obey pleasantly, it will make eat the beautiful product of the new land, it will refuse to the end, like this, it will entrust to the knife of the enemy.

Even though it is red like scarlet like the crimson if the defense to is listened and it obeys and appeals, then our crime makes clean. As in wool, it makes to white. The redemption's capability has to be believed and the God's work has to be pleasantly obeyed. It gets to die due to the disaster day to be the devoured in the knife of the enemy if it doesn't obey.

If it obeys with the pleasant feeling, it is the servant of the Lord to receive the favors and gain the royal authority. The degenerate age public work makes quite cleanly. As for Apostle Paulos, soul and spirit and body wished to be clean. It is the word that it repents and should turn the person who not should despise or someone and tell and listens. The original sin and person crime is solved.

* 강해) 하나님은 이와 같이 부패한 자식이라도 회개하고 즐거이 순종한다면 새 땅의 아름다운 소산을 먹게 할 것이요 끝까지 거절한다면 원수의 칼에 맡기겠다는 것입니다. 우리의 죄가 주홍과 같이 진홍과 같이 붉을지라도 변론 듣고 순종하고 호소하면 깨끗케 해 주신다는 것입니다. 양털같이 희게 만듭니다. 구속의 능력을 믿고 하나님의 일을 즐거이 순종해야 합니다. 순종치 않으면 원수의 칼에 삼키운다는 것은 환란 날에 죽게 된다는 것입니다. 즐거운 마음으로 순종하면 은혜 받고 왕권 받는 것이 주의 종입니다. 말세 역사는 아주 깨끗이 만드는 것입니다. 사도 바울도 영과 혼과 몸이 깨끗하기를 바란다 하였습니다. 누구든지 업신여기지 말고 전해야 되고 듣는 자는 회개하고 돌아서야 된다는 말입니다. 원죄와 자범죄가 해결 됩니다.

@ And you had he quickened, who were dead in trespasses and sins;(Eph.2:1)

@ 너희의 허물과 죄로 죽었던 너희를 살리셨도다(2:1)

 

# Be careful if It becomes the child who makes the father sad #

# 아버지를 슬프게 하는 자식이 될까 조심하자 #

 

The crime which is all big in the middle will be one thing morally disobeying the parent and work disobeying God religiously. Because, it is due to be the work which it disobeys appropriately even though it is loved. Which as to one righteousness, disobeying the evil spirit injuring us one disobeying, Or the crime which It become of and God which is trying to inspire the good luck to us will receive the extinction against.

죄 중에 큰 죄는 도덕적으로는 부모를 거역하는 일이요, 종교적으로는 하나님을 거역하는 일일 것입니다. 왜냐하면 사랑을 받고도 짐짓 거역한 일이 되기 때문입니다. 우리를 해코자 하는 마귀를 거역하는 것은 의가 되는 일이요, 우리에게 복을 주고자 하시는 하나님을 거역하는 것은 멸망 받을 죄라는 것입니다.

 

* It is the God's children but no matter what, for the work which God is sad with the best, the work in which the God's children, as to the mind gets cool, work getting tired, work in which it commits a crime when worshipping, which hides the guilt and which it plays work, and these excessivenesses cannot remain in the day of the ire.

Therefore, no matter what, it has the defense of the referee so that even though it is red, if it repents, the crime can as in white snow, it makes white like scarlet and make eat the beautiful product of the new land. Nevertheless, when it doesn't obey, it cannot help suffering by the knife of the enemy to swallow (18~20).

* 하나님께서 제일로 슬퍼하시는 일은 하나님의 자녀들이 마음이 식어지는 일, 피곤해지는 일, 예배할 때 범죄하는 일, 죄를 숨기고 기도하는 일, 이러한 무리들은 아무리 하나님의 자녀이지만 진노의 날에 남을 수가 없다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아무리 죄가 주홍같이 붉을지라도 회개하면 흰눈같이 희게 하여 새 땅의 아름다운 소산을 먹게 하기 위하여 심판의 변론을 하는 것입니다. 그래도 순종치 않을 때는 원수의 칼에 삼킴을 당할 수밖에 없다는 것입니다(18~20).

