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ngabc
알래스카(jongabc)
Alaska 블로거

Blog Open 05.12.2012

전체     1289064
오늘방문     45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70 명
Blog News Citizen Reporter
2015 Koreadaily Best Blog
2014 Koreadaily Best Blog
2013 Koreadaily Best Blog

  달력
 
알래스카 " 봄나물을 캐러 바다로 가다 "
05/07/2018 06:32
조회  955   |  추천   12   |  스크랩   0
IP 216.xx.xx.172

해풍에 자라는 쑥과 민들래를 캐러 바닷가로

나갔습니다.

민들래가 한창이고, 신선초가 머리를 내밀며

바닷바람을 쐬며 건강하게 자라고 있습니다.

.

또한, 해풍을 맞으며 자라는 쑥은 약쑥이라고

할 정도로 그 맛과 효능이 뛰어납니다.

민들래는 뜯어서 삼겹살에 상추와 함께 쌈을 

해서 먹으면 정말 맛있습니다.

.

타주에 계신 분들은 민들래가 쓰다고 하시는데

여기 민들래는 쓰지 않습니다.

민들래를 샐러드로 먹어도 아주 좋으면 된장국을

끓여도 좋습니다.

.

민들래로 김치를 담그시는 분들도 여기는 많으며

쑥은 쑥 버무리가 끝내 줍니다.

물론, 쑥 된장국도 입에서 살살 녹을 정도로 좋으며

몸에도 좋으니 , 이보다 좋을 수 없습니다.

.

그럼 다 같이 봄 나물을 캐러 바다로 나가 볼까요?

.


.

하필 가는 날이 장날이라더니 , 진눈깨비가 내립니다.

.


.

봄비를 맞으며 바닷가를 누비는데 저 같은 이들이

또 있더군요.

비를 맞으며 , 이 바닷가 산책로를 거니는 이들을 만났습니다.

.


.

오른쪽으로는 바닷가가 끝없이 펼쳐지고 절벽이 있기에

산책로 걷기에 뷰는 좋지만 다소 위험은 합니다.

.


.

은은하게 부는 바닷바람이 그리 춥게 느껴지지는 

않습니다.

.


.

이 소로 길을 자전거를 타면서 운동을 즐기는 

이도  있더군요.

.


.

이 산책로를 따라 쑥들이 쑥쑥 자라납니다.

.


.

민들래가 벌써 꽃이 피었네요.

꽃봉우리를 따서 민들래 꽃차를 만들어도 좋습니다.

.


.

쑥들이 여기저기 손을 들어 반겨줍니다.

.


.

신선초가 많이 자라는 곳이기도 합니다.

봄나물을 조금씩 캐다보니, 이내 한봉지가 되어 

즐거운 마음으로 집으로 돌아 왔습니다.

.


.

원주민들이 직접 만든 그릇들입니다.

.


.

문양들은 알래스카 원주민을 상징하는 동물들이 많습니다.

.


.

옷들도 모두 수제품입니다.

평상시 옷으로 많이들 구입을 합니다.

.


.

아이들 옷도 있네요.

마더스 데이 선물용으로 권하는군요.

.


.

이 모두 수제품들인지라 장식용으로들 

많이 구입을 합니다.

.


.

알래스카 원주민 회사중 제일 큰 회사입니다.

기념품을 나눠주며 자신의 회사에 이력서를 

제출하라고 권하고 있습니다.

이 회사는 유전,학교,주유소,병원,식당,건설등 다양한 회사를 

거느리고 있는 그룹입니다.

.


.

스키와 스케이트를 무료로 나눠주는 행사를 하고

있습니다.

.


.

방위군에 입대하라고 홍보를 하고 있는데

출퇴근과 근무시간, 급여등 다양한 혜택을 주는데 개인마다 

협상을 통해 입대가 가능합니다.

.


.

마당에 길냥이 한마리가 찾아 왔습니다.

팬스 부근에 귀여운 쥐가 살고 있는데 그걸

잡으려고 저렇게 기척을 지우고 기다리고 있습니다.

.


.

제가 사진을 찍으니, 바로 쳐다보네요.

셧터 소리에 성질을 부리는 것 같습니다.

.


.

양념 꽃게장입니다.

고추가루가 엄청 매운거라 , 입에 불이 날

정도입니다.

입에서 살살 녹는 게살에 밥 한 그릇이 뚝딱입니다.

.

먹다보니 매운 맛에 정신이 하나도 없네요.

입맛 돋구는데는 아주 좋습니다.

매운게 건강에도 좋다는군요.

아직도 혀가 다 얼얼하네요.

.



알래스카,봄나물,바다,쑥,민들래,
이 블로그의 인기글

알래스카 " 봄나물을 캐러 바다로 가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