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mnkim
닷 드러라(kimnkim)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12.10.2010

전체     139102
오늘방문     47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29 명
  달력
 
5.18 유공자 처우에 관한 사실 알아보기
03/06/2017 00:11
조회  1565   |  추천   25   |  스크랩   1
IP 47.xx.xx.235


적을 알고 나를 알아야 백번이고 이길 수 있다.
반역의 무리들은 태극기 흔든다고 죽을 놈들이 아니다.
- - - - -


5.18 유공자, 대학의 정원 특별전형에 의한 입학을 강제하는 법률안 발의

                                                                                        글쓴이바람이불어

  

 

정동영 등은 5.18 유공자에 대하여 대학의 정원 특별전형에 의한 입학을 강제하는 법률 발의 하였습니다http://www.ilbe.com/8472763853

5.18
귀족들은 현재 공무원 시험에 5 ~10% 가산점 특혜, 최저 500만원 - 3 1,700만원 보상금 특혜, --대학교에 수업료 전면 면제 학자금 지급 특혜,장학금 지원 특혜, 모든 유공자 배우자 35 이하의 자녀 3인까지직장 취업 알선 보훈특별고용 특혜 일반 국민이 누릴 없는 대한민국 국민의 혈세로 귀족의 각종 특혜를 받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들은 5.18 귀족의 특혜가 없었질 것을 두려웠는지, 아니면 5.18 민주화 운동이 아니라 북한이 치밀하게 사전 기획 연출하여 일으킨 대남폭동 이었다는 사실이 밝혀지는 현실을 막으려고 하였는지 모르지만 이들은 폭력과 집단행동으로 대한민국 법을 유린하여 왔습니다.

북한 핵을 만들도록 많은 자금 지원을 김대중 심복인 박지원" 5·18 비방, 왜곡, 날조하는 행위를 자는 5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5·18 기념식을 유공자·유족 등과 협의해 개최 한다" "님을 위한 행진곡' 행사 기념곡으로 지정해 제창 한다" 라는 '5·18 민주화운동 등에 관한 특별법' 개정안을 제출하였습니다.

또한 광주·전남 지역에서 당선된 더민주 이개호 '5·18 운동을 비방, 왜곡, 날조하거나 악의적으로 비방하는 자에게는 7 이하의 징역 또는 7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조항을 담은 개정안을 제출하였습니다.

이들이 제출한 개정 법안은 대한민국 헌법을 전면 부정하고 국민의 자유를 업악하고 강제하는 언어도단적 내용이며 북한의 김정은 독재 왕조 사회에서나 벌어질 자유와 인권을 유린하는 악의적인 법안이며, 이들의 언행은 자유민주 사회에서는 있을수도 있어서도 안되는 폭거이며 쿠테타입니다

많은 국민은 광주 518 귀족 명단과 공적을 밝히라고 하는데도 북한 최고존엄 극비 정보인지 정부는 깔아 뭉게고 이를 밝히지 않고 숨기고 있습니다.

김대중때 군가산점(2%)폐지, "5.18 광주" 가산점 신설(10%) 1990 172000 명이던 가산점 수혜 대상자는 2000 56만여 , 2002 663000 , 2003 718000 등으로 크게 늘었으며, 지금 대한민국의 경찰, 검찰, 정부기관의 많은 공무원은 이들 유공자들로 채워지고 있다고 합니다.
참조https://www.ilbe.com/8315368866

지난 2015. 광주 5.18 행사시 김정일 인형이 광주를 시찰할 광주경찰이 호위하였다고 합니다. 참조https://www.ilbe.com/6315252455

이게 정상적인 국가이고 상식적인 정부이며 자유민주주의 국가인지 묻지 않을 없습니다.

 

------

이종배, 곽상도, 김광림, 김석기, 박인숙, 이우현, 정유섭, 조경태, 주호영, 홍철호, 이상 10명의 쓰레기 같은 기회주의 인간들이 국민의당 박지원을 주축으로 발의된 5.18성역화 법안 발의에 서명했었다. 

그러고 보니 조경태란 더러운 인간의 본색을 이제야 확실하게 알게 된 것 같다. 김대중 노무현 빨갱이 세력에서 마치 우익 인사처럼 집권 여당을 편들더니 마침내 새누리에 적을 옮기고 난 후에 다시 국회에 들어와 저지른 짓이 고작 종북 정당 국민의당 박지원의 반 헌법적 언론탄압 법안인 5.18조롱금지법안에 서명을 했었다.  

국민의당 박지원 원내대표는 ‘임을 위한 행진곡’의 5·18민주화운동 기념곡 지정과 함께 5·18민주화운동을 비방하면 처벌하는 내용을 담은 ‘5·18민주화운동 특별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2일 밝혔다법안에는 안철수 상임공동대표 등 국민의당 의원 38명 전원이 서명했다법안은 ‘임을 위한 행진곡’을 5·18기념식에서 제창하도록 하기 위해 필요한 사항을 대통령령으로 정하도록 규정했다.  

 5·18민주화운동 기념행사를 개최할 때 정부가 5·18민주화 유공자 또는 그 가족이나 유족 등과 협의하도록 하고 있다법안에는 신문 방송이나 각종 출판물 또는 인터넷 등 정보통신망을 통해 5·18민주화운동을 비방 및 왜곡하거나 사실을 날조할 경우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하는 처벌 규정도 담겨 있다.   

김대중과 노무현 세력을 숙주로 한 대한민국 모든 빨갱이 세력은 1948년 이승만의 대한민국 건국 역사에서부터 지금까지의 모든 정통역사를 모조리 빨갱이 식으로 뒤집어 업어 버렸고, 그리고 그 역적들이 성역화 하려는 것은 바로 김대중과 김일성의 합작으로 일으켰던 5.18폭동반란이자 북한의 대남침략의 무서운 역사이다. 지금 김대중의 영원한 하수인 박지원이 바로 그 대한민국 반역의 역사를 영원히 땅 속에 파묻고 성역화 하기 위해 이른바 5.18민주화운동 특별법 개정안”을 국회에서 통과시켜 국민들의 5.18역적의 역사 연구를 원천봉쇄 하려고 발악하고 있다. 그런 무서운 음모를 새누리 개새끼들까지 발 벗고 나서다니..

1981 5.18폭동반란에 대해 대법원의 김대중과 그 추종세력에게 내렸던 내란범죄 판결이, 1994정동년  321명으로부터 전두환과 신군부 세력 35명을 내란죄로 고소 당하는데, 김영삼 19965.18특별법을 만들어 1981 5.18재판 15년 공소시효의 시간을 정지시켜 놓고, 일사부재리, 소급입법급지, 형벌불소급의 원칙 모두를 팽개치면서 헌법재판소에서 엉터리 합헌 판결한 결과를 근거로 1997 4월 드디어 대한민국 역사를 시궁창에 쳐 박아 넣었던 세기의 인민재판이 열렸는데, 민주화 광풍에 혼이 나간 어용 사법부 대법원은 웃지도 울지도 못할 세기의 웃음거리 코미디 판결을 남겼다.”

     -만토스    


이 블로그의 인기글

5.18 유공자 처우에 관한 사실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