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ngabc
알래스카(jongabc)
Alaska 블로거

Blog Open 05.12.2012

전체     1476363
오늘방문     560
오늘댓글     4
오늘 스크랩     2
친구     71 명
Blog News Citizen Reporter
블로그 뉴스 시민 기자
2015 Koreadaily Best Blog
2014 Koreadaily Best Blog
2013 Koreadaily Best Blog

  달력
 
알래스카" 설산과 바다와 함께 하는 기차여행 "
06/07/2019 06:59
조회  1108   |  추천   8   |  스크랩   0
IP 209.xx.xx.116

알래스카 오시면, 기차 여행을 한번 정도 하는 걸 추천합니다.

알래스카의 기차는 앵커리지에서 페어뱅스, 앵커리지에서 

스워드행 기차가 있는데 , 페어뱅스 까지는 하루종일  걸리는

코스인지라 다소 지루하기에 앵커리지에서 스워드까지 가는

기차 여행 코스를 추천합니다.

4시간 반에서 5시간이 소요되는 스워드행 기차 여행길에는

바다와 설산과 강과 다양한 빙하 등을 만나 볼 수 있습니다.

왕복으로 티켓팅을 하지 마시고,편도로 티켓을 끊고, 나머지는 

스워드에서 다양한 아웃도어나 빙하 크루즈를 이용하시고

다시, 버스로 앵커리지로 돌아오면 차로 오면서 다양한 풍경들을

기차 여행 과는 다른 모습을 만끽 할 수 있습니다.

그럼 출발합니다.

스워드행 기차입니다.

차 안에서 찍은 사진이라 유리창이 얼비치네요.


스워드까지 가는 내내 설산과 바다,빙하를 마주하며 달려갑니다.


기차 여행은 알래스카가 주는 매력 중 하나입니다.


오래전 한국에서 춘천 가는 기차에서 기타를 치며 , 승객이 함께 어울려 노래를 

다 같이 부르며 홍익회에서 파는 계란과 사이다를 사서 먹던 기억이 납니다.


기차와 함께 구름도 달리는 듯 합니다.


턴 어게인 암 바다도 기차를 반겨줍니다.


구름 모자를 쓴 설산도 만나봅니다.


긴 꼬리를 남긴 구름도 잠시 휴식을 취하고 있습니다.


스워드 하이웨이는 매일 만나는 연인 같습니다.


6월에는 백야와 채 녹지 않은 설산과 빙하를 손쉽게 만나 볼 수 있습니다.


빙하지대에 걸려 있는 구름들은 늘 세트로 만날 수 있습니다.


한가로이 떠도는 유빙들과의 만남은 입가에 미소를 짓게 합니다.


호수에 비친 설산 풍경도 알래스카의 매력 포인트입니다.


줄을 지어 나타나는 설산과 바다의 유혹에 풍덩 빠지게 되는 알래스카 여행길입니다.


구름들의 수다도 들을 수 있습니다.


저는 요새 무척 덥다고 생각을 하는데 섭씨 16도에서 19도를 오르내립니다.

다만, 그늘만 들어가면 그렇게 시원할 수 없습니다.


" 형! 같이 가 " 하는 형제 구름이 여행길을 함께 합니다.

 

이제 아버지 날도 며칠 남지 않았네요.


I Hope에서 투고해 온 스테이크 오믈렛을 그릴에 넣고 따듯하게

데웠습니다.


그리고, 대나물 김치와 함께 오믈렛을 먹었습니다.

느낌함을 대나물 김치로 달래주었습니다.

한식과 양식의 만남이 조화가 잘 되는 것 같습니다.

아삭 거리는 식감이 좋아 대나물 김치는 알래스카서만이 맛볼 수 

있는 유일의 산나물 먹거리입니다.

대나물은 제철에만 이렇게 김치로 먹을 수 있습니다.

삶거나 말리면 김치로 담글 수 없으니, 이렇게 제철에만 김치로

먹을 수 있는데 물김치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알래스카에 오시면 대나물, 두릅, 고비 등을 꼭, 한 번은 드시고 

가시기 바랍니다.

알래스카의 산나물은 보약입니다.



알래스카,기차여행,스워드,페어뱅스,앵커리지,
이 블로그의 인기글

알래스카" 설산과 바다와 함께 하는 기차여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