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sonkimSR
시내산(JasonKimSR)
Massachusetts 블로거

Blog Open 05.21.2012

전체     176255
오늘방문     125
오늘댓글     2
오늘 스크랩     0
친구     40 명
Blog News Citizen Reporter
블로그 뉴스 시민 기자
  달력
 
반 고흐가 자기 그림의 값어치를 알았더라면: 파리 오르세 미술관 (2)
03/06/2018 09:08
조회  2983   |  추천   42   |  스크랩   0
IP 173.xx.xx.88


If van Gogh knew the value of his paintings: Musee dOrsay

View in English via Google translation, Click here, some inaccuracy though


오르세 미술관 Musee dOrsay에 반 고흐는 독방을 따로 쓰고 있다.

만약에 반 고흐가 자기 그림의 값어치를 알았다면-  과연 어떤 일이 일어났을까?

1987년 그의 그림 '붓꽃(Irises, 1889)'가 뉴욕에서 USD 5,390만 달러에 팔렸고,

1990년 그의 '가셰 박사의 초상 Le Docteur Gachet' 이 

USD 8,250만 달러에 새로운 최고가 기록을 세웠다.

이 소식을 반 고흐가 들었다면 그의 심각한 표정의 자화상이 박장대소로 바뀌고,

정신병도 치료되고 그의 인생은 또 다른 이야기가 되지 않았을까?

 


'Starry Night over the Rhone', 1888, Musee dOrsay

약간 어두운 조명 아래 그의 밤의 별들이 빛나고 있었다.


우리가 잘 아는 빈센트 빌럼 반 고흐(1853-1890, Vincent Willem van Gogh 핀센트 빌럼 판 호흐)는 네덜란드의 천재적인 화가로서, 서양 미술사상 위대한 화가 중 한 사람으로 꼽혀진다

정신질환 때문에 고통을 받고, 자기 그림에 만족을 못해 회의에 빠지고

결국 자기 귀도 자르고 37세에 자살을 한다.

그의 그림이 세상에 죽은 지 11년 후 1901에 비로소 알려졌는데,

그의 작품 2,000 여점 (900여점그림, 1100여점 습작)

죽기전 단지 10년 동안에 제작, 거의 이틀에 하나씩 끝낼 정도로 정열적인 화가이다.

마지막 작품활동을 했던 오베르 쉬 우아즈 Auvers sur Oise에서는 생애 마지막 날까지

불과 70일을 보내었지만, 그 기간에 80여점의 작품을 그려냈다.


또 다른 천재 화가 고갱과의 친분, 두달 같이 그림을 그렸고, 결국은 서로 다투고,

반 고흐 스스로 자기 귀자르는 사건에 연결된 것도 잘 알려진 이야기이다.

귀를 자른 후 1889년 생레미의 한 정신병원에 들어갔고,

1890 7월 고흐는 들판으로 나가 자신의 가슴에 총을 쏘아

이틀뒤 치명상으로 동생 테오가 바라보는 앞에서 37세의 나이로 숨을 거뒀다.

그러나 몇 개월 뒤 동생 테오도 성병을 앓다가 죽었고, 두 형제의 시신은 나란히 묻혔다.

 

'가셰 박사의 초상' Le Docteur Gachet


그는 목사의 아들로 태어나 그도 목사가 되고자 했지만, 뜻대로 안되었고,

나이 27 살 늦게 동생 테오의 권유로 그림을 시작하지만

 가난한 화가로서 사랑에 실패하고 평생 동생의 도움을 받으며 살았다.

고흐는 정신적인 고통과 이를 극복하고자 하는  의지를 소용돌이와 원색의 노란색으로 표현하여 

'별이 빛나는 밤(The Starry Night, 1889)',’해바라기’ (12) 등의 걸작들을 남겼다.

동생 테오는 고흐의 그림을 팔려고 노력했으나 어처구니 없게 한 점도 제대로 팔리지 않았다.



'별이 빛나는 밤' The Starry Night, 1889, NY MoMa, Photo- JK Kim

 

스프루스 나무가 조그만 마을을 압도하며 하늘로 향해 있고

그 옆에 밝은 별 금성이 왼쪽 아래에서 빛나고,

무수한 소용돌이 속의 별들과 함께 오른쪽 위에는 큰 달이 비추이고 있다.

조그만 마을의 몇 집에 불이 켜져 있지만 그의 마음처럼 교회의 불은 꺼져 있다.







'까마귀가 나는 밀밭', 1890

그의 죽음을 예고하는 그림, 실제 가운데 가운데 길이 끝나는 곳에 반 고흐와 테오 형제의 무덤이 있다.



'예술가의 방'


그는 그의 작품 예술가의 방이 일본풍의 영향을 받아 그림자가 제거되었고,

일본 목판화 처럼 색갈은 얕고 단순하게 그렸다고 이야기 하고 있다.

고갱과 같이 그렸던 의자가 보인다.

 

'The Langlois Bridge at Arles with Women Washing', 1888



밀레 그림의 오마주

오마주(Hommage)는 존경(respect), 존중을 뜻하는 프랑스어이다. 



