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tor2
mentor(mentor2)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2.05.2011

전체     343366
오늘방문     18
오늘댓글     2
오늘 스크랩     0
친구     281 명
  달력
 
[1813] 사혁원장 진리의 인용/사설/추미애! 경고한다 [김경재]
02/04/2020 08:01
조회  155   |  추천   0   |  스크랩   0
IP 76.xx.xx.196

JP는 각오의 상징

저희의 연재글들은 처음에는 사진들이 그 다음에는 음악/동영상이 그리고 수일후에야 본글이 발표되오니, 약간 수일 전의 것들을 열어서 본글도 보고 가십시오. 현재 본글이 발표된 최근의 법창야화는 1864니다.

 

[1813] 사혁원장 진리의 인용/사설

 

정홍원 前총리 ", 총체적 거짓·파탄·실정…자진사퇴 용의 밝히라" [손덕호 기자]


"反자유민주적·反헌법적 사상이 소신이라면 대한민국 대통령으로 자격 없다"

정홍원(76) 전 국무총리가 3일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자유민주적이고 반()헌법적인 사상이 소신이라면 자유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 자격이 없고 국민도 인정하지 않으므로 자진 사퇴할 용의가 없는지 밝히라"고 요구했다. 검사 출신인 정 전 총리는 박근혜 정부 첫 총리를 지냈다.

정 전 총리는 이날 '() 국무총리가 대통령에게 보내는 공개 질의'라는 글에서 "문재인 정부의 2 8개월에 걸친 국정 운영은 총체적인 거짓·파탄·실정"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문 대통령의 진솔하고 납득할 답변이 없을 경우 국민의 강력한 저항과 함께 준엄한 심판이 내려질 것으로 확신하며, 이를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정 전 총리는 이 글을 언론에 공개하고, 공개 질의서를 읽는 영상도 웹하드에 올렸다.

정 전 총리는 먼저 "문 대통령의 취임사는 모두 허언(虛言)이 됐다"고 했다. 그는 "문 대통령은 취임사에서 분열의 정치를 바꾸겠다고 했다" "현실은 적폐청산이라는 미명 하에 인민재판과 같은 정치보복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취임사에서 권력기관은 정치로부터 완전 독립시키겠다고 했다" "검찰이 조국과 선거 부정을 파헤치자 전대 미문의 검찰 학살을 서슴지 않고 검찰을 정권 친위대로 만들려는 시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헌법에 반하는 행보를 하고 있다" "중국·러시아 공군기가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을 침범해 동·서·남해안을 휘젓고 다녀도 대통령은 어떤 항의나 단호한 태도를 보인 적이 없다. 국가의 독립 유지 책무를 저버렸다는 비판을 받아 마땅하다"고 했다.

정 전 총리는 북한과 관련해 "김정은은 문 대통령 모친상에 조의문을 전달한 다음날 발사체를 발사했다" "분명 문 대통령을 넘어 대한민국을 조롱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북한이 9·19 합의서를 휴지조각으로 만들고 있음에도 문 대통령은 오히려 북한에 퍼줄 궁리만 하고 있다" "명백히 국가 보위 의무를 방기한 것"이라고 말했다.

정 전 총리는 또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지소미아) 파기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문제를 지소미아 문제로 덮으려고 했던 것이 아닌가 하는 의구심을 자아낸다" "그것이 사실이라면 국가 안보를 이렇게 취급해도 되는가"라고 말했다. 정부가 지소미아 종료를 결정한 날은 작년 8 22일이다. 조 전 법무부 장관은 작년 8 9일 장관 후보자로 지명됐고, 이후 각종 의혹이 쏟아져 나왔다.

그는 또 조 전 장관과 관련해 "문 대통령이 아직도 사회주의를 신봉하고 심각한 범법 행위로 수사 대상에 오른 인물을 '법치 수호'의 상징적 자리인 법무부 장관에 임명했다" "자유민주주의 헌법을 존중하겠다는 의사가 없음을 보인 행위"라고 말했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의 월남 패망에 희열을 느꼈다는 발언과 신영복을 존경하고 김원봉을 추켜세우는 발언 등과 일맥상통하는 것"이라고도 했다.

