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3624
건일(kj3624)
Illinois 블로거

Blog Open 01.02.2012

전체     294044
오늘방문     410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기능성 자갈
01/14/2019 04:53
조회  854   |  추천   3   |  스크랩   0
IP 73.xx.xx.253








사람들은 음식이나 약초나 기능성 식품을 자주 먹는다. 우리가 주식으로 사용하는 쌀이나 감자 옥수수 밀 등이 있다. 이러한 주식은 일부는  약성이 있는 부위를 제거하고 먹는다. 쌀은 백미와 현미로 나 수도 있는데 현미를 도정하면 백미와 쌀겨가 나온다. 쌀겨에는 많은 생리활성물질이 있고 여기가 기름도 축출한다.하여간 주식은 약성이 적어야 한다. 비교적 많이 먹는 것이므로 약성이 강하면 죽을 수도 있다.밀가루와 쌀을 외피를 전부 제거하여 먹지만 감자 콩 옥수수는 대부분 그냥 먹으면서 약성이 노출이 될 수도 있다. 채소도 비교적 많이 먹어도 좋지만 향신료는 비교적 적게 먹어야한다. 이런 식품 중에서도 사람에 따라 약성이 강하여 건강에 문제가 생기기도 한다.


식품은 약성이 적지만 기능성 식품은 약성이 더 강해서 적게 먹어야 하고 경우에 따라서는 독으로 작용한다. 약초는 건조량으로 하루 10그람 전후만 먹을 정도로 약성이 강하고 더 먹으면 독이 된다.

이런 식품에는 중금속이나 농약같은 오염물질도 있지만 식물이나 동물이 생존하는데 필요한 조절물질이 많이 있다. 모든 생물은 유전자라는 것을 가지고 있고 이 유전자가 발현되어 생명을 유지한다고 보면 된다. 이런 유전자는 조절에 영향을 주는 것이 생리활성물질도 있다. 주로 페놀화합물, 훌라보노이드, 카로테노이드 등이다.

버드나무에서 있는 아스피린은 사람 몸에 들어가면 수백-수천개의 유전자가 작동을 하거나 작동을 멈추는 등 1가지 약물이 들어가도 많은 유전자의 변화가 일어난다. 우리가 여러 음식을 먹으면 어떤 것은 억제하고 어떤 것을 발현을 촉진하기도 한다.

그래서 많은 연구자들이 식물이나 동물에서 새로운 약을 찾으려고 한다. 이런 분야가 bioprospecting이라 한다.

유전자는 이런 화학물질에서만 조절이 되지 않고 환경의 다른 성분에서도 조절이 된다.

우선 유전자는 아니지만 유전자의 발현으로 생긴 효소는 중금속이나 양이온 음이온에 의하여 효소 기능을 상실하기도 하고 활성되기도 하고 지속되기도 한다. 이런 이온은 유전자 발현에 영향을 주게 된다.

최근 문제가 된 라돈침대 같은 것은 방사능이 발산되는데 역시 유전자 발현에 영향을 주게 되에 암을 유발하거나 힘이 약해지거나 한다. 

많이 이용하는 원적외선 제품도 있다. 외부환경의온도, 바람, 강우, 눈, 

전자파, 라이오파, 자외선, 마이크로웨이브 등 다양한 것도 세포에 영향을 주거나 뇌기능에 영향을 준다. 라돈이나 게르마늄을 침대 벽지 옷 악세살이 등 여기저기 마구 넣어서 발암물질을 건강물질로 팔아 치우기도 했다.

하여간 돌은 에너지를 발산하게 되어 있고 돌 자체게 따스하게 느껴지는 온석이나 차게 느껴지는 냉석 등 여러 성질이 있으며 이런 것도 우리 몸에 유전자 발현이나 기순환이나 몸의 조절에 영향을 주게 된다. 

돌에서도 식물처럼 몸에 좋은 돌과 나쁜 돌이 있을 것이다. 우리 몸을 조절하는 것은 미세전류(뇌세포에서 생산하는 brain signal)은 아주 약하고 이런 약한 것은 주변의 자연 환경에 의하여 촉진되거나 억제기능을 가질 것이다.


돌은 동식물보다 좀 더 다양할 수 있다. 동식물이야 1억종 정도 될 것이나 식물같은 것은 그보다 훨씬적어서 1만종은 채집하기도 불가능할 정도의 숫자가 된다. 예전에 UIC에서 식물에서 항암물질을 찾는데 5000여종의 식물을 60여개국에서 수집하였었는데 ..

돌은 그보다 다양하고 100여가지 원소가 조합을 이루는데 같은 바위라도 부위별로 조성 차이가 나고 이것이 자갈로 되면 약간씩 다를 것이다. 일단 라돈 함유 돌이나 게르마늄 옥돌 황토 등이 좋거나 나쁘거나 영향을 주는 것이 확실하다면 좋은 것을 찾을 수 있을 것이다.  아마 geochemical prospecting.

분야로 볼 수도 있을 것이다. 그동안 주로 자갈 수집은 오행의 기운으로 수집을 하여 왔다. 100여개 이상을 한국 유럽 미국 동남아 등에서 수집했는데 ..앞으로는 혹시 있을지 모르지만 기능성 자갈을 수집해 보려고 한다. 약초에서 처럼 혈관에 좋은 것이나 주물살이 없어지는 것이나 체중을 줄이는 것이나 통증을 감소시키는 등을 찾으면 새로운 흥미로운 분야가 될 것 같다.명당형 돌보다는 기능성 자갈이 더 찾기 힘들 것 같다. 1억개 중 1개정도만 되어도 하천의 자갈밭을 뒤지면 2-3개 정도는 수집할 수 있을 것 같다. Bioprospexting의 경우는 5000개 정도의 식물만 되어도 엄청 많고 수십명의 사람이 몇년간 동원되고 수천만달라가 필요하지만 ...돌밭의 자갈은 기감을 가지고 찾는 것이라 1-2시간이면 좋은 것을 찾을 수 있으니 그만치 효율성이 있을 것이다.


 

"기치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 블로그의 인기글

기능성 자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