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graceservice
죽엽(lagraceservice)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10.26.2012

전체     180580
오늘방문     74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9 명
  달력
 
갈석산 위치를 위한 탐구 (1)
02/07/2019 14:50
조회  568   |  추천   2   |  스크랩   0
IP 73.xx.xx.84

그동안 갈석산을 찾지 못해 고민해왔다. 왜냐하면 이의 위치가 요수, 요동, 번조선 위치 패수 등과 관련이 깊어서였는데, 나름대로 생각하는 지도와 맞지 않아서였다. 그런데 하나의 가능성을 보았다.


아래 그림에 보이는 산이 Shalbuzdag Mountain 이다. 갈석산에서 바라보는 창해는 카스피해이다. 


『사기(史記)』 『하본기(夏本紀)』 '태강지리지(太康地理志)'에는낙랑군 수성현에 갈석산이 있는데 장성의 기점이다(樂浪遂城縣,有碣石山,長城所起)”라는 기록이 있다. ' 진시황을 비롯한 아홉 명의 황제가 올라서 구등황제산(九登皇帝山)으로도 불린다. 고조선을 침략하기 전 한무제(漢武帝), 고구려를 침략하기 전 수양제(隋煬帝)·당태종(唐太宗)이 모두 이 산에 올라 전의를 불태웠다. '  서기 207년 위(魏)나라 조조(曹操)는 유성(柳城)을 정벌하고 돌아가는 길에 갈석산에 올라 “동쪽 갈석산에 임해, 푸른 바다를 바라보노라(東臨碣石 以觀滄海)”라는 시를 남겼다선비족이 세운 북위(北魏)의 정사인 『북사(北史)』 '고종 문성제(高宗文成帝)' 태안(太安) 4년(458)조는 문성제 탁발준(拓拔濬)이 동쪽으로 순행해 요서(遼西) 황산궁(黃山宮)에서 연회하고 다시 “갈석산에 올라 창해를 바라보고 산 위에서 군신들과 큰 연회를 베풀었다”는 기록이 있다.


즉 갈석산은 장성의 기점이라 했다. 나는 이곳 Derbent City 위에 철문관을 가로막는 장성이 있다고 본 블로그에 올린 "진시황의 진나라는 알렉산더제국인가?"에서 밝혔다. 


그리고 갈석산에서 바로 옆에 바다가 있음을 말하고 있다. 난 처음 아라비아 해안으로 생각했으나 그러면 사서에 말한 바와 같이 갈석산 가까이에 패수가 있다 했는데, 인더스강이 패수가 되고 인더스강 유역이 요동이 되는 것이 된다. 그러면 요수가 인더스강 서쪽에 있어야 하는데 그럴 만한 강이 없다. 그리고 난 철령을 철문관이 있는 코카서스산맥으로 보는데, 철령 이북은 요동이라는 논리에 안맞는다. 또한 패수가 인더스강이 되기에는 요수로 추정되는 돈강이나 우랄강에서 너무 멀다. 삼국사기에 요수와 패수 사이는 500리 정도라 했다. 따라서 아라비아 해안가에는 갈석산이 있을 수 없다는 판단이다. 


그렇게 해서 다시 찾은 곳이 Derbent City에서 가까운 Dagestan 남쪽에 있는 Shalbus-Dag Mountain이다. 형상도 그야말로 갈석산이다. 이곳이 갈석산이 되면 요수가 돈강이 되고 그 동쪽이 요동이 되는 논리와 맞는다. 또한 철령으로 판단되는 코카서스산맥 위지역이 요동이 되는 것과 일치한다. 갈석산에서 조금 위로 올라가면 패수로 추정되는 볼가강이 있다. 그리고 코카서스 산맥이 전통적으로 스키타이와 경계를 이루는 산맥이다. 따라서 색족인 스키타이인 고조선, 고구려와 마주하는 것이다. 그래서 요동에 낙랑군이 있고 패수 건너 위만의 번조선이 있는 논리와 일치한다. 따라서 한무제가 갈석산에서 조선(흉노)을 향한 전의를 다졌을 것이다. 이는 진시황의 진나라가 알렉산더제국이고, 진나라 지역에 수도를 두었다는 한나라가 진나라 지역 즉 Achaemenid Empire (전한)& Parthian Empire(후한)가 되는 것을 가정한 것이다. 한나라의 위치에 대해서는 추후 논할 것이다.  


수양제 당태종도 모두 이 지역에 있었다고 판단한다.. 난 수양제 당태종 모두 Sasanid Empire인 신라로 생각한다. 수나라에서 당나라로 넘어가는 과정이 너무 비정상적으로 용이하다. 같은 지역에서 동일한 왕조가 아니면 불가능할 정도이다. 김부식이 삼국사기에서 당태종의 패배이야기를 생략한 것도 수상하다. 그래서 수나라 당나라를 이 지역에 있던 Sasanid Empire인 신라로 본다. Sasanid Empire와 끊임없이 싸운 Byzantine은 백제로 판단한다. 이에 대해서도 추후 논할 것이다. 따라서 이럴 경우 수양제 당태종이 갈석산에 올라 고구려를 향한 전의를 불태웠을 것이라고 본다. 


이상과 같은 논리로 카스피해 서쪽에 있는 Dagestan 지역의 남단에 있는 Shalbuzdag Mountain이 갈석산으로 판단된다. 





Shalbus Dag Mountain in Dagestan (Russia)










이 블로그의 인기글

갈석산 위치를 위한 탐구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