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ngabc
알래스카(jongabc)
Alaska 블로거

Blog Open 05.12.2012

전체     1474957
오늘방문     86
오늘댓글     4
오늘 스크랩     0
친구     71 명
Blog News Citizen Reporter
블로그 뉴스 시민 기자
2015 Koreadaily Best Blog
2014 Koreadaily Best Blog
2013 Koreadaily Best Blog

  달력
 
알래스카" 낚시하는 풍경 "
09/07/2019 00:32
조회  706   |  추천   14   |  스크랩   0
IP 50.xx.xx.138

한동안 잊고 지냈던차에 낚시를 하는 모습이 보이길래 

다다가 보았습니다.

주로 볼락이 많이 잡히더군요.

회로 먹기에는 조금 작아 보이고 매운탕을 끓이면

정말 어울릴 것 같은 생선들이었습니다.

고진감래라고 하였으니 , 언젠가는 다시 바다에 

낚싯대를 드리울 날이 올 것 같습니다.


바다와 구름과 하늘을 바라볼 수 있다는 건 축복

입니다.

육신이 구속되지 않고 , 살아 숨 쉬는 걸 느끼며

맑은 공기를 마시며, 존재의 가치를 증명할 수 있으니

그것에 대해 늘 감사하고 고마워하고 있습니다.


드 넓은 바다를 바라보며 , 

낚시를 하는 이들을 바라보며,

한가로이 노니는 갈매기들과 

함께 하는 소중한 이 시간이 영원히 함께 했으면 하는

작은 바램을 가져 봅니다.


평화로운 항구의 풍경입니다.

가슴이 탁 트이지 않나요?


관광객을 기다리는 경비행기가 잠시 졸고 있는 듯합니다.


잡은 물고기를 보여주는 여행객입니다.


저 배도 손님을 기다리면서 오수에 잠겨 있네요.


노부부가 함께 하는 여정이 정말 아름다워 보입니다.


인증샷을 찍는 저를 원망스러운 눈초리로 쳐다봅니다.


하늘은 맑고 바람 한점 없어 너무나 고요하기만 합니다.


여기서 낚시를 하는데도 아주 잘 잡힙니다.


바다를 배경으로 하는 집들이 부럽습니다.


어디서고 배가 접안을 할 수 있어 붐비지 않아 좋네요.


오랜만에 만나는 공중전화네요.

여기는 시에서 오픈된 인터넷이 있다고 합니다.

간단한 이메일 정도 확인을 할 수 있도록 여행객을 배려했나 봅니다.


잠시 파도소리를 들어 보았습니다.

잠시 옛 추억에 잠기기도 했답니다.


산이 높아서인지 구름도 잠시 머물다가 가려나 봅니다.


미역과 다시마가 파도에 밀려 나왔네요.


물이 너무나 맑아 바닷속이 다 보입니다.


여기도 소리쟁이가 자라고 있네요.

뿌리를 달여서 먹으면 관절에 아주 효과가

탁월합니다.


나무다리를 걷는 기분이 너무나 좋아 몇 번이나

왕복을 했습니다.



우리 국어책에 나오던(혹은 바른생활) 풍경입니다.

곰을 만나 한 사람은 죽은척 하고 한사람은 나무 위로

도망을 가는 장면입니다.

곰이 사람보다 나무를 더 잘 탑니다.

죽은 척 한 사람을 보고 곰이 이런 생각을 했을 겁니다.

저건 나중에 먹고 나무에 올라 간 사람부터 잡아먹자.

죽은 사람은 졸지에 도시락이 되었답니다..ㅎㅎㅎ


아웃도어 전문점들이 상당히 많더군요.


작으면서도 아기자기한 샵들이 많습니다.


카약 렌털 샵인데, 커피도 팔고 있어 차 한잔 주문해 놓고

바다를 바라보는 재미가 쏠쏠합니다.


저도 산책을 하다가 여기서 낚시를 하고 싶은

충동을 느끼고는 했습니다.


누가 가져다 놓았을까요?

파도소리가 들리는지 들어 볼까요?


작은 바위에 살포시 와서 부딪치는 파도의 노래를 들어

보았습니다.

규칙적으로 들려오는 파도의 속삭임은 몸을 나른하게 해 주면서

잠이 들게 합니다.



알래스카,낚시,고진감래,볼락,매운탕,
이 블로그의 인기글

알래스카" 낚시하는 풍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