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ngabc
알래스카(jongabc)
Alaska 블로거

Blog Open 05.12.2012

전체     1274688
오늘방문     157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70 명
Blog News Citizen Reporter
2015 Koreadaily Best Blog
2014 Koreadaily Best Blog
2013 Koreadaily Best Blog

  달력
 
알래스카 " 와! 새싹이 났어요 ! "
05/18/2018 04:56
조회  1029   |  추천   12   |  스크랩   0
IP 63.xx.xx.28

텃밭에 열무를 비롯해 다양한 씨앗을 심었는데,

드디어 새싹이 났습니다.

심었던 씨앗 중 적치마 상추 씨앗이 얼굴을 

내밀었습니다.

.

이달 9일날 심었는데, 17일 씨앗이 발아가 

되었으니, 8일 만에 싹이 났습니다.

오늘도 훌리건을 잡으러 갔다가 비바람이 심해

결국, 되돌아 와야만 했습니다.

.

대신, 바닷바람을 쐬면서 자란 대나물과 미나리,

고비를 채취했습니다.

지난번, 바다 향이 가득한 쑥으로 맛난 쑥 떡을 

만들었습니다.

.

그럼, 텃밭을 보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


.

연어가 회귀해서 산란을 하는 장소에 와 있습니다.

여기도 비가 내리네요.

.


.

좁은 물길을 따라 연어들이 상류로 올라옵니다.

.


.

이곳, 툰드라에는 귀여운 곰들이 살고 있습니다.

연어가 있으면 곰들이 거의 살고 있습니다. 

.


.

언제 산란을 했는지 치어 연어들이 노닐고 있습니다.

.


.

자작나무에는 차가 버섯이 자라고 있습니다.

.


.

nome 까지 달리는 개썰매 경주도 도로이기도 합니다.

.


.

이 등산로는 쉬지않고 7시간 코스인인데 두 남녀가 스키를 

등에 메고 오르더군요.

정말 대단한 이들입니다.

설산에 올라가 스키를 타고 내려올 모양입니다.

존경스럽네요.

.


.

겨울에 야생동물들의 피신처가 되기도 한 고목의 

텅 빈 속입니다.

.


.

저 안에 들어가서 쉬야를 해도 될 것 같습니다...ㅎㅎ

.


.

겨우살이가 잔 가지에 가득하네요.

.


.

저 새는 머리에 왕관을 쓴 것 같은 텃새인데, 

너무 아름답습니다.

.


.

이런 들풀이 많이 자라는데 먹을 수 있는 건 아닐까요?

.


.

겨울을 무사히 이겨낸 어린 나무들이 새로운 모습으로

세상을 맞이합니다.

.


.

마치 미니 야자수 같아 너무 귀엽습니다.

.


.

못생겨도 좋은 상황버섯이 자라고 있습니다.

.


.

바닷가에서 해풍을 맞으며 자란 고비입니다.

이제 듬성듬성 자라는 철인데 아마도 이달말경이면

제법 많이 자랄 것 같습니다. 

.


.

이건 대나물인데 대나무 같이 생겼다고 해서 

여기 한인들이 붙인 이름인데, 정식 이름은 수박베리입니다.

베리가 수박 맛이 난답니다.

대나물을 무쳐도 좋고, 물김치를 담궈도 좋으며

된장국을 끓여도 아주 좋습니다.

.


.

드디어 상추 싹이 올라 왔습니다.

자세히 봐야 할 수 있지만 너무 신기하기만 합니다.

.


.

너무 촘촘히 많이 심어 조금 더 싹이 올라오면 

솎아 주어야 할 것 같습니다.

.


.

쑥떡입니다.

대추를 잘게 잘라 같이 버무려 만들어서 달콤한 뒷맛이 납니다.

쑥떡은 쑥이 많이 들어갑니다.

쑥국이나 쑥버무리등 다양하게 만들어 먹고 있는 중입니다.

.

이번 주 내내 비가 내리고 바람이 부는데 한국은 더하더군요.

비로 인해 피해가 많다고 하니, 걱정입니다.

다행히 여기는 그저 이슬비 수준 인지라 피해는 없지만

훌리건을 잡지 못해 아쉽기만 하네요.

.



알래스카,텃밭,씨앗,고비,대나물,
이 블로그의 인기글

알래스카 " 와! 새싹이 났어요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