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M MANI PADME HUM
02/11/2017 08:25
조회  524   |  추천   0   |  스크랩   0
IP 73.xx.xx.124
SOURCE GOOGLE YOU TUBE

Om Mani Padme Hum - Original temple mantra version

  
조회수 3,820,308회
게시일: 2013. 6. 21.

Om Mani Padme Hum - Original temple buddhist mantra version

Mantras may be interpreted by practitioners in many ways, or even as mere 


sequences of sound whose effects lie beyond strict meaning.

The middle part of the mantra,


 manipadme, is often interpreted as "jewel in the lotus," 


Sanskrit mani "jewel, gem, cintamani" and 


the locative of padma "lotus", 


but according to Donald Lopez it is much more likely that manipadme 


is in fact a vocative, not a locative, 


addressing a bodhisattva called manipadma, 


"Jewel-Lotus"- an alternate epithet of the bodhisattva 


Avalokitesvara. 


It is preceded by the om syllable and followed by the hum syllable, both 


interjections without linguistic meaning."

 ]불교의 진언() 가운데 가장 위대한 것으로 여겨지는 신성한 음절.산스크리트 옴(o옴 본문 이미지 1)의 음역이다. 원래는 헤브라이어의 '아멘'에 해당되는 말로, 승낙을 나타내는 경어이다. 불교에서는 옴을 태초의 소리, 우주의 모든 진동을 응축한 기본음으로 보고 부처에게 귀의하는 자세를 상징한다. 고대 인도에서는 종교적인 의식 전후에 암송하던 신성한 음이었다.

옴을 염송하면 공덕이 사후에 미쳐, 영혼이 미망()의 세계에서 떠도는 것을 막을 수 있다 한다. 불교에서는〈관세음보살 본심미묘 육자대명왕진언()〉 '옴 마니 반메 훔'의 경우처럼 진언이나 다라니의 첫부분에 붙이는 경우가 많다. 밀교의 금강계 다라니는 옴을 첫머리에 붙이는데, 티베트의 라마교도들은 이 진언으로 연화수보살()에게 귀의하여 극락왕생을 기원한다.

힌두교에서 옴은 아(a)-우(u)-움(m) 세 자가 합성된 것이다. '아(a)'는 한자로 ''로 쓰는데, 본불생()의 뜻으로 법신()을 말한다. '우(u)'는 한자로는 ''로 표기하고 불가사의를 뜻하며, '움(m)'은 한자로 ''라 쓰는데 자아를 깨닫지 못하는 중생을 가리킨다. 이 세 자는 각각 만물의 발생·유지·소멸을 나타낸다.

우파니샤드(Upanisad)에 따르면 1음절 '옴'으로 찬송하면 지상계와 결합하고 2음절 '오옴'으로 찬송하면 중음계에 이르며, 3음절 'A-U-M'으로 찬송하면 천상계(범계)에 이른다고 한다. 건강을 위하여 기도할 때는 1음절로 강하게 하는 것이 좋고, 심신을 고양·순화시키려면 2음절이 효과적이다. 초월의식과 깨달음을 성취하려면 3음절을 길고 부드럽게 음창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진언요가에서는 이를 세 부분으로 구분하는데, 호흡 과정의 흡식()·지식()·호식()과 연관되어 있다. 또 비슈누·시바·브라만 등 힌두의 3신을 뜻하며, 《수호국계주다라니경()》에서는 옴을 법신·보신·화신의 삼신()이라 한다. 그밖에 리그·야주르·사마의 베다 삼전(), 하늘·땅·대기의 삼계()라고도 한다.

〈비장기()〉에 따르면 옴자에는 귀명()·공양·경각()·섭복()·삼신의 다섯 가지 뜻이 있다. 귀명은 부처에게 귀의하여 신명을 바치는 것이고, 경각은 옴을 염송할 때 그 음이 스스로 모공에 들어가 본래 타고난 불성을 깨워 나타나게 한다는 뜻이다. 섭복은 옴을 염송하면 모든 신이 복종하여 모여든다는 말이고, 삼신은 이 진언을 염송하면 삼신이 나타나 수행을 돕는다는 뜻이다.

한국 불교에서는 '옴'으로 시작되는 '옴 마니 반메 훔'의 6자진언을 대명왕진언이라 하여 지혜와 복덕을 갖추게 하고 삼독()에 물들지 않게 하는 신통력이 있는 것으로 여긴다.

참조항목
다라니진언
역참조항목
아몬

카테고리

.




"명상의 시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명상음악 03/19/2017
명상음악 03/02/2017
명상음악 03/01/2017
영상음악 02/14/2017
명상음악 02/13/2017
OM MANI PADME HUM 02/10/2017
감미로운 연주곡 모음 50곡 02/04/2017
명상음악 02/03/2017
이 블로그의 인기글
ksugmac
ksugmac(Ksugmac)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12.11.2009

전체     402707
오늘방문     46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1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달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