 

* Is. 1: 21~27. How is the faithful city become an harlot! it was full of judgment; righteousness lodged in it; but now murderers. Your silver is become dross, your wine mixed with water: Your princes are rebellious, and companions of thieves: every one loveth gifts, and followeth after rewards: they judge not the fatherless, neither doth the cause of the widow come unto them. Therefore saith the LORD, the LORD of hosts, the mighty One of Israel, Ah, I will ease me of mine adversaries, and avenge me of mine enemies: And I will turn my hand upon thee, and purely purge away thy dross, and take away all thy tin: And I will restore thy judges as at the first, and your counsellors as at the beginning: afterward you shalt be called, The city of righteousness, the faithful city. Zion shall be redeemed with judgment, and her converts with righteousness.

* 1:21~27. 신실하던 성읍이 어찌하여 창기가 되었는고 공평이 거기 충만하였고 의리가 그 가운데 거하였었더니 이제는 살인자들 뿐이었도다. 네 은은 찌끼가 되었고 너의 포도주에는 물이 섞였도다. 네 방백들은 패역하여 도적과 짝하며 다 뇌물을 사랑하며 사례물을 구하며 고아를 위하여 신원치 아니하며 과부의 송사를 수리치 아니하는도다. 그러므로 주 만군의 여호와 이스라엘의 전능 자가 말씀하시되 슬프다 내가 장차 내 대적에게 보응하여 내 마음을 편케 하겠고 내 원수에게 보수하겠으며 내가 또 나의 손을 네게 돌려 너의 찌끼를 온전히 청결하여 버리며 너의 혼잡물을 다 제하여 버리고 내가 너의 사사들을 처음과 같이, 너의 모사들을 본래와 같이 회복할 것이라 그리한 후에야 네가 의의 성읍이라, 신실한 고을이라 칭함이 되리라 하셨나니 시온은 공평으로 구속이 되고 그 귀정한 자는 의로 구속이 되리라.

 

* the explanation) on the past, It will be the sincere castle town, when the people who the fairness was full and where there was the loyalty will be corrupted, no matter what, will cannot avoid the referee, when there will be no forgiveness, the punishment will be given, the children on of Lord when will not obey, there will be all no, it will do and will recover again like the originally and God will form the new time. Because it sunk like the dregs, the world one was the thaw, there was no to be pure and clean and It got to become the vulgarization and there gets to be no kind love and the faith gets to don't have the fairness.

* 강해) 아무리 과거에 신실하던 성읍이요 공평이 충만하고 의리가 있던 자들이라도 부패하여 질 적에 심판을 피할 수 없을 것이니 하나님은 모든 원수에게 용서 없이 벌을 내리니 만큼 주의 자녀라도 순종치 않을 적에 다 없이 하고 다시 본래와 같이 회복하여 새로운 시대를 이루겠다는 것입니다. 신앙은 찌끼같이 가라앉고 말씀은 세상 것이 석여 순수하고 깨끗함이 없고 속화되고 인애가 없고 공평이 없게 되었다는 것입니다.

-. Although no matter what, it was sincere, if it is useless if from is corrupted with the today and the no matter what dirty criminal is forgiven today and truly is dutifully worked in the past, then rather, this man recovers from us for the past. The faith, as to the present is important.

If the legitimacy in which no matter what the holy does in the past decays, is there what kind of use. It is renewed daily and if the belief becomes stronger and it fall so that the favors can be strong, then we go up to the sky. It has to be the time which is the time when the now will play the most much directly and conveys much and the fire of the holy spirit has to take boiling. If no matter what, it will be Zion on the day which it revenges enemy and the God's children will be corrupted, then it will remove all and will recover intactly to the holy person. The confusion material is completely removed although the several people remains.

-. 만일 우리가 과거에 아무리 신실했다 하더라도 오늘에 부패하면 소용없고 과거에 아무리 더러운 죄인이라도 오늘 용서받고 진실히 충성 되게 일하면 오히려 그 사람이 나은 것입니다. 신앙은 현재가 중요합니다. 과거에 아무리 신령한 정통이라도 현재 부패하면 무슨 소용이 있습니까. 우리는 매일매일 새로워지고 믿음이 강해지고 은혜가 강하게 내리면 하늘로 올라갑니다. 지금이 바로 기도 제일 많이 할 때이고 전도 많이 할 때이고 성신의 불이 펄펄 타야 합니다. 원수 갚는 날에는 아무리 시온이고 하나님의 자녀라도 부패하면 다 없애고 거룩한 자로 원래대로 회복하겠다는 것입니다.

