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susnetworks
visionTongsin(jesusnetworks)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8.10.2017

전체     9654
오늘방문     20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카테고리
  최근 댓글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당신의 사랑. 둘세 폰테스
09/04/2017 21:55
조회  257   |  추천   0   |  스크랩   0
IP 76.xx.xx.94


 

 

 



 



 
I woke and you were there

잠에서 깨어나 보니 당신이 옆에 있었군요.
Beside me in the night
밤새도록 내 곁에...

You touched me and calmed my fear
당신의 손길이 두려움마저 없애주었나 봐요.
Turned darkness into light
어둠을 찬란한 빛으로 바꾸어...

 
I woke and saw you there
잠에서 깨자 당신이 있는 걸...
Beside me as before
전처럼 내 곁에 있는 걸 보았어요.
My heart leapt to find you near
당신이 곁에 있다는 걸 알고 내 마음은
To feel you close once more
더욱 당신과 가까워지는 것을 느끼며
To feel your love once more
다시 한번 당신의 사랑을 느꼈어요.


Your strength has made me strong
당신의 힘이 나를 강하게 해요.
Though life tore us apart
비록 삶에는 헤어짐이 있고
And now when the night seems long
긴 밤의 연속이 있을지라도
Your love shines in my heart...
당신의 사랑은 내 맘 속에서 빛나고 있어요.
Your love shines in my heart
당신의 사랑은 내 맘 속에서 빛나고 있어요.

 

 


 


영화제목 : Once upon a time in the west
제작년도 : 1968년
감독 : 세르지오 레오네
출연 : 헨리폰다, 찰슨 브론슨, 클라우디아 카르디날레
음악 : 작곡_엔리오 모리꼬네


 중고등학교 시절에 서부영화를 즐겨 관람했던 기억이 새롭습니다.

헨리폰다, 찰슨 브론슨, 클라우디아 카르디날레가 주연하는 <황야의 무법자>(Once upon a time in the west)는 소위 마카로니 웨스턴이라는 이태리식 서부영화입니다.
 

이 영화의 메인 테마곡인 Once upon a time in the west는 소프라노 <에다 델 오르소>의 허밍이 오케스트라와 함께 어우러져 이 노래만 들어도 배경으로 나오는 황량한 황야가 그냥 펼쳐지는 느낌을 느끼게 했지요.

부드럽고, 애처롭고, 우울하고, 장엄하기도 한 음악.....

그 후 많은 사람들이 나름대로 개사하고 편곡하여 노래 부르게 되었습니다.
 

그 중에서도 <Your Love>라는 이름을 붙여 둘세 폰테스(Dulce Pontes)가 부른 곡이 가장 감명 깊다고 할 수 있습니다.
 

둘세는 1969년 리스본 근교에서 파두의 전설인 아멜리아 로드리게스의 딸로 태어났는데 어머니의 영혼을 고스란히 물려받은 차세대 파두(Fado) 주자입니다. 팝, 포트, 클래식의 장르를 넘나드는 포르투갈이 아끼며 자랑하는 world musician입니다.  

그녀는 힘차고 드라마틱한 음성으로 1991년 포르투갈 송 페스티벌에서 우승을 했으며 다음해 유러비전 송 콘테스트에 참가하면서 국제적인 명성을 얻었습니다.
 

그 후 그녀는 호세 카레라스, 안드레아 보첼리, 세시리아 에보라, 에타노 벨로수 등 세계적인 뮤지션들과 협연하기도. 포르투갈어 뿐 아니라 스페인어, 이태리어, 영어, 그리스어 등 다양한 언어로 노래 부릅니다.
 

그녀의 보컬은 흡사 세상의 모든 고통과 아픔을 농축해 놓은 듯 가슴 절절한 울림을 전해 줍니다.
 

그녀의 출발 장르인 Fado(파두)는 운명이란 뜻을 가진 단어입니다. 1820년대부터 포르투갈에서 전해 내려오는 슬픔에 잠긴 가락과 가사가 특징이며, 주로 바다와 가난한 삶에 대해 노래하지만 잃어버린 누군가에 대한  노스탤지어의 느낌을 많이 표현합니다. 역시 Ennio Morricone의 노래입니다...(언) 


 

 


 

 


"가슴으로 듣는 노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 블로그의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