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trokcg
시브나르(metrokcg)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8.09.2008

전체     645584
오늘방문     208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331 명
  달력
 
벗과 한잔하니 즐겁다.
12/06/2019 13:05
조회  410   |  추천   1   |  스크랩   0
IP 64.xx.xx.234

시를 읽으니 


나의   삶이 보인다.


지나온 삶이   희로 애락으로 얽혀서  등넝쿨나무처럼 무성하다.


  하늘과 땅은   칡넝쿨사다리로 연결된다.



하늘에서 추방당한 시인이 사다리를  타고 내려온다 . 

천국에서 벗이  오니 즐겁다.


서로 주거니 받거니   술도 한잔 찌끄리고 


꿈이어도 좋으니  제발 깨지마라 !

"기본폴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 블로그의 인기글

벗과 한잔하니 즐겁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