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branch
Leesaesoon(newbranch)
기타 블로거

Blog Open 04.13.2016

전체     344621
오늘방문     254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637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달력
 
The Isaiah evidence 71. 29 chapter(3). The God for Zion mountain public work and Ariel (Is.29:15~24)
05/27/2019 03:22
조회  220   |  추천   1   |  스크랩   0
IP 122.xx.xx.229

The Isaiah defense evidence 71. 29 chapter(3). The God for Zion mountain public work and Ariel (Is.29:15~24)

이사야 변론 증거 71. 29(3). 시온 산을 위한 하나님의 역사, 아리엘(29:15~24)

 

# the Ariel, add you year to year, feebleness, sealed book, It is the strangest and the strange work, poverty #

# 아리엘, 연부년 절기, 미약, 봉한 책, 가장 기이하고 기이한 일, 빈핍한 자 #

 

As to this chapter, the kingdom of David said the public work of the God accomplishing the new age through the weak group which the God who is Zion has together.

본장은 다윗의 왕국은 시온인 하나님께서 함께하는 미약한 무리를 통해서 새 시대를 이루는 하나님의 역사를 말했습니다

 

* important verse; 19. The meek also shall increase their joy in the LORD, and the poor among men shall rejoice in the Holy One of Israel.

* 요절; 19. 겸손한 자가 여호와를 인하여 기쁨이 더하겠고 사람 중 빈핍한 자가 이스라엘의 거룩하신 자를 인하여 즐거워하리니

 

* the explanation) The person who is modest with the crowd which God has together and considers poverty gets and people wildness which one which gets to be like this is outrageous cut worth people all and Zion is due to be the extinction or less.

*  강해) 시온은 하나님이 함께하는 무리로 겸손하고 빈핍한 자들인데 이렇게 되는 것은 강포한 자와 경만한 자를 다 끊어버리어 없이하기 때문입니다.

 

* Is.29:15~16. Woe unto them that seek deep to hide their counsel from the LORD, and their works are in the dark, and they say, Who saw us? and who knew us? Surely your turning of things upside down shall be esteemed as the potter's clay: for shall the work say of him that made it, He made me not? or shall the thing framed say of him that framed it, He had no understanding?

* 29:15~16. 화 있을찐저 자기의 도모를 여호와께 깊이 숨기려하는 자여 그 일을 어두운데서 행하며 이르기를 누가 우리를 보랴 누가 우리를 알랴 하니 너희의 패리함이 심하도다 토기장이를 어찌 진흙 같이 여기겠느냐 지음을 받은 물건이 어찌 자기를 지은 자에 대하여 이르기를 그가 나를 짓지 아니하였다 하겠으며 빚음을 받은 물건이 자기를 빚은 자에 대하여 이르기를 그가 총명이 없다 하겠느냐.

* The explanation) They thinks that he does in being dark and there is no anyone besides oneself. For example, as in earthenware, there is the anger with the arrogance in which the creature who it makes, gets judges the work which the Creator God installs.

The man that the man analyze the God's word with one’s brain is one unnecessary like one which the earthenware tells on the earthenware gong and it knows the God's providence and secret as the wisdom of the man and knowledge is the miscarry like one that it scoops up the tide with the shell and considers and moves.

As to knowledge, which I know the clam like and God's secret is the sea like large and there is too much and is the God's secret the possible work? We finish the fidelity and truth every day.

* 강해) 그들은 어두운데 행하여 자기 외에는 아무도 없다고 생각을 합니다. 예를 들면 질그릇 같이 지음 받은 피조물이 조물주 하나님이 하시는 일을 판단하는 교만으로 화가 있다는 것입니다.

자기 두뇌로 하나님의 말씀을 분석하는 사람은 뚝배기가 토기쟁이를 필요 없다는 것과 같은 것이라 하나님의 섭리와 비밀을 사람의 지혜와 지식으로 알려는 사람은 조개 껍대기로 바닷물을 퍼 헤아리고 옮기려는 것과 같은 짓인 것입니다.

내가 아는 지식은 조개비만하고 하나님의 비밀은 바다 같이 넓고 많은데 가능한 일입니까? 우리는 그날그날 충성과 진실을 다 할뿐입니다

 

& The thing which it is trying to hide the planning of oneself in the front of God(15-16)

& 자기의 도모를 하나님 앞에 숨기려 하는 일(15-16)

 

If someone is trying to work with the human any way, even if no matter what, it says work much, It becomes the God's powerful enemy.