@@@@@@@@@@@@@@@@@@@@@@@@@@@@@@@@@@@@@@@@@


타이티 섬 원주민의 모습으로 명화들을 남긴 폴 고갱(Paul Gauguin, 1848-1903)

프랑스의 후기 인상주의 화가이다.

프랑스인과 페루인의 혼열 가정에서 태어난,

고갱에게는 원시에 대한 순수함, , 정열, 성서적인 모티브가 있었다.

1876년경으로 실업가로서 마네, 르느와르, 모네, 피사로, 세잔느의 작품을 사 모으다가, 그림을 직접 그리는 것으로 발전되어, 35세부터 미술에 전념 가족과도 결별하게 된다

 



'타히티의 여인들, 해변에서', 1891


그는 1887년 봄에 남미로 건너 갔다가,

1888반 고흐의 초대로 아를르에도 가지만 그 우정은 두달만에 깨지고,

1891년 태평양의 프랑스령 타히티 섬으로 가서 마지막 8년 동안 명화들을 그려낸다.

그러나 생활은 계속 가난했고, 성병, 다리 부상, 전시 실패, 실연, 자식의 죽음, 자살 시도 등 

여러 악조건 속에서도 그림만은 포기하지 않았다.

고갱은 자신에게 친절했던 원주민들의 인권투쟁을 위해 법정에 서려다

자신의 초라한 스튜디오에서 심장마비로 외롭게 죽어갔다.

 



1897년 후반 자살미수 전에 그가 그린 거대한 

‘우리는 어디서 왔고, 우리는 누구이며, 우리는 어디로 가고 있는가?’는 

그가 마지막으로 그린 야심작이었다.

젊은 시절에 미술 수업을 전혀 받지 않은

고갱은 서구 미술의 수백 년 동안 내려온 원칙을 거부하고,

20세기 미술에 야성적인 색채와 표현기법을 스스로 개발했다.

아를의 노란 집에서 반 고흐의 초청으로 2달 생활하는 동안에

나란히 그림도 그리고, 그림도 서로 주고 받았지만,

서로 미술에 대한 견해가 다름을 확인하고 헤어졌지만,

그래도 반 고흐에게 큰 영향을 준다.

 


'Where do we came from? What are we? Where are we going?' 1897, Boston MFA


영국 작가 서머셋 몸의 소설 달과 6펜스The Moon and Sixpence (1919)’

고갱을 모델로 쓴 소설이다.  소설 속 주인공같이 고갱은 자신의 몸을 원시의 자연 속에서 불태우며 

달빛처럼 살다간 진정한 자유인이었다.

고갱은 피사로의 영향을 받았고, 세잔을 몹시 좋아 했다.

젊어서 구입한 세잔의 나이프가 있는 정물을 각별하게 소중히 여겼고,

그의 그림 속에는 세잔의 붓질과 색채가 보인다.

그는 문명을 벗어나기 위해 타이티로 갔지만 역시 그곳도 프랑스령이어서 

어떤 한계를 벗어 날수 없음을 느끼게 되었다.






망고를 든 타히티의 두 여인, 1899, 뉴욕 메트로폴리탄 미술관



고갱에게 큰 영향을 준 현대 미술의 아버지 세잔, 

그는 그림을 하나를 완성하는데 무척 오랜 시간을 들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화가로서 성격이 무난하고 사람들을 좋아했던 르누아(Renoir) 

부드러운 그림이 우리의 마음을 풍족하게 한다.











기라성 같은 대가들과 그들의 명화들 ….

 도미에(Daumier), 허버트(Hebert), 제롬 (Gerome), 코로 (Corot),

Bonheur, Benjamin-Constant, de Nouy, Belly, Bouchard, Ferrier, Cabanel, Leroux,

Pompon, Courbet, Pissarro, Sisley, Cassat, Bazille, Signac, Luce, Seurat, …..




























Polar Bear, Pompon





































시계탑 창문 뒤에 있는 오르세 미술관 Cafe에서 쉬어 갑니다




Van Gogh 호마지 'Wheatfield under thunderclouds' , Oil Painting, 24x12

Vincent van Gogh, Campo di grano sotto un cielo tempestoso (Auvers-sur-Oise, luglio 1890); olio su tela, 50×100,5 cm, Van Gogh Museum, Amsterdam.



Starry, Starry Night- Don McLean

 

Starry, starry night

Paint your palette blue and gray

Look out on a summer's day

With eyes that know the darkness in my soul

 

Shadows on the hills

Sketch the trees and the daffodils

Catch the breeze and the winter chills

In colors on the snowy linen land

 

Now I understand

What you tried to say to me

And how you suffered for your sanity

And how you tried to set them free

 

They would not listen, they did not know how

Perhaps they'll listen now

 

Starry, starry night

Flaming flowers that brightly blaze

Swirling clouds in violet haze

Reflect in Vincent's eyes of china blue ........




오르세, 고흐, 고갱, 르누아르, 세잔
이 블로그의 인기글

반 고흐가 자기 그림의 값어치를 알았더라면: 파리 오르세 미술관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