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yeong
경아(kyeong)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12.19.2013

전체     535456
오늘방문     27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12 명
  달력
 
혼자 깔끔을 떠는 사람
02/27/2016 19:20
조회  2200   |  추천   16   |  스크랩   0
IP 104.xx.xx.147






내집이 아닌곳에서 나아닌 남에게 불편을 준적이 없나요

한번 생각해 보면 좋을듯한 일이라 올려 봅니다 .


제가 운동을 하면서 화장실을 하루에 한번 정도는 이용하고 있지요 .

아담한 헬스장 만큼이나 화장실도 샤워실,락커실이 있는 공간에 있습니다 .

화장실을 이용하려면 신발을 벗고 들어가야 하니 약간 불편함이 있지요.

 불편한건 그리 문제 되는게 아니랍니다 .


 문제는 화장실을 이용하는 사람들에게 있답니다 .

얼마나 깔끔을 떠는지 말문이 막힐 정도입니다 .

변기 위에 종이 커버를 이용하는 인간이 (대접 못할 사람이기에 이렇게 표현합니다 )

뒷처리를 안하고 사용한 그대로 나두고 나가는 바람에

뒤에 사람이 치우고 사용하는 일이 벌어집니다 .

한두번도 아니고 번번이 인간이기를 거부하는 @ 때문에 기분이 안좋아 지니

입에서 좋은 소리가 안나오더군요


혹시 하고 남자들 화장실은 어떤가 하고 옆치기에게 물어보니

그곳도 만만치않다고 하더군요

도대체 어떻게 생겨 먹었기에 혼자 깔끔을 떨고 사는지

한번 면상이라도 보고 싶은게 솔직한 마음입니다 .

집에서는 어찌 살던 상관 할 일이 아니지만

혼자만의 공간이 아닌곳에서는

부탁하건데 생각 좀 하고 살자고요


깔끔한건 좋지요

뒷정리도 깔끔히 하고 남을 배려하는

마음가짐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라면

두말 하면 잔소리가 되겠지요 


자신이 안좋게 남겨 놓은  흔적을 남에게 보여 주면 되겠나요

한번쯤 뒤돌아 보세요

자신이 만들어 놓은 흔적이 어찌 하고 있는지 .

울고 있는지

아님 웃고 있는지

웃고 있는 흔적을 만들어 주자고요



혼자 깔끔 떠는 사람
이 블로그의 인기글

혼자 깔끔을 떠는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