정 전 총리는 청와대의 울산시장 선거 개입 의혹과 관련해 "많은 국민들이 올해 총선에서 부정선거가 자행될 것이라는 의구심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문 대통령의 의중에서 나온 것인지, 주변 인사들이 대통령 의중을 받들어 기획한 것인지 직접 소상히 밝히라"고 요구했다.

검찰 출신인 정 전 총리는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에 대해서는 "독재국가를 완성하려는 야욕"이라고 했다. 청와대가 검찰의 압수수색을 거부한 것에 대해선 "법원이 발부한 압수수색 영장도 집행을 거부하는 청와대의 안하무인적 태도를 보면서 헌법이 짓밟힌대 대한 탄식을 금할 수 없다"고 말했다.

정 전 총리는 문재인 정부의 경제 정책에 대해 "국가 경제를 사유화하고 있다. 표 되는 것에 개인 돈처럼 국가 예산을 소비하고 있다" "본인이 총리 재임 시절 국가 건전 재정을 그렇게 강조하면서 추궁하던 현 집권당이 국가 부채를 늘려도 된다고 주장하는 이중성에 혀를 내두를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정 전 총리는 또 "박근혜 전 대통령을 비롯한 억울하게 수감돼 있는 사람들을 석방하는 등 보복의 질주를 멈추고 밝은 사회를 만들 용의는 없는지 답변해 달라"고 했다. 그는 "호주머니에 돈 한푼 들어간 흔적이 없는 박 전 대통령에게 경제 공동체니 묵시적 합의니 하는 이론을 만들어 신종 뇌물죄를 창출하고 무려 30년형을 선고한 것은 누가 보아도 보복"이라고 말했다.


[댓글]

오죽하면 정 전총리같은 소극적인 인사까지 나설까. 내용도 틀리거나 과장된거 하나도 없다. 문재인이가 적법한 조사와 수사를 통해 응분의 징벌을 추미애등과 함께 받는 때를 기꺼이 상상해본다. 지금은 상상에 불과하지만 조만간 현실의 장면이 될 것이다.

 

문재인의 무능과 부도덕성, 파렴치함은 반드시 심판 받는다. 역사는 반드시 되풀이된다.

 

그렇죠 착한 선비같으신 정홍원 전총리님이 문제in 정권보니 눈에서 천둥 번개치는것 같죠? 자진사퇴 안하면 국민이 사퇴시켜야죠!!!

 

최근 한 10여년간 가장 최상의 총리는 김황식 과 정홍원인듯 싶다.

 

쇼만 잘 합니다.


그나마 다행이다. 다들 몸사리는데 바른 쓴소리 하는 양반이 늦게라도 나타났다. 박근헤 도움 받아 출세한 놈들이 지금껏 목소리 낸 놈이 없었다. 비겁한 OOO 들이었다.

 

동서문화원동서법률사법혁신원// 공인통역사/공인법무사/변호사평가사/진위평가사/  이진 213-221-4062

 

[계속]

 

또다른 연재, “양대자격증 진리의 법창야화”는오늘은 쉽니다.

 

중앙일보블로그에도 있으며거기에서 동영상음악도감상하세요.

http://blog.koreadaily.com/view/myhome.html?med_usrid=mentor2

http://blog.koreadaily.com/view/myhome.html?med_usrid=mentor2&fod_style=L&fod_no=1

 




[김광일의 입] 헌법 정신 훼손해놓고, '1000일' 축하?  
(다반뉴스) 윤석열 대권 후보로 뜨자 이성윤, 문재인 배신!!! / 신의한수 20.02.04  
 충격!!! 서울길거리 문재인 지지율 16.66% (강요식 박사) / 신의한수  
 한밤에 추미애 윤석열 정면충돌! (진성호의 융단폭격)  
 추미애! 경고한다 [김경재] 
 
 윤석열,중앙지검장 이성윤 징계 착수!!! (홍철기 사회부장) / 신의한수  
 윤석열 선거 후 정권 작살 낸다!!! (전영기 중앙일보 칼럼니스트) / 신의한수


정치, 안보, 통일, 홍준표, 김진태
이 블로그의 인기글

[1813] 사혁원장 진리의 인용/사설/추미애! 경고한다 [김경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