The things getting created would better see the potter and the shape of one of would better be made a boast and there is no this to be different. We know for the Creator God before always to be nothing but one earthenware. It has to know being to make a boast of anyone no things except for trying to accepting as it fall at the upper.

The earthenware would better ignore the potter and there is no that men are arrogant in the today towards the Creator God to be different.

These people will receive the anger even if no matter what, God says be respected. Except that the knows one for the earthenware and one called one asks condescendingly in the front of God always, all ones, as to us, as to the expletive is becomes.

어떤 사람이 인간의 어떠한 방법으로 일을 하려고 한다면 아무리 일을 많이 한다 하여도 하나님의 대적이 되는 것입니다. 이것은 지음을 받은 물건이 토기장이를 보고 자기의 모양을 자랑하는 것이나 다름이 없습니다.

우리는 언제나 조물주 하나님 앞에 한 질그릇에 불과하다는 것을 알고, 위에서 내리는 대로 받아들이고자 하는 것 외에는 아무것도 자랑할 것이 없다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오늘에 사람들이 조물주 하나님을 향하여 교만해진 것은 질그릇이 토기장이를 무시하는 것이나 다름이 없는 것이니, 이러한 자들은 아무리 하나님을 공경한다 하여도 화를 받게 될 것입니다.

우리는 언제나 자기라는 것이 질그릇에 하나라는 것을 알고 하나님 앞에 겸손히 구하는 것 외에는 모든 것이 다 허사가 되는 것입니다.

 

* Is.29:17~21. Is it not yet a very little while, and Lebanon shall be turned into a fruitful field, and the fruitful field shall be esteemed as a forest?

And in that day shall the deaf hear the words of the book, and the eyes of the blind shall see out of obscurity, and out of darkness.

The meek also shall increase their joy in the LORD, and the poor among men shall rejoice in the Holy One of Israel.

For the terrible one is brought to nought, and the scorner is consumed, and all that watch for iniquity are cut off:

That make a man an offender for a word, and lay a snare for him that reproved in the gate, and turn aside the just for a thing of nought.

* 29:17~21. 미구에 레바논이 기름진 밭으로 변하지 않겠으며 기름진 밭이 삼림으로 여김이 되지 않겠느냐 그 날에 귀머거리가 책의 말을 들을 것이며 어둡고 캄캄한데서 소경의 눈이 볼 것이며 겸손한 자가 여호와를 인하여 기쁨이 더하겠고 사람 중 빈핍한 자가 이스라엘의 거룩하신 자를 인하여 즐거워하리니 이는 강포한 자가 소멸되었으며 경만한 자가 그쳤으며 죄악의 기회를 엿보던 자가 다 끊어졌음이라 그들은 송사에 사람에게 죄를 입히며 성문에서 판단하는 자를 올무로 잡듯 하며 헛된 일로 의인을 억울케 하느니라.

 

* the explanation) Outrageous person and flippancy worth people all and it is due to be the extinction or less that human wisdom and knowledge doesn't make be needed and the pleasure makes add the person only rather like the deaf person, blind due to the humble people only the Jehovah and God entertains .

God is unable to be met if the man is unable to be modest.

When the determination not despising someone and having the mind that it lives as will at the front of God and God looking, there is no one, and the chick has to go up and there has to be the spiritual modesty and if it judges as the self-assertion or one’s stubbornness, one is the arrogance. When God seeing, it gets to be modest, and the wisdom get and gain the ability and hit against the knowledge and repair and the recommendation is gotten. If it is modest even if it is ignorant and is poor, God has with together common. The modesty is the God favors.

* 강해) 하나님께서는 인간의 지혜와 지식이 필요치 않고 차라리 귀머거리 소경 같은 자라도 겸손한 자라면 여호와로 인하여 기쁨이 더하게 하고 즐겁게 하는 것은 강포한 자와 경만한 자를 다 끊어버리고 없이하기 때문입니다.

사람이 겸손하지 못하면 하나님을 만나지 못합니다.

누구를 판단 멸시하지 말고 하나님 앞에 뜻대로 살아보려는 마음을 가지고 하나님 바라 볼 때 자기란 것이 없어야 영계가 올라가고 영적인 겸손이 있어야 하는데 자기주장이나 자기 고집으로 판단하면 교만입니다.

하나님 보실 때 겸손해야 지혜도 받고 능력도 받고 지식도 받고 고침을 받고 권고를 받습니다. 무식하고 가난해도 겸손하면 하나님께서 같이 하십니다.

