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ngabc
알래스카(jongabc)
Alaska 블로거

Blog Open 05.12.2012

전체     1494712
오늘방문     323
오늘댓글     6
오늘 스크랩     0
친구     71 명
Blog News Citizen Reporter
블로그 뉴스 시민 기자
2015 Koreadaily Best Blog
2014 Koreadaily Best Blog
2013 Koreadaily Best Blog

  달력
 
알래스카" 햄버거 안파는 맥도널드 "
10/18/2019 00:47
조회  998   |  추천   14   |  스크랩   0
IP 64.xx.xx.29

그렇게 많은 맥도널드를 다녀 봤어도 햄버거를

팔지 않는 맥도널드는 처음 보았습니다.

오전에는 햄버거는 팔지 않고 오직 머핀 등 아침 메뉴만

팔고 있어서 조금은 황당했습니다.

휴일은 되도록이면 하루 종일 돌아다닐 생각으로 해뜨기 전

아침 6시부터 일어나 부지런히 준비를 하고 길을 떠났습니다.


다행히 날이 좋아 햇살이 막 들이치는 다운타운을 거쳐

강과 바다를 끼고 머나먼 나드리에 나섰습니다.

아침을 먹기 위해 들른 맥도널드는 완전 시골풍 스타일로

색다른 분위기였습니다.

흔하지만 어느 때는 꼭, 필요한 패스트푸드점인 맥도널드의

풍경은 아주 색다른 모습으로 다가왔습니다.

시골의 맥도널드를 소개합니다.


다운타운 수많은 빌딩에 아침 햇살이 스며들고 있습니다.


다리를 건너는데 해가 뜨는 일출이 시작되고 있었습니다.

 

아침햇살이 무척이나 따스하기만 합니다.


이제 서서히 바닷가로 접어들고 있습니다.


왼쪽에는 푸른 바다가 한없이 펼쳐지고, 왼쪽에는 단풍이 한창입니다.


마치 진안의  마이산 같은 느낌이 드는 봉우리가 인성적이네요.

 

벌써부터 시골 마을들이 보이고 있습니다.

 

금년에는 단풍을 정말 많이 보게 됩니다.


동계 올림픽이 열렸던 마을도 보입니다.


마을을 지나자 고요한 호수가 반겨줍니다.


물놀이 하기에는 정말 좋은 것 같습니다.


잠시 내려서 한숨 돌리기에는 아주 적합한 장소입니다.


비지터 센터도 아주 소박하네요.


휘쉬 앤 칩을 파는 푸드트럭입니다.

가격은 12불.


원주민들이 이런 탑을 많이 쌓았는데, 이건 나중에

인공적으로 다시 재현한 느낌이 듭니다.

왜냐하면, 돌에 라이온스 클럽 상호가 찍혀 있더군요.


맥도널드를 들리기 위해 잠시 머물렀습니다.


햄버거를 주문하려고 했는데, 오전에는 머핀 등만 

주문이 된다고 하네요.

이럴 수가...

아침부터 햄버거 먹는 사람이 없기 때문에 아예 메뉴에서

햄버거를 빼고 아침 메뉴만 주문이 된다고 합니다.


마치, 서부 개척시대 카페 같은 분위기의 맥도널드입니다.


관광객이 많이 몰리는 곳이라 그런지 , 숙박업과 서비스업이

주종인 것 같습니다.

아주 아담하고 작은 마을이라 걸어서 동네 한 바퀴 돌 수 있는

작은 곳입니다.


다른데도 아침에 햄버거 주문이 되지 않는 그런 맥도널드가

있나요?

저는 처음 보았습니다.


알래스카,맥도널드,햄버거,머핀,패스트푸드,
이 블로그의 인기글

알래스카" 햄버거 안파는 맥도널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