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trokcg
시브나르(metrokcg)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8.09.2008

전체     592484
오늘방문     110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300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달력
 
[스크랩] 위안화 급락에 중국 '비상'…미 환율조작국 결정 앞두고
10/10/2018 04:46
조회  1031   |  추천   1   |  스크랩   0
IP 172.xx.xx.56

중국 위안화 환율이 급등 추세를 보이면서 중국 정부가 마지노선으로 보는 달러당 7위안 선에 바짝 다가서고 있다.

미중이 한 치의 물러섬 없는 치열한 무역전쟁을 벌이는 가운데 미국 정부가 내주 펴낼 반기 환율보고서를 통해 중국을 '환율조작국'으로 지정할 수도 있다는 으름장을 놓은 상태여서 중국 정부는 환율 관리에 비상이 걸렸다.

8일(현지시간) 밤 홍콩 역외시장에서 달러 대비 위안화 환율은 장중 한때 6.9377까지 급등했다. 이는 위안화 환율이 불안 양상을 보인 지난 8월 15일 이후 최고치다.

간밤 중국 외환시장에서도 위안/달러 환율은 6.9333까지 치솟았다.

<script>googletag.cmd.push(function() { googletag.display('div-gpt-ad-1510878283044-1'); });</script>
9일 오전 역외·역내시장에서 달러 대비 위안화 환율은 여전히 6.92~6.93대의 높은 수준에서 움직이고 있다.

중국 인민은행은 이날 오전 달러 대비 위안화 기준 환율을 전 거래일보다 0.09% 오른 6.9019위안에 고시했다. 이는 작년 5월 이후 최고 수준이다. 위안화 가치는 지난 6개월간 달러 대비 9%가량 떨어진 상황이다.

무역전쟁이 중국 경제에 적지 않은 타격을 줄 수 있다는 우려가 큰 가운데 최근 들어 미국이 경기 호조를 바탕으로 기존 예상보다 기준금리를 더 높은 수준까지 끌어올릴 수 있다는 관측이 고개를 들면서 위안화를 비롯한 신흥국 화폐 가치 하락 추세가 뚜렷해지는 추세다.

미국의 금리 인상기에 신흥국이 환율을 안정시키고 자본유출을 막으려면 따라 기준금리를 올려야 하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경기하방 압력 탓에 중국 중앙은행은 거꾸로 지급준비율을 추가로 인하하는 등 유동성을 푸는 방식으로 대응할 수밖에 없는 처지다.

이런 가운데 미국이 내주 환율보고서를 발간해 중국을 '환율조작국'으로 지정할지를 발표할 예정이어서 중국 정부가 보유 달러를 매각하는 등의 방식으로 상징적인 지지선인 달러당 7위안의 환율 사수에 나설 것이라는 관측도 고개를 든다.

<script type="text/javascript" src="http://ad.koreadaily.com/ad.dll?area=P_LA_ECO"></script>
이 블로그의 인기글

위안화 급락에 중국 '비상'…미 환율조작국 결정 앞두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