겸손도 하나님 은혜입니다.

 

It has the virtuous modesty, it doesn't become. The modesty is When knowledges are full, mind is clean when favors are full when, can hold the modesty.

도덕적 겸손 가지고는 안 됩니다. 겸손은 지식이 충만할 때 마음이 깨끗할 때 은혜가 충만할 때 겸손을 가질 수 있습니다.

 

& The work which it gets to listen and see directly (17-18)

& 바로 듣고 보게 되는 일(17-18)

 

Since the ear and eye which gets to listen directly to the God's word and which it gets to see directly gets to open, it gets to be happy to be our life of faith.

Since the mind was arrogant, even by meeting the God's son, it didn't know and Jew waiting for Messiah said as the evil spirit, Even though the merciful word to was listened, it accused the heresy.

But all followers knew for the God's son including Saint Peter when seeing Jesus. When listening to this words, it realized with the words of the eternal life and held. Apostle were gotten purgation the heresy and it hated extremely and the Pharisee believers who were weak-sighted and hard of hearing interrupted.

For that the human sees even when the referee comes, since the men like the deaf person and blind listen directly and the word of the Jehovah's book is realized, they will get to enjoy the honor of the new age joyously and cheerfully.

우리 신앙생활이라는 것은 하나님의 말씀을 바로 듣고 바로 보게 되는 귀와 눈이 열리게 되므로 즐겁게 되는 것입니다.

메시야를 기다리던 유대인들은 마음이 교만하므로 하나님의 아들을 만나서도 알지 못하고 마귀라고 하였고, 은혜로운 말씀을 듣고도 이단이라고 정죄를 했었습니다.

그러나 베드로를 비롯하여 모든 제자들은 예수님을 볼 때에 하나님의 아들로 알았고, 그 말씀을 들을 때에 영생의 말씀으로 깨달아 들었던 것입니다.

눈이 어둡고 귀가 어두운 바리새교인들은 사도들을 이단이라고 정죄했고 극도로 미워하고 훼방했던 것입니다.

심판기가 올 때에도 인간이 보기에는 귀머거리, 소경 같은 사람들이 여호와의 책의 말씀을 바로 듣고 깨달으므로 기쁘고 즐겁게 새 시대의 영광을 누리게 될 것입니다.

 

* Is.29:22~24. Therefore thus said the LORD, who redeemed Abraham, concerning the house of Jacob, Jacob shall not now be ashamed, neither shall his face now wax pale. But when he saw his children, the work of mine hands, in the midst of him, they shall sanctify my name, and sanctify the Holy One of Jacob, and shall fear the God of Israel.

They also that erred in spirit shall come to understanding, and they that murmured shall learn doctrine

* 29:22~24. 그러므로 아브라함을 구속하신 여호와께서 야곱 족속에 대하여 말씀하시되 야곱이 이제부터는 부끄러워 아니하겠고 그 얼굴이 이제부터는 실색하지 아니할 것이며 그 자손은 나의 손으로 그 가운데서 행한 것을 볼 때에 내 이름을 거룩하다 하며 야곱의 거룩한 자를 거룩하다 하며 이스라엘의 하나님을 경외할 것이며 마음이 혼미하던 자도 총명하게 되며 원망하던 자도 교훈을 받으리라 하셨느니라.

 

* the explanation) The complete victory makes brought by becoming public work so that the cut shyness in which God leans you doesn't have done to make a false step.

Doesn't the Isaiah Bible write down after Jacob dies? Jacob is not many years ago. Jacob is the humble person many years ago but the degenerate age servant Jacob has to be modest terminally.

The servants that are the used largely on the front of God are the constantly humble people.

For that the men see, the servants to use like the god in the front of God seem to go mad.

The man that it obeys in the front of God is same with the man who is the same as the fool, mad man at that time and Isaiah it obeys with the body which the bare feet gets rid of and is cleared off on the front of God, the year 14 or serving Jacob can get a wife, so that Abraham that it dedicates the son .

* 강해) 하나님께서는 당신을 의지하는 자를 부끄러움이나 실족함을 당하지 않도록 역사해 주심으로써 완전한 승리를 가져오게 하는 것입니다.

이사야 성경이 야곱이 죽은 다음에 쓰여 진 것 아닙니까? 옛날 야곱이 아닙니다.

