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sabon
주춧돌(nasabon)
기타 블로거

Blog Open 08.28.2017

전체     135188
오늘방문     210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2. 알라스카 기후
01/25/2020 10:00
조회  305   |  추천   2   |  스크랩   0
IP 99.xx.xx.50




알라스카 하면 눈 덮힌 초원이나 얼어붙은 강/호수, 눈 뒤집어 쓴 침엽수림이 생각날텐데
위 지도에서 보듯 알라스카는 tundra/taiga 두 생물군계(biome)가 같이 있다.
북쪽 회색은 툰드라 지역이고, 남쪽 초록색은 타이가 지역이다.
두 biome을 나누는 주요 결정요소는 기온이므로 위도뿐 아니라 고도도 중요하다.


아래 사진 왼쪽은 타이가 지역이고 오른쪽은 툰드라 지역이다.
타이가는 나무가 있고, 툰드라는 나무가 없다.
색조가 다른 건 계절 탓으로 보인다.



앵커리지는 북위 61.2이고 페어뱅크는 북위 64.8이다
참고로 북극권은 북위 66.3에서 시작한다.
두 도시 모두 침엽수림 지역인 타이가 지역에 있다.
살 곳은 위도로 보아 페어뱅크 아래 위 어딘가가 되겠다.


앵커리지와 페어뱅크 지역의 기후를 알아보았다.
아래 표는 필요한 숫자를 뽑아내려고 여러 자료를 통합해 만들었다.
모든 결정을 내리는데 기본이 되는 중요한 자료 역할을 한다.


Anchorage


T (F) Precipitation (") Day Light Wind (MPH)
Mon HighLow DaysRainSnow DaysHrs%RiseSetDay (hr) MaxAve
1 2314 70.711 10

65

9

10:0016:3006:30 7.74.8
2 2818 60.711 8

73

1108:4017:5009:10 8.25.1
3 3119 70.610 111291708:1520:0011:45 9.45.7
4 4331 40.54 91321806:4021:2014:40 10.46.0
5 5342 50.80 81401905:1022:4017:30 11.16.5
6 5951 610 71351904:2023:4019:20 11.26.4
7 6255 111.80 61091505:0023:1018:10 10.16.0
8 6153 153.20 6951306:1022:0015:50 9.65.7
9 5545 1530 7901307:3020:2012:50 8.85.3
10 4334 1128 8811108:4018:5010:10 7.84.9
11 2819 81.213 966909:0016:2007:20 8.45.2
12 2516 71.117 844610:1015:4005:30 8.65.0
Total/Average 1021374 97115913 9.35.6


이렇게 숫자가 나열되면 갑자기 혼절하시는 분이 있는데 설명을 해보자.
1월 최고기온은 23F, 최저기온은 14F다.
붉은 글씨로 표시된 것처럼 일년의 반은 영상이다.
모든 곳이 다 그렇듯 알래스카는 추울 때만 춥다.
사위가 결혼 전 풍습이라며 사준 내복을 드디어 입을 수 있겠다.


비/눈오는 날은 1월에 평균 7일이고 0.7"의 비와 11"의 눈이 온다.
한 해에 눈이 74"나 오고, 여름엔 일주일에 3일쯤 비가 오니
온 비 마르기도 전에 또 비가 온다.


원낙 습도가 높아 정전기는 안 생기겠지만
공사 중 젖지 않게 하는 일이 큰 일이겠다.
또 페인트 칠같이 건조해야 할 수 있는 일은 꽤나 골치가 아프겠다.
하지만 알라스카에서도 페인트 칠하고 사니 무슨 수가 있겠지....


눈은 생각보다 무겁다.
마른 눈이라도 1" 쌓이면 1sf (평방 foot) 당 1.25Ib (파운드)라고 한다.
오는 눈이 다 쌓이는 건 아니지만
74"면 거의 100Ib고 지붕 면적이 1000sf라면 눈의 무게는
풀사이즈 픽업트럭 2대가 지붕 위에 올라 앉은 셈이 된다.
자다가 압사하기 싫으면 튼튼하게 지어야겠다.
눈 치우는 이야기는 따로 하자.


