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branch
Leesaesoon(newbranch)
기타 블로거

Blog Open 04.13.2016

전체     153060
오늘방문     161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641 명
  달력
 
15. 면류관을 빼앗기지 말라(계3:8-11).
08/12/2017 08:00
조회  237   |  추천   1   |  스크랩   0
IP 122.xx.xx.229

15. 면류관을 빼앗기지 말라(3:8-11).

 

하나님은 예지와 예정이 계신 섭리 속에서 모태로 택하기도 하고 택함 받은 자의 잘못을 회개시켜 용서하기도 하고 일곱 번씩 일흔 번이라도 용서하라는 너그러운 사랑이 있는 것입니다. 그러나 본문에 면류관을 빼앗기지 말라는 것은 자기가 싸워서 이겨야만 얻는다는 뜻이 내포되어 있습니다. 이것은 구원 문제가 아니고 왕권 문제가 결부된 것입니다. 이제 어떻게 하여 면류관을 뺏기지 않느냐 하는데 대하여 빌라델비아 교회의 편지에 기록되어 있습니다.

 

1. 적은 능력을 가지고도 말씀을 지키는 일 (8)

 

사람이 볼 때 어떤 큰 이적 기사나 큰 부흥에 이르는 역사는 없으나 순수한 말씀 중심에서 나갔기 때문입니다. 신앙의 영계가 올라가는 것은 능력의 역사가 많다는 것만 아니라 말씀을 지키는데 있다는 것입니다. 7:22 을 보면 아무리 이적과 기사가 있다 하여도 말씀이 바르지 못한 종은 주의 날에 알지 못한다고 하시었습니다.

 

2. 내 이름을 배반치 않는 일 (8)

이것은 극도로 어려운 고통이 닥쳐와서 원망스럽고 낙심될 일 공포를 주는 일이 와도 배반치 아니하였다는 조건이 상급이 됩니다. 5:11-12절과 같이 공연히 주님을 위하여 남에게 욕을 먹고 악평을 듣고 핍박을 당하는 일이 올 때에 상급이 제일 크다고 말한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말씀 중심의 신앙을 가진 자에게 남 보다 시련이 많게 하는 것은 영계를 높이기 위한 모략입니다. 본문 9절을 보면 자칭 유대인들이 와서 절하게 한다는 것은 가장 높은 영계의 왕권을 말한 것입니다.

 

3. 숨은 사랑을 받는 일 (9)

영계란 남이 보기에 은혜를 받는데서 올라가는 것이 아니고 인간이 볼 때 실패자요, 또는 비천한 자요, 아무 축복도 받지 못한 자 같으나 그 가운데 위로(慰勞)받고 참고 나가는 자는 절대 상을 잃지 않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주님께서, 은밀한 가운데 살피시는 하나님 앞에 상을 받도록 행하라는 것입니다. 어려운 일이 닥쳐 올 때 남 모르게 중심에서 체험하는 하나님의 숨은 사랑을 받고 있는 자는 면류관을 빼앗기지 않도록 한다는 것입니다.

 

4. 가진 것을 굳게 잡으라고 한 것입니다 (10-11)

우리는 주님께 은혜를 받는 것도 귀한 일이지만 받은 것을 잃지 않고 보존하는 일이 더 큰 일입니다. 예를 들면 부모가 어린아이에게 무엇을 줄 때 잘 간수하고 잃어버리지 않는 자이면 더 좋은 것을 주겠다는 것입니다. 이와 같이 주님께 받은 것은 작은 일이라도 끝까지 참고 나가면 면류관을 빼앗기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이 블로그의 인기글

15. 면류관을 빼앗기지 말라(계3:8-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