옛날 야곱도 겸손한 자이지만 종말에 말세 종 야곱도 겸손해야 합니다.

하나님 앞에 크게 쓰인 종들은 한결 같이 겸손한 자들입니다. 하나님 앞에 신과 같이 쓰여 질 종들은 사람들이 보기에는 미친 것 같이 보인다는 것입니다.

아들을 바치려는 아브라함도 아내를 얻기 위해 14년이나 봉사하던 야곱도, 맨발 벗고 벗은 몸으로 하나님 앞에 순종한 이사야도 하나님 앞에 순종하려는 사람은 그 당시에는 바보 같고 미친 사람 같은 것입니다.

 

& The work in which the people who consider poverty it is humble are blessed (19-24)

& 겸손하고 빈핍한 자들이 복을 받는 일(19-24)

 

Or person which it is humble that God makes the referee of the ire and it is humble and the person who the enemy is to repay the feel victimized work of person considering poverty, receives the blessing of the new age considers poverty.

God doesn't visit the complete man always. Even if there says be the shortage, it is the God helping person which is humble and considers poverty. Because, the seeing God is due to form the center as the hope of the center.

하나님께서 진노의 심판을 내리시는 것은 겸손하고 빈핍한 자의 억울한 일을 원수 갚아 주기 위한 것이니 새 시대의 축복을 받을 자는 겸손하고 빈핍한 자라고 하신 것입니다. 언제나 하나님께서는 완전한 사람을 찾는 것이 아니요, 부족이 있다 하여도 겸손하고 빈핍한 자를 도와주시는 하나님이십니다.

왜냐하면 중심을 보시는 하나님께서는 중심의 소원대로 이루어 주시기 때문입니다.

 

# Two route of person respecting Jehovah(Is.29:13-24) #

# 여호와를 공경하는 자의 두 가지 노선 (29:13-24 ) #

It is the fact that the history proves to be two routes in the thing respecting God always. Two routes of the Gain and Abel were in the home of Adam. Two routes were in the home of Abraham and Isak and Jacob, in the home of Noah. One got the curse received the blessing.

There is the faith route which respects God and makes this memorial services the front of God the report and there is the faith route which it is unable to say the report.

One and the God that it is any person in route now, and can love God and be blessed, cannot be loved and it testifies to receive the anger.

하나님을 공경하는 일에 있어서 언제나 두 가지 노선이 있었다는 것은 역사가 증명하는 사실입니다. 아담의 가정에도 가인과 아벨의 두 가지 노선이 있었고, 노아의 가정에도, 아브라함과 이삭과 야곱의 가정에도 두 가지 노선이 있었습니다.

하나는 축복을 받았고 하나는 저주를 받았던 것입니다. 하나님을 공경하되 그 제사를 하나님 앞에 상달시키는 신앙 노선이 있고 상달시키지 못하는 신앙 노선이 있습니다. 이제 어떠한 노선에 있는 자라야 하나님을 가까이 할 수 있고 복을 받을 수 있다는 것과 하나님을 가까이 할 수 없고 화를 받게 된다는 것을 증거 합니다.

 

Even if it can be said to be the people who God respects you, unconditionally the answer is not fall. The public work is taken down along the word of the verbal promise. 

Therefore, in order that people which receives the God's blessing or someone and enjoys the honor of the new age which is happy and pleasant becomes, It has to become the man who transcends the human knowledge and knowledge and listens directly in the God's grace and realizes directly.

하나님께서는 당신을 공경하는 자들이라 하여도 무조건 응답을 내리시는 것이 아니요, 언약의 말씀을 따라서 역사를 내리시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누구든지 하나님의 축복을 받아서 기쁘고 즐거운 새 시대의 영광을 누리는 자가 되려면 인간 지혜와 지식을 초월하여 하나님의 은총 속에서 바로 듣고 바로 깨닫는 사람이 되어야만 하는 것입니다.

 

* It is different from the human idea to the God's public work and all fall automatically and all men who despised for accomplishing the new age the hold in which the humans despised and which despise teach one which makes go broke.

  * 하나님의 역사라는 것은 인간의 생각과는 달라서 인간들이 멸시하고 천대하는 자를 들어서 새 시대를 이루는 데는 멸시를 하던 모든 사람들은 자동적으로 떨어져서 망하게 한다는 것을 가르친 것입니다.


이 블로그의 인기글

The Isaiah evidence 71. 29 chapter(3). The God for Zion mountain public work and Ariel (Is.29:15~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