맑은 날은 1월에 평균 10일이다.
비오는 날 7일과 맑은 날 10일 뺀 나머지 14일은
태양광 발전에 도움이 안되는 흐리기만 한 날이다.


해는 1월에 아침 10시에 떠서 오후 4:30에 지고 낮의 길이는 6:30이다.
흐리기만 한 날도 있으니 1월에 햇빛 있는 시간은
총 65시간으로 1월 한달 총 시간 24x31=744시간 중 9%만 햇빛이 있다.
이 숫자는 태양광 발전량을 계산하는데 중요한 수치가 된다.
이 percentage를 편의상 sun rate라고 부르자.


1월 최대 풍속는 시간당 7.7 마일이고, 평균 4.8 마일이다.
일년 내내 큰 차이는 없으며 풍력 발전량을 계산하는데 중요한 수치가 된다.
눈보라 휘날리며 바람이 거세게 부는 알라스카는 영화일 뿐인가 보다.
바람 안 불어 좋은 점도 많겠지만 매우 실망스럽다.


앵커리지에서 100마일쯤 더 북쪽인 페어뱅크도 알아보자.


Fairbanks


T (F) Precipitation (") Day Light Wind (MPH)
Mon HighLow DaysRainSnow DaysHrs%RiseSetDay (hr) MaxAve
1 1-17 90.610 1262810:3015:4005:10 4.64.1
2 10-13 70.48 11941408:5017:2008:30 6.95.1
3 25-3 70.25 141632208:1019:5011:40 8.35.3
4 4421 40.33 111672306:2021:3015:10 12.07.1
5 6138 80.61 112052804:3023:1018:40 12.36.8
6 7249 111.40 81732403:0000:4021:40 11.76.4
7 7352 132.20 81612203:5000:0020:10 11.46.2
8 6646 151.90 71161605:4022:1016:30 10.45.8
9 5535 101.12 7921307:1020:2013:10 9.55.4
10 3217 110.811 769908:4018:3009:50 7.84.9
11 11-6 90.713 1062909:3015:4006:10 5.03.7
12 6-13 80.612 935510:5014:4003:50 4.54.4
Total/Average 11210.865 115 139916 8.75.4


더 북쪽이니 철에 따라 밤낮의 길이 차이가 앵커리지보다 더 크다.
여름에 낮의 길이는 무려 22시간이고, 겨울엔 4시간 정도만 낮이다.
풍속은 앵커리지와 비슷하다.


혹시 잘못됐나 다시 읽어보려니 글쓴 주춧돌조차 짜증나고 읽기 싫어진다.
그래서 기온을 그림으로 비교해 보았다.



붉은 면적은 앵커리지 최저/최고 월별 기온이고,
파란 면적은 페어뱅크 최저/최고 월별 기온이다.
붉은 선은 빙점인 32 F다.


앵커리지는 4월부터 10월까지 최저기온이 영상이고
페어뱅크는 5월부터 9월까지가 하루종일 영상 기온이다.
페어뱅크는 앵커리지보다 100마일쯤 더 북쪽이라도
내륙이라 여름엔 더 따뜻하고 겨울엔 훨씬 더 춥다.
일교차도 앵커리지보다 심하다.


그런데 기후가 지상에만 있는 건 아니다.
지하(underground) 기후(?)도 있다.
예를 들면 기온 변화에 대한 지하의 깊이에 따른 온도 변화라든가,
비올 때 깊이에 따른 물의 침수율이라든가,
땅이 얼고 녹을 때 어느 깊이까지 얼거나 녹으며,
그런 변화에 대해 토사압은 어떻게 변하는가... 등이다.


오랫 동안 여러 곳을 찾아보았는데
학문적이라 그런지 무슨 외계인 말 같은 걸로 쓰여졌다.
주춧돌이 토목 엔지니어도 아니고,
알라스카 사람들이 다 외계인 말을 알아 거기 사는 것도 아니겠으니
그냥 넘어가기로 했다.


이제 이런 조건에서 어떤 거주 환경을 만들지 생각해 보자.


"알라스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 블로그의 인기글

2. 알라스카 기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