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ngabc
알래스카(jongabc)
Alaska 블로거

Blog Open 05.12.2012

전체     1500095
오늘방문     288
오늘댓글     4
오늘 스크랩     0
친구     71 명
Blog News Citizen Reporter
블로그 뉴스 시민 기자
2015 Koreadaily Best Blog
2014 Koreadaily Best Blog
2013 Koreadaily Best Blog

  달력
 
알래스카" 한인마트와 뷔페 "
11/15/2019 00:00
조회  1669   |  추천   13   |  스크랩   0
IP 64.xx.xx.29

한인마트를 들렀는데 , 가구도 팔더군요.

한인마트에서 가구 파는 건 처음 보았습니다.

한국산 광어도 팔고, BBQ 치킨도 입점을 했는데

한 시간 반을 기다려야 한다고 해서 결국, 사지는

못했습니다.


뷔페는 자주 가는 편은 아닌데, 아주 가끔 들러서

식사를 하기도 합니다.

뱃골이 작아서 뷔페에 가면 약간은 손해를 보는 듯하지만

그런대로 다양하게 먹을 수 있어 좋은 것 같습니다.

고기뷔페인데, 반찬과 죽과 국도 있어서 선택권이

많아 좋았습니다.

소고기 보다는 돼지고기와 닭고기가 훨씬 맛은 좋은 것 

같더군요.

마트와 뷔페 소식을 전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어느 몰을 가나 일식집 한둘은 꼭, 있는 것 같습니다.

그래도 다 먹고 사는 거 보면 용하네요.


한인마트 안에 생긴 치킨집인데 , 너무 오래 기다리게 하네요.


한식당도 입주해 있더군요.


가구들도 진열이 되어있더군요.


한국산 광어면 중국인들은 어떻게 생각할까요?

국내산이라 아니라고 안 사는 건 아닐까요?  ㅎㅎ


저는 처음 본 사탕수수인데 저걸 어찌 먹나요?

믹서기로 갈아야 하는 건가요?



람부탄은 " 머리 것 "이라는 뜻인데 한번 먹어 본 것도 같네요.


차가버섯만 보면 반갑습니다.


가격은 다소 비싸 보이는데 알래스카산 보다는 다소

비싼 듯 보입니다.


뷔페에 들러서 늦은 점심을 해결하고 있는데, 가격은 17불 정도 하더군요.


뱃골이 크지 않아  고기를 많이 먹지는 못했습니다.


옛날에는 식품 인증서가 평생이었는데 지금은 5년마다 새로

갱신을 해야 하더군요.

한국말로는 보건증이라고 해야 하나요.


얼마 먹지도 않았는데. 배가 꽉 차서 디저트는

먹지도 못했습니다.


저는 처음 들어가면 바로 호박죽부터 먹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죽이라 늘 단골 메뉴입니다.


비빔밥도 있네요.


IKEA에 들러 우산을 하나 장만했습니다.

옷걸이도 하나 샀는데 , 우산은 5불 정도 하는데

가격이 저렴해서 좋은 것 같더군요.


지난번에는 아무 생각 없이 전철을 탔다가 잘 못 타는 바람에

엄청 헤매었습니다.


집집마다 베란다가 다르네요.

새시가 있는 베란다가 더 좋을 듯싶습니다.


가로수에는 아직도 가을 분위기가 남아 있네요.


단풍나무와 낙엽이 환상입니다.

낙엽이 가득한 곳을 지날 때는 한번 눕고 싶은 충동이

생기기도 합니다.


전에는 무리를 해도 몸에 이상이 없었는데, 작년과

올해 또 다르더군요.

무리를 하면 , 몸 컨디션이 언바란스를 이루는 게

느껴집니다.

잠을 제대로 못 자는 날이면, 조금 심각해지더군요.

작년만 하더라도 날밤 새는 건 일도 아니었는데.

이제는 정말 스케줄 관리를 잘해야 할 것 같아

조심스럽기만 합니다.

정말 건강은 건강할 때 지켜야 하나 봅니다.

  

알래스카,광어,BBQ치킨,뷔페,
이 블로그의 인기글

알래스카" 한인마트와 뷔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