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rangpark
태산(jarangpark)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10.13.2010

전체     782799
오늘방문     207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성체성사의 신비를 묵상합시다
06/03/2018 04:00
조회  203   |  추천   1   |  스크랩   0
IP 108.xx.xx.88

06/03/2018


성체성사의 신비를 묵상합시다

 

모세의 계약은 짐승의 피로 이루어졌습니다. 그래서 구약의 백성들은 번제물과 친교 제물로 암송아지, 염소와 황소를 희생으로 바쳐야 했습니다. 신약의 계약은 그리스도의 피로 이루어집니다. 이제는 이상 짐승의 피를 바칠 필요가 없게 되었습니다. 


그리스도께서 새로운 계약의 중개자가 되시고 속량 제물이 되셨기 때문입니다. 예수님께서는 최후 만찬 중에 잔을 들어 감사를 드리신 다음 제자들에게 주시며 말씀하셨습니다. “이는 많은 사람을 위하여 흘리는 계약의 피다.”  


우리는 세상의 온갖 고통과 수고를 그리스도 안에서 희생 제물로 바칠 있습니다. 포도의 즙처럼 우리가 흘리는 땀과 피는 주님 대전에 아름다운 희생 제물이 있습니다. 이스라엘 백성은 시나이산에서 하느님의 백성이 되었지만, 죄악을 저지를 때마다 반복하여 짐승들을 희생 제물로 바쳐야 했습니다


새로운 이스라엘 백성인 우리는 희생 제물이 되신 그리스도 안에서 하느님의 자녀로 태어나는 은총을 받습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그리스도의 희생 제물을 봉헌하는 미사에 참여할 때마다 속죄와 친교의 제물을 바칠 있습니다. 짐승의 피로는 완전한 속죄와 친교의 제물을 바칠 없는 것입니다


그리스도의 희생으로 바치는 미사성제로 완전한 계약이 지속되며 우리는 그것으로 구원의 은총을 받습니다. “영원한 영을 통하여 없는 당신 자신을 하느님께 바치신 그리스도의 피는 우리의 양심을 죽음의 행실에서벗어나 깨끗하게 합니다. 지극히 거룩하신 그리스도의 성체와 성혈은 우리의 속에서 끊임없이 하느님께 봉헌되고 있음을 기억합시다

(류한영 베드로 신부)



복음

<이는 몸이다. 이는 피다.>

+ 마르코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4,12-16.22-26

12 무교절 첫날 파스카 양을 잡는 날에 제자들이 예수님께,

스승님께서 잡수실 파스카 음식을

어디에 가서 차리면 좋겠습니까?” 하고 물었다.

13 그러자 예수님께서 제자 사람을 보내며 이르셨다.

도성 안으로 가거라.

그러면 물동이를 메고 가는 남자를 만날 터이니 그를 따라가거라.

14 그리고 그가 들어가는 집의 주인에게,

스승님께서내가 제자들과 함께 파스카 음식을 먹을 방이 어디 있느냐?′

하고 물으십니다.’ 하여라.

15 그러면 사람이 이미 자리를 깔아 준비된 이층 방을 보여 것이다.

거기에다 차려라.”

16 제자들이 떠나 도성 안으로 가서 보니, 예수님께서 일러 주신 그대로였다.

그리하여 그들은 파스카 음식을 차렸다.

22 그들이 음식을 먹고 있을 때에 예수님께서 빵을 들고 찬미를 드리신 다음,

그것을 떼어 제자들에게 주시며 말씀하셨다.

받아라. 이는 몸이다.”

23 잔을 들어 감사를 드리신 다음 제자들에게 주시니 모두 그것을 마셨다.

24 그때에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이르셨다.

이는 많은 사람을 위하여 흘리는 계약의 피다.

25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

내가 하느님 나라에서 포도주를 마실 그날까지,

포도나무 열매로 빚은 것을 결코 다시는 마시지 않겠다.”

26 그들은 찬미가를 부르고 나서 올리브 산으로 갔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성체성사의 신비를 묵상합시다
이 블로그의 인기글

성체성사의 신비를 묵상합시다