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nnychi
케니지 투어리더(kennychi)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2.20.2016

전체     146209
오늘방문     30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불의 계곡(Valley of Fire)
06/19/2018 11:54
조회  1565   |  추천   2   |  스크랩   0
IP 104.xx.xx.10


오늘은 라스베가스에 도착 하는 날이다. 일주일간 네바다 주 여행의 종착역이다.

베가스 도착하기 전에 들린 곳이 있다. 그 곳은 불의 계곡(Valley of Fire)이다.





Valley of Fire State Park 간판 앞에서서 찍은 사진을 보니 내 머리 위로 비행접시(?)가 보인다.





오전에 방문한 '레이첼, Area 51' 에서 부터 외계인(?)이 나를 감시하면서 여기까지 따라 왔나 보다.


레이첼, Area 51(외계인 조우?) 보러가기:  http://blog.daum.net/tri-echo/382






불의 계곡(Valley of Fire)은 라스베가스에서 북동쪽으로 50마일 정도(차로 한시간 소요)

떨어진 곳에 있으며 밸리 오브 파이어 주립 공원 일대는 오랫동안 인디언들의 

성지 역할을 했던 곳으로 알려져 있다.





공원 내부에는 이상한 모양을 한 바위들이 많는데 벌집 같이 생겼다고 해서 Beehives 바위,

갑옷을 입고 있는 장군 모양을 하고 있는 바위, 아치 모양을 한 Arch Rock, 넘어 질듯 

균형을 잡고 있는 Balancing Rock 등이 있다.







기이한 형태로 우뚝 솟은 붉은색 사암들은 다양한 모양으로 매우 기괴해 보이면서도 

하나의 예술 작품처럼 느껴진다. 특히 햇빛이 반사되면 마치 불에 타고 있는 것처럼 보인다. 







오늘은 마음먹고 여유를 가지고 오후 시간 이곳에 찾아왔다. 해가 질때까지 머물 것이다. 




DSLR(Digital Single Lens Reflex)카메라를 가져 오지 않는게 무척 아쉽다.




좋은 시간대에 찾아 와서 이런 경치를 핸드폰으로만 촬영한다는게 약간 속상하다.




그래도 최선을 다해서 정성들여 핸폰으로 사진을 찍는다.




주립 공원으로 입장료을 지불하고 들어 가야 한다. 방문객 센터에는 지질학, 
생태학, 역사적 자료를 볼수있는 전시관이 있으며 영화관도 마련 되어있다.






공원내에는 여러 코스의 하이킹을 즐길수 있으며 사막의 야생화도 볼수있다.







반나절 시간적 여유를 가지고 오니 여기 저기 많은 곳을 볼수 있어서 좋다.






Fire Canyon 모습이다. 불의 계곡(Valley of Fire)이 여기 정식 명칭이란 실감이 난다.







석양 시간에 맞추어 하이킹을 즐기는 여유를 가져 보았다.







실감나게 불의 계곡을 만끽해 본다.






라스베가스 가까이 있는 곳이라서 전에는 이 곳을 그냥 스쳐 지나 가거나 

아니면 가는 길에 잠시 들러서 기념 사진 한두장 찍고 가는게 고작 이었는데 

이번에 와서 보니까 과소 평가를 한 것에 대한 죄송한 마음이 든다.





Arch Rock 에 도착하니 해는 이미 떨어져 있다.



이번에도 이 곳을 다 보지 못해서 아래 영상 자료로 불의 계곡을 보충 하려 한다.

  

(유튜브 영상 자료)





인디언의 자취를 만날수 있는 저 곳에 올라가는 것을 시간 관계상 포기 하고 말았다



다음 방문때 가서 보고 자세히 전달을 것을 마음속에 다져본다. 그럼 라스베가스로 출발~~~







Kenny Chi


이 블로그의 인기글

불의 계곡(Valley of Fi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