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branch
Leesaesoon(newbranch)
기타 블로거

Blog Open 04.13.2016

전체     360715
오늘방문     215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638 명
  달력
 
39. 인생의 근본과 종말
12/21/2016 21:23
조회  804   |  추천   1   |  스크랩   0
IP 122.xx.xx.229

39. 인생의 근본과 종말

 

인생이라는 것은 근본이 무엇이며 종말이 무엇인 것을 분명히 아는 지식을 가짐으로써만이 미로에서 헤매지 않고 정로에서 목적을 달성하기까지 가치 있는 생활을 하게 될 것입니다. 이제 인생의 근본을 말하자면 다음과 같습니다.

 

1. 몸의 근본과 종말

 

이 몸이라는 것은 흙에서 지음 받은 몸입니다(2:7, 3:19). 사람은 몸이 있으므로 하나님의 축복을 받을 자격이 있습니다. 왜냐하면 영만 있고 몸이 없다면 영이 되시는 거룩한 하나님의 뜻을 이룰 수가 없습니다. 스스로 계신 하나님의 신은 신만이 사는 영계라는 것으로써는 아무런 열매를 이룰 수가 없습니다. 그러므로 혼돈, 공허, 흑암에 있는 물체를 움직이기 시작했다. 이것이 창조의 원리가 됩니다.

창조라는 것은 물체의 것을 가지고 이루어 놓은 것을 가르친 것입니다. 물을 갈라 물질계를 창조할 때 많은 물을 궁창 밖으로 몰아내고 크게 공간을 낼 적에 우주 공간 안에서 물체는 활동하여 신의 뜻을 이루기 위한 것이니 신께서는 물질계를 질서 있게 움직이도록 창조할 때에 전부가 몸을 위하여 움직이도록 하신 것입니다.

사람의 몸이라는 것은 신의 대행자가 될 수 있는 모양을 이루어 놓은 것입니다.

신께서 사람의 몸을 통하여 당신의 뜻을 이루는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창조한 것이니 사람의 몸이라는 것은 흙에서 난 몸으로 흙에서 난 열매를 먹고 흙에서 난 모든 만물을 조물주의 뜻대로 다스리면 그 몸이 변화해서 영생할 영체가 된다는 것이 사람의 몸을 창조한 신의 공의라는 것입니다. 조물주 신은 사람의 몸이 영생체가 되게 하는 데는 그 사명을 맡기고 그 사명을 대적하는 동물을 냈으니 이것이 가장 간교한 뱀입니다. 이렇게 하는 것은 하나님의 참된 마음의 법이라는 것입니다. 지금 사람들이 무엇을 얻기로 작정하고 내기할 때에 상대편에 동등한 권리를 주고 서로 마음껏 해보는 것을 사람들이 큰 취미로 아는 것은 하나님의 신의 형상을 받은 증거입니다.

 

이와 같이 하늘의 신들도 천지를 창조하고 사람을 낼 때에 가장 귀한 몸을 이루고자 할 때 가장 간교한 뱀을 내어서 뱀은 가장 간교하게 사람을 꾀어보도록 했고 사람은 가장 진실한 사람으로 활동하여 꾀임을 받지 말고 하나님의 말씀대로만 활동하면 사람의 몸이 생명과를 먹고 영원히 신과 같이 동거동락할 수 있게 하자는 것이었습니다. 그런데 사람의 몸이 가장 간교한 뱀에게 피해를 당하게 된 것은 하나님 말씀대로 활동하지 않고 가장 간교한 뱀의 말대로 활동했기 때문에 인생의 몸은 하나님의 말씀대로 오는 축복을 받지 못하고 몸이 가치 없는 노동을 하게 된 것이 사람의 몸의 타락이라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사람의 몸이 헛된 수고를 하게 된 것도 죽게 된 것도 간교한 뱀의 말을 듣고 그 몸을 움직인 죄라고 봅니다.

 

이제 인간 몸의 종말이라는 것은 조금도 헛된 수고가 없이 영생을 하고 다시는 죽음이 없는 변화체를 이루는 것이 몸의 종말이라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종교라는 것은 영만을 위한 종교가 아니요 사람의 몸이 끝을 바로 맺도록 하는 것입니다.

주님께서 사람의 몸을 입고 세상에 탄생할 때에 그 몸은 흙에서 났다가 흙으로 돌아가게 된 타락한 몸에 속한 것이 아니고 신의 능력으로 마리아 몸에 새로운 물과 피가 생기게 하되, 성령의 역사로써 마리아 몸의 피가 그리스도의 몸이 되도록 하신 것이 아니고 마리아 몸에 성신의 역사로 물과 피가 임하게 해서 그리스도의 몸이 이루어지게 한 것입니다. 하나님은 사람의 몸이 아니고는 그리스도의 몸을 탄생케 하는 역사를 할 수 없을 것입니다.

만일 그리스도의 몸도 처음 아담같이 흙에서 창조했더라도 만민을 대속하는 몸이 될 수 없고 흙에서 난 몸으로 타락한 사람의 피를 가지고 이루어졌더라도 구속의 역사를 할 몸이 될 수 없습니다. 그러므로 마리아의 몸에 새로운 물과 피가 임하도록 하나님의 신은 역사했던 것입니다. 이 그리스도의 몸은 인생의 몸의 종말을 바로 맺도록 하기 위한 목적에서 탄생한 것입니다. 주님께서 말씀하시기를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니 나를 믿는 자는 죽어도 살고 살아서 믿는 자는 영원히 죽지 않는다는 것은 사람의 몸이 끝맺는 날의 역사를 가르친 것입니다.

