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yeong
경아(kyeong)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12.19.2013

전체     574438
오늘방문     47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10 명
  달력
 
사막에서만 살고 싶지는 않아
05/20/2020 09:30
조회  780   |  추천   12   |  스크랩   0
IP 104.xx.xx.147





백도선 선인장 꽃





꽃을 관찰하는데 3 주일 넘게 걸렸다

활짝핀 꽃 모습이다 

해가 뜨면 피었다 해가 지면

꽃잎을 다문다




한줄로 꽃 봉오리를 달고 있다

꽃피우는 것에도 순서가 있는지 

꽃 봉오리가 한송이만 보인다




백도선 선인장 모습이다

손바닥 선인장 종류의 하나이다








한뿌리에서 태어나 많이도 번성해 풍성해 졌다

뿌리가 깊으니 빈틈 없이 뻗어 나간다

사람이나 식물이나 뿌리가 튼튼해야 탈이 없이 

잘 크고 잘 자라고 하는게 식물도 보여 주었다  

한곳에서 먼저 피고 나서 다른 쪽에서 피면 될터인데

꽃 세계에서도  규범이 있는지 떨어져서 피어 있다 

사람이 자식이 키울때 편애 하면 안 좋은 모습을 보았는지 

골고루 피어 준다






흐린 날씨를 싫어 하는지

해가 떨어지고 나면

꽃잎을 다무는게 보인다






모처럼 한곳에서 세 송이가 피었는데

한꺼번에 다 피었던 꽃은 볼 수가 없었다






꽃 속은 이쁘다

초록색 머리를 한 암술에

하얀 머리를 한 수술들이 감싸고 있다






암술 머리는 주두라 하고

수술 머리는 꽃밥이라고 한다


암술 머리를 달고 있는 암술대를 화주

꽃밥을 달고 있는 수술대를 꽃술이라 부른다 





한송이 피고 옆에 붙어 있는것도 같이 피겠지하고

기다리다 지칠때쯤 또 한송이가 피는 걸 보았다  




며칠 지나 두송이가 함께 피어 있다

먼저 핀 꽃은 계속 며칠째 피고 지고를 한다





두송이가 함께 피었다

며칠만 기다리면 한줄로 다 피겠지하며

기대에 부풀어 며칠을  더 기다려 보기로 했다






며칠만에 세송이가 피었다

기다렸던 보람이 있구나 하며

아침 저녁으로 관찰해 보았다

하지만 ...

세송이 끝으로 더 이상 꽃은 피는걸

포기 했는지 한 줄로 핀 모습은

끝내 보여 주질 않았다

꽃잎 색은 약간 짙은색으로 변했다






한송이 피었던 곳에서도 두송이 함께 핀 모습을

끝내 안보여 주고 꽃잎을 다문다





기대에 부풀어 관심을 주면서

지켜 보았던 꽃도 더 이상

꽃잎을 열지 않고

이런 모습으로 지고 있었다

밤새 후다닥 피고 꽃잎을 다물었을까 ?






다른 곳 옆에서 피는 꽃이다

색깔이 약간 틀리게 핀다






노란 병아리색깔이 보인다





속살도 맑아서 감탄이 나온다





손바닥 선인장이다

천년초라고도 부른다

꽃봉오리는 한줄로 달고 있지만 봉오리 한 개만 보인다

같이 피는건 볼 수가 없었고 꽃 한송이가 피었다가 지고

다음날이면 또 다시 피기를  며칠째 하고 있다




해가 반짝 뜨는 날 피었다






꽃잎을 활짝 열었다

피었다 지고를 두 세번 하더니 꽃잎을 다물어 버리는게 보였다

 어떻게 한송이가 여러날을 피고 지는지 색다르게 보았다

한번 지고 다시 필때 꽃잎색이 약간씩 변해서 핀다





암술 머리가 흰색이다

수술이 풍성하게 암술을 감싸고 있다




해가 반짝 나야 꽃을 피운다



두송이가 한꺼번에 핀건 처음 본다



 처음 꽃을 피고 나서 일주일 넘으니 

어느 날 해가 쨍쨍 내리쬐는 날

많은 꽃송이가 보인다





꽃이 지고난 자리에 (오른쪽 밑 2개 보임 )

자주색 열매가 달리는데 백년초라고도 한다

멕시코가 원산지인 자주빛의 백년초는 4-5 월경에 열매가 열리고 

열매가 봄, 여름, 가을을 거쳐서 11월에는 잘 익은 열매를 수확한다


열매는 백년초즙, 잼, 술, 차, 청 등 다양한 쓰임새가 있다 

백년초 열매를 믹서에 갈아서 요구르트나 요거트와 함께 먹어도 맛있다

효능은 기관지 질환 개선,위장 질환, 변비 예방,혈당 조절에 효능이 있다



코로나로 인해 집콕하는 바람에 선인장 꽃을 관찰 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지게 되었다 

재미난 일거리 찾다가 발견했다 선인장 꽃이 한번 피고 지는게 아니였다

몇 번을 피고 지고 하는게 보였다 다물어 버린 꽃잎을 언제 꽃잎을 열까하고

하루에도 몇 번씩 가 보곤 했다

아침 일찍 피는게 보일때도 있고 해가 뜨면 꽃잎을 다무는게 보였다

가끔은 해가 반짝일때 필때도 있었다

종잡을 수가 없어 기분따라 피는 꽃으로 단정 짓게 되었다 

사막의 꽃 선인장이 정원에서도 잘 크고 꽃이 핀다는 걸 새롭게 알았다

켈리 날씨와 기후가 선인장이 자라는데

필요한 환경을 갖추고 있는게 아닐까 한다    




백도선 선인장 꽃 ,손바닥 선인장 꽃 ,천년초 백년초 열매 ,효능
이 블로그의 인기글

사막에서만 살고 싶지는 않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