몇 사람이 남더라도 혼잡물은 완전히 없애버립니다.

 

* Is. 1:28~31. And the destruction of the transgressors and of the sinners shall be together, and they that forsake the LORD shall be consumed.

For they shall be ashamed of the oaks which you have desired, and you shall be confounded for the gardens that you have chosen.

For you shall be as an oak whose leaf faded, and as a garden that hath no water. And the strong shall be as tow, and the maker of it as a spark, and they shall both burn together, and none shall quench them

* 1:28~31. 그러나 패역한 자와 죄인은 함께 패망하고 여호와를 버린 자도 멸망할 것이라 너희가 너희의 기뻐하던 상수리나무로 인하여 부끄러움을 당할 것이요 너희가 너희의 택한 동산으로 인하여 수치를 당할 것이며 너희는 잎사귀 마른 상수리나무 같을 것이요 물 없는 동산 같으리니 강한 자는 삼오라기 같고 그의 행위는 불티같아서 함께 탈 것이나 끌 사람이 없으리라.

 

* the explanation) When the personal property in which no matter what, respected God and which was proud of itself installs the rebellion, it will have done to burn figure with the suffer. In the delighted oak tree beneath, if it is Canaan welfare which it promises to Abraham but it doesn't obey, go broke. If there is no holy spirit's favors, there is no personality and it is the same as the dried wood.

* 강해) 아무리 하나님을 공경하고 자랑하던 동산이라도 패역하여 질 때 수치를 당하고 불사름을 당할 것입니다. 기뻐하던 상수리나무 밑에서 아브라함에게 약속한 가나안 복지지만 순종치 않으면 망합니다. 성령의 은혜가 없으면 인격이 없고 마른 나무 같다는 것입니다.

 

-. The church was intended and the hill and oak tree get to be not awarded many sides good luck which doesn't obey the truth which the new time goes to the no matter what splendid church. If Jesus is trusted with the degenerate age and the new age is unable to be gone, do you feel victimized. W.C.C shouldn't be permitted. It serves more eagerly from now and the fidelity and truth is finished so that it can be strong so that there can be the integrity and it has to take the trouble more. If even if any test comes, it doesn't retreat and shakes, there is no, it comes down, receive the special favors.

-. 동산과 상수리나무는 교회를 뜻했는데 아무리 화려한 교회라도 새 시대가는 진리를 순종치 않는 다면 복을 못 받게 됩니다. 말세에 예수 믿다가 새 시대 못가면 얼마나 억울합니까. W.C.C 용납하면 안 됩니다. 이제부터 더 열심히 봉사하고 절개 있게 굳세게 충성과 진실을 다하고 희생수고를 더 해야 합니다. 아무런 시험이 와도 후퇴하지 않고 흔들림 없이 내려오면 특별한 은혜를 받습니다.

 

* It irons of the referee, the plummet informs once through the warning and it informs again being no forgiveness. If Israel, Judas, and Jerusalem are done when seeing Isaiah, it has to see as the person believe with Korea. It is the revelation it is unable to be welcomed true prophet and which hits against the exclusion and which it gets when David kingdom decays. At that time, the prophet in which the man that the alien country man didn't exclude, but it respects God is true prophet was excluded.

It said to go at then person close and become. chapter 1 Isaiah is the total title. It could consider as the list and was detailed and ind other words minutely from the chapter 2 till the chapter 66.

* 심판의 다림줄은 한 번 경고로 알려 주고 다시 용서가 없다는 것을 가르쳐 준 것입니다. 이사야서를 볼 때 이스라엘, 유다, 예루살렘하면 우리나라와 믿는 자로 보아야 합니다. 다윗 왕국이 부패할 때 참된 선지 환영받지 못하고 배척받으면서 받은 묵시입니다. 그때에도 이방 사람이 배척한 것이 아니고 하나님을 공경한다는 사람이 참된 선지를 배척했던 것입니다. 그때 인간종말에 가서 될 것을 말했습니다. 이사야서 1장은 총 제목입니다. 목록적이라고 볼 수 있고 2장부터 66장까지 자세하고 세밀히 다시 말했습니다.

 

 


이 블로그의 인기글

The Isaiah evidence 4. 1 cha(4). The love of the God where there is the warning, word defense(18~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