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ngabc
알래스카(jongabc)
Alaska 블로거

Blog Open 05.12.2012

전체     1267058
오늘방문     117
오늘댓글     3
오늘 스크랩     0
친구     70 명
Blog News Citizen Reporter
2015 Koreadaily Best Blog
2014 Koreadaily Best Blog
2013 Koreadaily Best Blog

  달력
 
알래스카" 미국의 서쪽 땅끝 마을을 가다"
04/09/2018 08:53
조회  897   |  추천   12   |  스크랩   0
IP 63.xx.xx.171

누구나 바다를 보면 가슴이 환해지면서

마음이 풍요로워지는 걸 느끼게 됩니다.

바다가 주는 힐링의 의미는 저마다 색다른

풍경으로 다가오게 되지요.

.

오늘은 미국에서 제일 서쪽 땅끝 마을인

Homer 를 찾았습니다.

시인과 어촌의 마을인 호머의 분위기는

언제 들러 보아도 늘 평화롭기만 했습니다.

.

지금 한창 광어철이기도 하여 광어를 잡기위해

출항하는 배들이 눈에 많이 띄었습니다.

낚시도 해볼겸 들렀는데 , 물개가 나타나고 전에

비해 고기가 많이 줄어들어 잠시 강태공이 

되기도 해 보았습니다.

.

그럼 호머로 출발 하도록 하겠습니다.

.


.

호머 초입에 들어서면 바다가 내려다 보이는 전망 좋은 

광장에 안내 센터가 세워져 있습니다.

하지만, 아무도 안내하는 이가 없다는 게 맹점.

.


.

여기는 바다와 맞은 편 섬들을 관망하기 좋은

뷰 포인트인지라 호머를 방문하는 이들은 늘 이곳에 들러 

인증샷을 찍고는 합니다.

.


.

깍아지른 듯한 절벽이라 많은 흼머리 독수리를

여기서 발견 할 수 있습니다.

.


.

드디어 미국의 서쪽 땅끝마을인 호머 spit 에 도착 했습니다.

.


.

맞은 편 빙하지대와 설산이 한 눈에 다 들어옵니다.

.


.

한 쪽에는 눈이 내리기도 합니다.

.


.

호머의 날씨는 늘 변덕스럽기만 합니다.

오는 길에 눈이 내리더니 , 이곳에 도착하니 날이 흐리더군요.

.


.

바다를 바라보는 테이블에는 조금은 쌀쌀힌 기운만이 

감돌고 있습니다.

.


.

바다에는 광어잡이 배가 한창 고기를 낚아 올리고 ,

자갈이 깔린 해안가는 걷기가 편해 산책을 하지 않고는

그 유혹을 벗어나기 힘이 든답니다.

.


.

흰머리 독수리 한마리가 날개를 접고 앉아 있습니다.

.


.

제가 조금 더 가까이 다가가자 이내 다른 곳으로

날아가 버리고 맙니다.

.


.

수많은 배들이 항구에 정박을 하고 있었습니다.

.


.

저 멀리 보이는 설산에는 어느새 햇살이 스며들고 있었습니다.

.


.

하늘에서 내려다 본 스핏의 전경입니다.

.


.

한 눈에 바다와 스핏을 바라보니, 전체적인

윤곽이 드러납니다.

.


.

고요하기만 한 바다가 가슴에 스며듭니다.

.


.

여객선이 출항하는 곳이라 그런지 기름띠가 보이네요.

.


.

독수리와 갈매기 북극 오리들이 서식하는 곳이며,

수시로 나타나는 물개와 해달을 보는 재미가 있습니다.

.


.

 관광시즌을 대비해 호텔은 리모델링 공사가

한창입니다.

.


.

젊은 청년 하나가 물 수제비를 뜨고 있는 모습이

정말 평화스럽기만 합니다.

.

그저 바다만 바라 보고만 있어도 시간 가는 줄 모르는

한적하고 평화로운 모습인 이 곳, 호머의 바닷가는

힐링 하기에는 아주 안성맞춤이 아닌가 합니다.

.

오늘은 여행중입니다.

.


.



알래스카,호머,땅끝마을,광어,바다,
이 블로그의 인기글

알래스카" 미국의 서쪽 땅끝 마을을 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