 

인생이라는 것은 첫째 아담의 불순종으로 몸의 사망이 왔고 둘째 아담 예수가 순종하므로 사람의 몸에 영생이 온 것이니 인생의 몸이라는 것은 재앙의 날에 가서야 끝을 맺는 것입니다. 재앙이라는 것은 옛 뱀 붉은 용을 통하여 오는 것이니 붉은 용의 간교한 말인 공산당의 변론을 이기고 말씀을 바로 지켜 나가는 자라면 그 몸이 영생할 몸이 되어 구름을 타고 승천하게 되므로 하늘에 속한 몸이 되어 세세 왕권을 받게 되는 것입니다.

지금 원자핵이 나온 것은 세계 사람의 몸에 큰 재앙을 주는 것이요, 하나님께로부터 동방에 말씀이 임하는 것은 그 말씀을 전하여 순종하는 자에게 영원히 영생할 몸을 주기 위한 하나님의 경륜입니다.

 

2. 영의 근본과 종말

 

금일에 유물주의자들은 사람에게 영이 없고 고등동물이 되는 정신작용이 동물보다 우수한 것뿐이라고 합니다. 이런 자들은 자기를 표준하여 나오는 학설이라고 봅니다. 인생이라는 것은 영의 활동이 있으므로 신령한 세계로 들어가는 것은 최고의 발전을 가져오는 인격이라고 봅니다. 사람의 영의 근본을 말하자면 창2:7에 여호와 하나님이 흙으로 사람을 지으시고 생기를 그 코에 불어넣으시니 사람이 생령이 된지라 하였고 슥12:1을 보면 여호와 곧 하늘을 펴시며 땅의 터를 세우시며 사람 안에 심령을 지으신 자라 하였고 말2:15하나님은 영이 유여 하실지라도 오직 하나를 지으셨다고 하였습니다.

하나님은 인간을 대할 적에 영을 대하시어 활동을 하도록 할 때에 당신의 요구하신 뜻은 몸에 열매를 맺도록 하는 것입니다. 그 영이 하나님을 대적하지 않을 때에는 하나님의 지배를 받게 되어 있고 하나님을 대적할 때는 하나님도 그 영을 버리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아담이 선악과를 먹었지만 이 죄는 몸에 해당되는 죄요 그 영이 하나님을 대적한 죄는 아닙니다.

그 영은 하나님을 떠난 것이 아니고 하나님을 공경할 때에 어린 양의 제물로 하나님께 제사할 수 있는 자격을 가졌습니다. 이것은 영적으로 하나님의 아들 된 자격을 가졌기 때문입니다.

그리스도의 십자가의 보혈은 영원한 속죄를 완성한 보혈이므로 그 피를 믿고 회개하는 자는 하나님께서 의인으로 취급하는 일이 있는 것은 그리스도의 의로운 제사로 말미암아 그 의를 보고 무조건 그 영을 구원해 주는 것을 기독교의 중생이라는 것입니다. 이와 같이 되는 것은 인간이 행함으로가 아니고 믿음으로 되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중생이라는 것은 죽었던 영혼이 다시 살아나는 것을 말합니다. 죽은 영이라는 것은 지옥 갈 영을 가르친 것이요 산 영이라는 것은 천국에 들어갈 자녀가 된 영들입니다. 그리스도가 십자가상에서 승리하기까지는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영들이 속죄제를 양을 잡아 드리면서 역사가 내려온 것뿐이요 그리스도께서 십자가상에서 완전히 승리하신 후로는 누구든지 그 보혈을 믿으면 죽은 영들이 되는 마귀의 자녀들이 되었던 사망의 권세 아래서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생명의 빛 안으로 옮겨지는 것을 말합니다. 이렇게 되므로 천국의 시민권을 가지게 되는 것입니다.

다시 말하면 영의 근본은 하나님이니 근본 되는 하나님의 자녀가 하나님을 떠나 마귀 권세 아래서 사망의 법으로 다스림을 받게 되었던 영들이 그리스도의 피로 속죄를 받을 적에 천국으로 이름이 옮겨지는 것을 기독교의 영적 구원이라는 것입니다.

 

인생의 죽음이라는 것은 두 가지로 있는데 몸이 죽는 것은 아담이 선악과를 먹은 후부터 온 것이니 아담이 선악과를 먹은 죄로 그 몸은 죽었지만 그 영은 피의 제사를 드리는 영이므로 하나님 앞으로 간 것입니다. 그러나 아담의 후손이라도 하나님을 순종치 않고 자범죄를 지을 적에 하나님을 공경하는 마음이 있는 자는 양의 피를 제사로 드리므로 하나님께서 그 제사를 받으시고 그 영을 버리지 않는 것입니다. 그러나 가인과 같이 영적으로 하나님을 대적하는 자는 다 버림을 당했던 것입니다.

그러므로 죽어 천당이라는 것은 선악과를 먹은 죄의 값으로 이루어진 것이요, 영이 구원 받는 것으로써 하나님의 뜻을 다 이룬 것은 아닙니다. 예수님께서 부활하심으로 말미암아 죽은 영도 중생을 받고 죽은 몸도 부활을 받게 됩니다. 그러나 인간의 몸이 죽음을 맛보지 않고 안식 세계로 들어가는 것은 중생 받은 하나님의 자녀가 간교한 사단에게 미혹을 받지 않고 말씀으로 이긴 자가 새 시대를 이루는 것을 인간 종말의 역사라는 것입니다.

 


이 블로그의 인기글

39. 인생의 근본과 종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