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ngabc
알래스카(jongabc)
Alaska 블로거

Blog Open 05.12.2012

전체     1159303
오늘방문     650
오늘댓글     6
오늘 스크랩     0
친구     70 명
Blog News Citizen Reporter
2015 Koreadaily Best Blog
2014 Koreadaily Best Blog
2013 Koreadaily Best Blog

  달력
 
알래스카의 애견공원 풍경
10/01/2017 10:24
조회  388   |  추천   8   |  스크랩   0
IP 216.xx.xx.120

알래스카 앵커리지에는 애견 전용 공원이

몇군데 있습니다.

앵커리지 시내가 그리 크지않다보니 어느

애견공원을 가도 보통 20분 내외로 갈 수

있습니다.

.

심지어 다운타운에 위치한 애견공원도 있는데

오늘은 약간 외곽지역에 있는 (미드타운에서 

약 10분거리)애견 공원을 들러 보도록 

하겠습니다.

.

드론으로 애견공원을 푸른 창공에서 한눈에 

내려다 보이는 사진들도 올렸습니다.


.



.

하늘에서 내려다본 애견공원 전경입니다.

정말 넓고 자연 그대로의 공원인지라 애견을 데리고

산책 하기에는 너무 좋습니다.


.

 



.

굳이 길을 닦아 놓지 않아도 좋은데 사람이 다닐 수 있는 길을 

닦아 놓았습니다.


.




.

저는 자작나무를 따라 갈대숲을 누비며 다녔습니다.


.




.

소리쟁이가 여기저기 자라고 있네요.

사이판 고모님과 인순누님이 요사이 소리쟁이 매력에

푹 빠져계시답니다.


.



.

야생에서 자라는 명아주가 많습니다.

명아주 무침이 정말 맛있습니다.


.




.

갈대의 색이 어쩜 이리도 고운지요.


.




.

공원이 여기뿐만 아니라 휀스가 쳐져 있는데도 있으며 사방이 

공원인지라 서로 부딪치지않고 산책을 즐길 수 있습니다.


.

 



.

여기도 곰이 응아를 하고 갔네요.

곰의 영역은 상당히 넓습니다.


.




.

구절초로 불리우는데 우리는 흔히 들국화로 총칭을 하지요.


.




.

자작나무 사이로 걸으니 기분이 상쾌해집니다.


.




.

하얗고, 맑고 아주 깨끗한 버섯이 자라나고 잇었습니다.

한 입에 쏙 집어 넣고 맛을 음미하고 싶네요.


.




.

머리에 왕관을 쓴듯한 새를 만났습니다.


.




.

누가 일부러 자작나무를 일렬로 심은 것도 아닌데 

땅을 구분 짓도록 저렇게 자작나무가 자란걸 보면 

정말 신기하네요.

군대를 막 제대한 자작나무일까요?

줄을 참 잘 서네요.


.




.

공중에서 찍은 공원일대입니다.


.




.

알래스카는 그리 높은 빌딩이 없습니다.

빌딩이 높으면 난방비가 장난아니지요.

.




.

애초에 여기가 다 나무들이 군락을 이루고 있었을텐데

왜 도로를 굽이지게 냈을까요?

그냥 일자로 내지.


.




.

바람결에 낙엽이 날리는 장면이 너무 멋져서 정지 사진을

찍었더니 , 겨우 몇장의 낙엽만이 사진 속에 잡혔네요.


.




.

주차장도 여기저기 넓고 편해서 접근하기가 아주 좋습니다.


.




.

소풍을 와도 좋을 것 같은 넉넉함이 있습니다.


.




.

가지위에 새집이 있는데 지금은 비어 있는 것 같더군요.

새들은 남이 지어 놓은 새집을 다시는 사용하지 않아

매매나 교환이 이루어지지 않네요.

.

꼭, 자기가 직접 지은집 만을 고수하나봅니다.

새 집이 상당히 큰걸보니 한덩치 하는 새인가봅니다.

여긴 까마귀도 마치 독수리만해서 까마귀집이

아닐까 유추가 됩니다.

.

휴일인 오늘 애견을 데리고 산책을 나가보시면 

어떨까요?


.


.
.




알래스카,애견공원,자작나무,앵커리지,다운타운,
이 블로그의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