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ngskevin
해솔(kingskevin)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2.18.2020

전체     21889
오늘방문     42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셀폰 찾아 6시간 !
03/25/2020 05:05
조회  1163   |  추천   18   |  스크랩   0
IP 172.xx.xx.188

                                  지난 월요일에 High falls를 떠나 2시간여쯤 왔을때

                                                             아뿔싸!

                                                  제 셀폰이 없는것입니다

                  곰곰히 생각해보니 Park에서 철수준비를 마치고 출발전에 화장실을 갔었는데

                                       화장지 위에 올려놓고 안챙긴것이었습니다.

               비가 억수로 오는데 다시 돌아갈수도 없고해서 일단은 Park office에 전화를 해서

                               자초지종을 이야기하고 마나님 전화번호를 남겼습니다.

                         20여분후에 찾았다고 연락이 와서 "휴우! 가슴을 쓸어내렸지요.

                                      오늘 찾으러 갔는데 종일 비가 내렸습니다 

                         중간중간 보슬비처럼 내리는곳도 있었고 퍼붓는곳도 있었지만 

                                 안전운행하며 중간에 시장도 보고 잘 다녀왔습니다

                 그일 후유증으로 어제 찾으러가서 돌아올때까지 온갖 쓴소리를 들었습니다.

                                                            아시지요?

                                                   어떤 양반한테 들었을지....

    왕복 6시간 길에서 잊었다싶으면 쏟아지고 또 대화를 하다보면 결론은 정신 똑바로 차려라 였슴다 ㅎ

                    옛날의 뽀달이는 우데가고 온갖 잔소리에 끽소리도 몬하는지.... 내참 !




거의 다 돌아왔을 즈음에 프리웨이 오른쪽 언덕에 있는 마켓에 들렀습니다

상당히 규모가 크더군요

농장에서 자체 브랜드 네임으로 생산을 해서 운영하고 있는것 같았습니다

가격도 착했구요





온갖 꿀과 소스 등등 종류가 다양합니다



오후 4시경에 돌아와서 

다시 찾아본 Tallulah falls 입구 전경입니다



비가 조금씩 오는 상황이었지만 운동삼아 나섰고

어제 못가본 아래 부분이 궁금해서 비옷입고 출발 했지요



보시는바와 같이 철골구조로 쇠줄로 단단히 만들어놓은 다리인데도

중간부분에서는 많이 흔들리더군요




Texas를 지나며 Rest area에서 휴식을 취한적이 있는데 

뒤편에 있는 바위산에 페인트로 온갖 낙서를 다 해놓은 꼴불견을 본적이 있습니다

계단 중간중간 있는 벤치에 이렇게 낙서를 해놓았더군요

잡히면 냅다 두들겨 패주고 싶습니다 ㅎㅎㅎ



가장 아래까지 내려오니 이런 그림이더군요



가까이서 보니 정말 아름다웠고

비가 와서 물이 맑지않아  아쉬웠습니다



내일은 이 물이 흘러 어디로 가는지 한번 찾아볼 계획입니다




다시 올라갈 계단이 까마득하게 보이네요

세면서 올라갔더니 657 계단이었습니다.

중간에 허벅지가 시큰시큰 해도 운동이려니 했습니다



폐타이어를 재활용하여 보도를 만들었다는 설명이 있더군요

쿠션도 있어서 걷기 아주 좋았습니다




오늘 보니 위쪽에 댐이 있더군요



댐 쪽에서 바라본 계곡입니다



이 블로그의 인기글

셀폰 찾아 6시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