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ngabc
알래스카(jongabc)
Alaska 블로거

Blog Open 05.12.2012

전체     1081391
오늘방문     274
오늘댓글     3
오늘 스크랩     0
친구     70 명
Blog News Citizen Reporter
2015 Koreadaily Best Blog
2014 Koreadaily Best Blog
2013 Koreadaily Best Blog

  달력
 
알래스카" 야호! 함박눈이다"
05/08/2017 03:04
조회  507   |  추천   3   |  스크랩   0
IP 63.xx.xx.157

알래스카가 워낙 넓다보니, 5월에 함박눈이

내리는 곳을 만났습니다.

대도시는 보통 봄날인데 반해 산악지대나

빙하지대에는 눈이 내리기도 합니다.

.

5월에 내리는 눈을 만나면 그렇게 신기

할 수가 없습니다.

물론, 콜롤라도 같은 곳에서는 일반 도시에

난데없는 우박이나 눈이 내리기도 합니다.

.

꽃을 피우고 , 화단에 화초들이 만개하는 

가운데 난데없는 눈으로 모두 동사를 당하는

안타까운 일들이 발생해서 콜로라도는 마더스데이

이전에는 오죽하면 화단을 가꾸지 말라는 전설이

내려져 오고 있기도 합니다만, 알래스카는 

설산이나 빙하지대에 한해서 눈이 내리니

그 얼마나 다행인지 모른답니다.

.

쏟아지는 함박눈을 맞으니 정말 상쾌 하더군요.

영상을 넘겼어야 하는데 카메라에 눈발이 세차게

들이쳐 찍지 못해 너무나 아쉬웠습니다.

.

그럼 , 함박눈을 맞으러 가 보도록 할까요?


.



.

언제 보아도 늘 신선해보이는 설산과 구름의 하모니입니다.





.

설산위로 올라가자 함박눈이 차창을 강하게 때려 차를 

잠시 갓길에 차를 세우기로 했습니다.





.

설산에 가득 내리는 함박눈은 여행을 온 이들에게 

더욱 깊은 감동을 줍니다.





.

갓길에 차를 세우고 인증샷 한장 찍기로 했습니다.





.

눈발에도 빛나는 인증샷입니다.





.

객실 두개를 잡아 방에 들어왔는데 객실이 넓어

지내는데 부족함이 없었습니다.





.

전기밥통을 가져와 밥을 했습니다.

대단하죠?





.

밑반찬들도 모두 미리 만들어 가지고 왔습니다.





.

알래스카산 새우와 명태볶음,걔란절임,연어동그랑땡,

고추된장입니다.





.

국은 육계장인데, 고비는 알래스카산 고비입니다.





.

짠! 만찬이 차려졌습니다.

호텔 객실에서 이렇게 차려먹으니 밥맛이 더욱

나는 것 같습니다.

김치는 꼭 있어야죠.





.

다음날 아침에는 자매 빵집을 들렀습니다.


 



.

자매 빵집의 영업시간입니다.

일요일은 휴일입니다.





.

자매빵집 유명세로 오전에는 늘 북적거립니다.





.

자작나무로 불을 때우는 화덕입니다.

그래서, 더욱 유명한 곳입니다.





.

주방이 비좁아보이네요.





.

오전에는 늘 북적거립니다.

저도 줄을 섰습니다.





.

아침에 막 구워낸 빵입니다.





.

제가 제일 큰빵을 집어왔습니다.

베리가 가득한 빵이랍니다.





.

돌아오는 길에는 빙하암반수를 물병에

담아 왔습니다.

.

알래스카의 여행은 늘 다양한 이야기 거리를 

추억으로 앨범을 장식해 주는듯 합니다.

큰 사건보다는 작은 이야기들이 가는 곳마다

산재해 있는 알래스카는 여행 할 맛이 나는

곳입니다.

.

지금 알래스카를 여행 오신분들이 계시더군요.

그리고, 오늘은 2,400여명이 크루즈를 이용해

처음 도착을 한다고 합니다.

.

아마도 선발대 같은 팀인 것 같더군요.

앵커리지 다운타운이 북적 거릴 것 같네요.

앵커리지는 이제 여행중 입니다.

.



 

알래스카,오로라,빙하크루즈,함박눈,설산
이 블로그의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