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branch
Leesaesoon(newbranch)
기타 블로거

Blog Open 04.13.2016

전체     223229
오늘방문     130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640 명
  달력
 
131. 하나님의 영광을 본 가정(요11:17~44).
02/13/2018 18:53
조회  638   |  추천   3   |  스크랩   0
IP 122.xx.xx.229

131. 하나님의 영광을 본 가정(11:17~44).

 

하나님의 아들 예수님이 세상에 오시어 많은 가정을 친히 방문했지만, 나사로의 가정을 제일로 사랑했던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영광이 나타날 때는 슬픔의 가정, 낙망의 가정이 되었던 것입니다. 왜냐하면 부모 없는 고아들이 나사로 하나를 믿고 마르다와 마리아가 그 날 그날을 살아 왔던 것입니다. 그런데 두 딸을 두고 한 독자를 불러 가신 하나님 앞에 이 가정은 하나님의 영광을 볼만한 가정으로 인정을 받게 되었던 것입니다. 이제 슬픔과 낙망 속에서 하나님의 영광을 본 가정은 어떠한 가정이라는 것을 다음과 같이 말합니다.

 

1. 원망치 아니할 일(17-21).

 

인간이 생각할 때에 원망할 일은 어느 때는 예수님께서 나사로의 집에 늘 와서 유숙하시면서 많은 대접을 받았으나 나사로가 병들어 죽게 되어 갈 때에 아무리 예수님께 사람을 보내도 예수님은 오시지를 않았던 것입니다. 할 수 없이 나사로는 죽게 되고 말았습니다. 죽은 지 나흘에 가서야 예수님은 나사로의 집에 찾아 올 때에 한 마디의 원망이 없이 마르다는 주께서 여기 계셨다면 내 오라비가 죽지 아니 하였겠나이다.” 하는 말로 평화스럽게 말을 하게 되었습니다. 이것이 하나님의 영광을 볼일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여자로서 경솔하지 않고 말 한 마디 불평 없이 감사한 마음으로 주님을 영접할 때에 하나님의 영광이 나타났던 것입니다. 금일에 와서 너무나 경솔한 여자가 교회에 많다고 볼 수 있습니다. 무엇이 조금만 불만해도 입으로 불평을 토하고 조금만 자기에게 불리하면 입으로 악담을 하는 여자가 많은 세상에서도 마르다와 같은 믿음이 있는 자라면 반드시 영광을 보게 될 것입니다.

 

2. 변치 않고 믿는 일(22-24).

 

믿음이라는 것은 낙망될 일이 와도 변치 않는 믿음을 가질 적에 하나님의 영광을 보게 됩니다. 하나님은 언제나 당신의 영광을 나타낼 때는 택한 자의 믿음을 달아보는 것입니다. 믿음이라는 것은 하나님의 능력을 믿는 데는 변함이 없는 믿음을 가진 자라야 하나님은 인정하시고 홀연히 역사하는 것입니다.

 

3. 그리스도의 완전성을 믿음(25-27).

 

예수 그리스도는 부활이요, 생명이니 죽어도 살고 살아서 믿는 자는 영원히 죽지 않는다는 것을 믿는 자에게 하나님은 역사하는 것입니다. 아무리 믿는다 하여도 완전성을 믿지 않을 때는 완전한 역사는 응답으로 올 수가 없습니다.

 

4. 부활의 영광을 봄(39-44).

 

가장 영광스러운 일은 썩어서 냄새가 나던 나사로가 무덤에서 일어나 나온 일입니다. 이것은 전 세계 인류에게 큰 소망을 주는 일입니다. 나사로의 부활이 있으므로 그 즉시에 많은 사람이 예수를 믿게 된 것도 하나님께 영광이 되지만 전 세계 인류에게 예수는 부활이요, 생명인 것을 나사로를 말미암아 더욱 확신하게 된 것은 얼마나 영광스러운 일이라고 아니할 수 없습니다. 주님 다시 올 때는 한마디 음성에 죽은 사람이 살아나고 살아남은 자는 변화를 받을 것을 확실한 증거로 나타났습니다. 인간이 볼 때는 아무런 존재가 없는 가정이지만 주님께서 그 가정을 통하여 큰 영광을 나타낸 것은 앞으로 주님이 다시 오실 때에 영광을 나타낼 가정을 예표적으로 보여준 일이라고 보게 됩니다.

 

* 가장 복된 가정은 아무리 외롭고 가난하고 비천한 생활이라도 주님이 인정하는 가정일 것입니다. 언제나 예루살렘에서 주님이 주무시지 않고 친히 도보로 걸어서 베다니 나사로의 집을 찾아가 주무셨다는 것은 외모를 보지 않고 중심을 보시는 주님이시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인정하는 가정은 모략적으로 까불어 본 일은 더 큰 영광을 나타낼 징조였던 것입니다. 잠깐 동안 슬픔의 사망이 왔고, 괴로운 병마가 왔지만 이것은 죄 값으로 오는 질병과 사망 가운데서라도 인정받는 가정에는 하나님의 영광이 나타난다는 것을 증거로 보여준 일입니다. 믿음이라는 것은 슬픔과, 낙망이 없이 영광이 나타나는 것이 아니고 슬픈 일, 낙망할 일이 와도 원망하지 않고, 변하지 않고, 주님의 완전성을 믿고 나아갈 때에 주님은 친히 찾아 오셔서 썩어진 냄새나는 몸을 일으켜서 하나님의 영광을 나타냈던 것입니다. 우리는 아무리 죄 값으로 썩을 몸이라도 부활이요, 생명이신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영광을 나타내려면 나사로의 가정을 본받는 것이 필요한 것입니다.

 

 

 

 

 

 

 


이 블로그의 인기글

131. 하나님의 영광을 본 가정(요11:17~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